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1 (목)

  • 맑음동두천 6.8℃
  • 맑음강릉 10.7℃
  • 맑음서울 7.0℃
  • 구름조금대전 7.5℃
  • 맑음대구 11.3℃
  • 구름많음울산 11.1℃
  • 구름조금광주 10.7℃
  • 구름많음부산 10.9℃
  • 구름많음고창 9.6℃
  • 구름많음제주 15.6℃
  • 맑음강화 9.2℃
  • 맑음보은 4.3℃
  • 구름조금금산 5.7℃
  • 구름많음강진군 10.5℃
  • 구름조금경주시 9.1℃
  • 구름조금거제 11.8℃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 수출유망 중소기업 해외진출 돕는다

  • 등록 2018.10.11 09:21:37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영등포구가 10월 14일부터 20일까지 5박 7일 일정으로 수출 유망 중소기업의 세계시장 진출을 위한 '러시아 해외시장개척단'을 파견한다.

 

이번 파견은 중소기업진흥공단 서울지역본부, KOTRA(현지무역관), 서울상공회의소 영등포구상공회의 협업으로 진행된다. 영등포구청 진정래 재정국장이 단장을 맡은 개척단은 러시아 블라디보스톡과 모스크바 두 도시를 방문, 각각 종합상담회를 열어 현지 바이어와 일대일 매칭 상담을 통해 활발한 해외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바이어 기업 및 현지 주요시장 방문을 통해 수출가능성 및 수출경로를 모색하며, 개척단이 다녀간 후에도 이후에도 중소기업진흥공단의 정책자금 및 컨설팅 등을 연계해 지속적인 사후관리가 이루어 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참가기업은 지난 7월 엄격한 심사기준을 통해 최종 선정했다. ㈜거성월드, ㈜다우밸브, ㈜뷰티렙, ㈜솔텍, ㈜수성제이아이, 신흥기기정밀, ㈜쌤시크 코스메틱, ㈜ANS개발, 윤창정밀산업, 코맨(주), 콜럼비아헬스케어(주), ㈜트래딧, ㈜한두화이어코트 등 총 13개 중소기업이 참가한다.

 

이들의 주요 생산품목은 화장품, 주방용품, 허리보조기, 산업용 밸브 등으로 러시아의 수출유망품목으로 꼽히는 것들이 주를 이룬다. 

 

채현일 구청장은 “이번 파견이 국내 중소기업의 우수 제품을 세계적으로 알리고 수출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중소기업 지원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영등포구, 수출유망 중소기업 해외진출 돕는다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영등포구가10월 14일부터 20일까지 5박 7일 일정으로수출 유망 중소기업의 세계시장 진출을 위한 '러시아 해외시장개척단'을 파견한다. 이번 파견은 중소기업진흥공단 서울지역본부,KOTRA(현지무역관), 서울상공회의소 영등포구상공회의 협업으로 진행된다. 영등포구청진정래 재정국장이 단장을 맡은 개척단은 러시아 블라디보스톡과 모스크바두 도시를 방문, 각각 종합상담회를 열어 현지 바이어와 일대일 매칭 상담을 통해활발한 해외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바이어 기업 및 현지 주요시장 방문을 통해 수출가능성 및 수출경로를 모색하며,개척단이 다녀간 후에도 이후에도 중소기업진흥공단의 정책자금 및 컨설팅 등을 연계해지속적인 사후관리가 이루어 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참가기업은 지난 7월 엄격한 심사기준을 통해 최종 선정했다. ㈜거성월드, ㈜다우밸브, ㈜뷰티렙, ㈜솔텍, ㈜수성제이아이, 신흥기기정밀, ㈜쌤시크 코스메틱, ㈜ANS개발, 윤창정밀산업, 코맨(주), 콜럼비아헬스케어(주), ㈜트래딧, ㈜한두화이어코트 등 총 13개 중소기업이 참가한다. 이들의 주요 생산품목은 화장품, 주방용품, 허리보조기, 산업용 밸브 등으로 러시아의 수출유망품목으로

