2017.09.11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사회

서울시, 추석대비 전통시장·터미널·지하철역 안전점검

  • 등록 2017.09.11 09:49:57


[영등포신문=이현숙 기자] 서울시는 다가오는 추석을 맞아 자치구·교통공사·외부전문가와 합동으로 시민들이 많이 찾는 전통시장 350곳, 종합여객터미널 5곳, 지하철역 277곳 등 다중이용시설 632개소에 대한 안전점검을 9월 11일부터 22일까지 실시한다.


전통시장은 대부분 불에 쉽게 타는 천막이나 목재들로 다닥다닥 붙어 있고 문어발식 콘센트를 사용해 화재에 취약한 구조다. 실제 지난해 11월 대구 서문시장, 올 3월 인천 소래포구 어시장 화재 등 전통시장 화재는 대부분 전기적 요인으로 나타났다.


명절에 버스를 이용하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한꺼번에 몰리는 여객터미널은 사고발생시 자칫 대형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어 소방시설 및 피난동선 확보가 중요하다.


이에 시는 건축‧전기‧가스 등 분야별 외부전문가와 함께 일시에 많은 사람이 방문해 일어날 수 있는 상황에 대비해 집중점검을 실시한다.


건축‧소방 분야는 건축물 주요구조부의 균열, 변형, 누수, 구조물 안전성, 화재 피난동선 확보, 소방 설비 작동상태 등을 점검하고 가스‧전기 분야는 가스감지기 정상작동 여부, 가스 정압기실 적정관리, 가스누설, 승강설비 등의 시설기준 적합여부를 확인한다.


안전관리 분야는 건축물 안전관리 실태, 안전관리 조직도 편성,재난대응훈련 실시여부, 피난안내도 부착, 재난취약시설 정기안전점검 여부 등을 집중점검하고 비상계단이나 복도 등의 물건 무단적치에 따른 피난동선 확보 유무도 확인한다.


점검 결과 보수할 부분은 추석 연휴 전까지 신속하게 조치될 수 있도록 하고 시설물의 노후화가 심각하거나 위험 시설물에 대해선 정밀안전진단 실시, 시설 이용금지, 대피명령, 과태료부과 등 강력한 조치로 인명피해나 재산손실을 최소화한다.


이번 점검은 서울시는 외부전문가와 함께 표본점검을 실시하고 각 자치구와 교통공사 등에서도 점검을 실시한다.


이진용 안전총괄관은 “추석 명절을 맞아 시민들이 많이 찾는 다중이용시설을 집중 점검하고 꼼꼼히 살펴 가족들과 함께 안전하고 즐거운 명절이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영등포구, 예술가와 함께 즐기는 '헬로우문래' 개최 [영등포신문=양혜인 기자] 영등포구는 오는 16일 오후 4시부터 9시까지 문래창작촌 일대에서 예술가와 함께 즐기는 아트페스타(문화예술축제) ‘헬로우문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헬로우문래’는 철공소가 밀집되어 있던 문래동 골목에 하나둘 자리 잡은 예술가와 함께 사회적기업, 소상공인, 주민 모두가 참여하는 축제로 매년 2~3회에 개최된다. 지난 6월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열리는 9월 헬로우문래에서는 문래캠퍼스, 아트마켓, 문래창작촌 투어, 우쿨렐레 공연, 옥상 영화제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특히 이번에는 문래창작촌 공방 모임인 ‘문래캠퍼스’ 작가들이 헬로우문래 아트마켓에 연대 참여해 사람들과 소통하는 자리가 처음 마련되어 눈길을 끈다. 문래캠퍼스에는 티모르커피(커피 내리기), 올어바웃공(수제품 만들기), MOMU(가죽제품 만들기), 소담상회(수제차), 취미공간모람(수채화 엽서 만들기) 등 총 10개의 부스가 마련되어 더욱 풍성해진 문래공방만의 예술 체험도 직접 즐길 수 있다. 이외에도 작가들의 핸드메이드 작품인 천연석 액세서리, 캔들과 디퓨저, 패브릭 소품 등 실생활에서 유용하게 쓰일 제품들을 만날 수 있다. 문래예술창작촌의 구석구석을 돌아보



서울시, 추석대비 전통시장·터미널·지하철역 안전점검 [영등포신문=이현숙 기자] 서울시는 다가오는 추석을 맞아 자치구·교통공사·외부전문가와 합동으로 시민들이 많이 찾는 전통시장 350곳, 종합여객터미널 5곳, 지하철역 277곳 등 다중이용시설 632개소에 대한 안전점검을 9월 11일부터 22일까지 실시한다. 전통시장은 대부분 불에 쉽게 타는 천막이나 목재들로 다닥다닥 붙어 있고 문어발식 콘센트를 사용해 화재에 취약한 구조다. 실제 지난해 11월 대구 서문시장, 올 3월 인천 소래포구 어시장 화재 등 전통시장 화재는 대부분 전기적 요인으로 나타났다. 명절에 버스를 이용하기 위해 많은 사람들이 한꺼번에 몰리는 여객터미널은 사고발생시 자칫 대형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어 소방시설 및 피난동선 확보가 중요하다. 이에 시는 건축‧전기‧가스 등 분야별 외부전문가와 함께 일시에 많은 사람이 방문해 일어날 수 있는 상황에 대비해 집중점검을 실시한다. 건축‧소방 분야는 건축물 주요구조부의 균열, 변형, 누수, 구조물 안전성, 화재 피난동선 확보, 소방 설비 작동상태 등을 점검하고 가스‧전기 분야는 가스감지기 정상작동 여부, 가스 정압기실 적정관리, 가스누설, 승강설비 등의 시설기준 적합여부를 확인한다. 안전관리 분야는 건축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