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목)

  • 흐림동두천 12.4℃
  • 흐림강릉 11.3℃
  • 서울 11.5℃
  • 대전 14.6℃
  • 흐림대구 15.3℃
  • 울산 16.3℃
  • 흐림광주 17.1℃
  • 부산 17.6℃
  • 흐림고창 16.7℃
  • 제주 20.2℃
  • 흐림강화 11.9℃
  • 흐림보은 14.8℃
  • 흐림금산 14.2℃
  • 흐림강진군 16.4℃
  • 흐림경주시 15.3℃
  • 흐림거제 17.6℃
기상청 제공

문화

문화.예술로 거듭나는 마을, '프로젝트 문래+'

  • 등록 2018.10.25 17:33:42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영등포구 소재 '경계없는예술센터'가 27~28일 프로젝트 문래+를 운영한다. 


영등포구와 서울시의 후원으로 이뤄지는 이번 프로젝트는 영등포구 문래동 일대 지역 내 문화예술 인프라를 활용하고 문화예술기획자들의 참여를 적극 유도함으로써,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마을의 변화와 관심을 이끌어내기 위함이다.


사업은 지역민들의 참여를 통해 주민의 이해와 관심을 불러일으키는 효과 외에도 대외적으로 지역의 특성을 체험하게 해 마을의 문화적 특성을 홍보하는데 힘쓸 예정이다.


프로젝트는 대표 주관단체인 경계없는예술센터가 올해 6년째 진행하는 지역의 대표적인 대안공간공연예술축제 ‘비아프린지페스티벌’, 공방 네트워킹 플랫폼인 문래캠퍼스가 주관하는 포럼 ‘문래리버스’, 창의적인 문화기획단체 써드플레이스가 주관하는 도시재생 사진전 ‘스페이스 에볼루션“ 및 신개념 관광문화기획단체 어반 아트가 주관하는 문화관광프로그램 ‘문래스테이’ 의 4 가지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한편 프로젝트 문래+에 참가하는 단체들은 대부분 문래동 지역에서 활동한 지 10년 이상 된 단체들이다. 각 단체가 지역에 대한 애정과 책임감으로 마을의 발전적 변화와 성공적인 도시재생을 위하여 이미 다방면으로 협조 및 개별 활동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특히 프로젝트를 수행하는 과정에서 유관기관인 지자체 및 영등포 도시재생지원센터와 협력을 통해 지역의 발전을 위한 일치된 방향성을 수립하고 유지하도록 한다.


이번 프로젝트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경계없는예술센터(02-6080-2757)로 문의하면 된다.

 


 




권수정 시의원, "서울시, 시장공약사업 위해 과정.절차.의회 견제기능 무시"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서울시의회 권수정 의원이 11월 7일 서울시 기획조정실 행정감사에서 "서울시가 시장 공약사업 이행을 위해 과정.절차.의회 견제기능을 무시했다"고 비판했다. 권 의원은 이 자리를 통해 2019년 예산안에 신규 사업으로 예산 편성된 ‘서울형 유급병가’ 추진과 동시에 집행부 사업에 대한 민주당 의원의 졸속 조례발의로 진행한 일처리에 대해 문제를 지적했다. 시는 지난 1일 서울시의회에 예산안을 제출했으며, 제출된 사업들 중 지난 9월 추가경정예산에서 사업계획 부실을 이유로 폐기됐던 ‘유급병가’ 예산이 포함된 것으로 밝혀졌다. 9월 추가경정예산 소관상임위 회의 시 추경예산으로 올라온 ‘서울형 유급병가’사업은 여러 위원들로부터 "사업계획 수립미흡과 관련 조례 미발의, 예산타당성검사도 받지 않은 사업"이라며 "이는 절차와 형식 모두 무시한 사안으로 집행부의 추경예산 상정이 2019년 예산반영을 위한 밑 작업이 아닌지 의구심이 든다"며 많은 질타를 받은 바 있다. 또한 9월 당시 11월 열릴 정례회에서 유급병가 관련 조례를 발의할 예정인지 묻는 위원의 질의에 서울시 집행부 담당국장은 "그럴 예정"이라고 답한 것으로 드러났다. 그러나 서울시 집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