여명 의원, "조희연 교육감 일방적 교육정책, 학생.학부모만 피해"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여명(자유한국당·비례)위원이 8월 13일부터 총5회에 걸친 '선택과 자율을 향한 서울시교육정책 릴레이 간담회'를 마무리 했다. 간담회는 여명 시의원과 기회평등학부모연대가 공동주최 했으며 매 회차 마다 학부모 대표, 교사 대표, 서울시교육청 관계자, 학생 대표가 참여해 발언 했다. 첫 주제는 “서울시 고교선택제 전면 시행”으로, 발제자인 김상국 기회평등학부모연대 정책실장은 ‘고등학교 일반고 신입생 배정에서 학생의 지원 방식과 추첨방식은 현행인 1단계 : 광역 2개교, 2단계 : 학군내 2개교, 3단계 : 인접 학군 내 강제배정을 유지하되, 학생 배정에서 단계별 쿼터 제한을 1단계 : 20%→80~100%, 2단계 : 100%, 3단계 : 강제배정으로 전면 확대할 것’ 을 제안했다. 공교육이 무너지고 있는 현실에서 교육 소비자의 ‘선택권’ 을 확대하면 각 고등학교가 학생과 학부모의 선택을 받기 위해 경쟁하고 노력함으로써 서울시 전체 고등학교의 상향평준화를 꾀한다는 취지이다. 이에 대해 시교육청 학생배정팀 관계자는 ‘일반고 수준에서 고교선택제는 사실상 현실화된 상태이며 교육현장을 가보면 제 아무리 시험을 보고 들어




여명 의원, "조희연 교육감 일방적 교육정책, 학생.학부모만 피해"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여명(자유한국당·비례)위원이 8월 13일부터 총5회에 걸친 '선택과 자율을 향한 서울시교육정책 릴레이 간담회'를 마무리 했다. 간담회는 여명 시의원과 기회평등학부모연대가 공동주최 했으며 매 회차 마다 학부모 대표, 교사 대표, 서울시교육청 관계자, 학생 대표가 참여해 발언 했다. 첫 주제는 “서울시 고교선택제 전면 시행”으로, 발제자인 김상국 기회평등학부모연대 정책실장은 ‘고등학교 일반고 신입생 배정에서 학생의 지원 방식과 추첨방식은 현행인 1단계 : 광역 2개교, 2단계 : 학군내 2개교, 3단계 : 인접 학군 내 강제배정을 유지하되, 학생 배정에서 단계별 쿼터 제한을 1단계 : 20%→80~100%, 2단계 : 100%, 3단계 : 강제배정으로 전면 확대할 것’ 을 제안했다. 공교육이 무너지고 있는 현실에서 교육 소비자의 ‘선택권’ 을 확대하면 각 고등학교가 학생과 학부모의 선택을 받기 위해 경쟁하고 노력함으로써 서울시 전체 고등학교의 상향평준화를 꾀한다는 취지이다. 이에 대해 시교육청 학생배정팀 관계자는 ‘일반고 수준에서 고교선택제는 사실상 현실화된 상태이며 교육현장을 가보면 제 아무리 시험을 보고 들어





영등포구, 수출유망 중소기업 해외진출 돕는다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영등포구가10월 14일부터 20일까지 5박 7일 일정으로수출 유망 중소기업의 세계시장 진출을 위한 '러시아 해외시장개척단'을 파견한다. 이번 파견은 중소기업진흥공단 서울지역본부,KOTRA(현지무역관), 서울상공회의소 영등포구상공회의 협업으로 진행된다. 영등포구청진정래 재정국장이 단장을 맡은 개척단은 러시아 블라디보스톡과 모스크바두 도시를 방문, 각각 종합상담회를 열어 현지 바이어와 일대일 매칭 상담을 통해활발한 해외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특히 바이어 기업 및 현지 주요시장 방문을 통해 수출가능성 및 수출경로를 모색하며,개척단이 다녀간 후에도 이후에도 중소기업진흥공단의 정책자금 및 컨설팅 등을 연계해지속적인 사후관리가 이루어 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참가기업은 지난 7월 엄격한 심사기준을 통해 최종 선정했다. ㈜거성월드, ㈜다우밸브, ㈜뷰티렙, ㈜솔텍, ㈜수성제이아이, 신흥기기정밀, ㈜쌤시크 코스메틱, ㈜ANS개발, 윤창정밀산업, 코맨(주), 콜럼비아헬스케어(주), ㈜트래딧, ㈜한두화이어코트 등 총 13개 중소기업이 참가한다. 이들의 주요 생산품목은 화장품, 주방용품, 허리보조기, 산업용 밸브 등으로 러시아의 수출유망품목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