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7 (수)

  • 흐림동두천 14.4℃
  • 흐림강릉 12.6℃
  • 연무서울 15.4℃
  • 대전 14.0℃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7.7℃
  • 광주 15.7℃
  • 흐림부산 19.0℃
  • 흐림고창 13.3℃
  • 제주 17.3℃
  • 흐림강화 13.4℃
  • 흐림보은 13.7℃
  • 흐림금산 13.0℃
  • 흐림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7.8℃
  • 흐림거제 19.3℃
기상청 제공

사회

찾아가는 주민센터 '찾동' 2년 발자취 성과 발표

  • 등록 2018.11.07 09:00:22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가 오는 8일 13시 30분부터 영등포아트홀에서 ‘2018년 찾·동 성과공유 및 자치회관 프로그램 발표회’를 개최한다.


이번 발표회는 찾아가는 동주민센터 출범 2주년을 맞아 그동안 추진 성과를 공유하고 향후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한편, 자치회관 프로그램 발표를 통한 주민참여의식 제고와 자치회관 운영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구청 및 동주민센터 직원과 지역 주민, 주민자치위원회,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 약 300여명이 참여해 소통·화합의 장을 이룰 것으로 보인다.

 

이날 행사는 자치행정과의 ‘찾동 성과공유’ 발표로 시작한다. 찾동 사업의 추진 경과와 성과를 소개하는 시간으로 ‘기다리는 복지’에서 ‘찾아가는 복지’로의 혁신적인 변화를 살펴본다.

 

구는 지난 2016년 7월 사회복지직, 방문간호사 등 107명의 인력을 충원하고 찾동 사업을 본격 추진했다. 각 동별 현장방문 전용차량 ‘찾동이’ 배치해 기동성을 높이고 지역 곳곳을 누비며 마을공동체 조성에 앞장섰다.

 

그 결과 어르신 및 임산부‧영유아 보편방문 15,077건, 빈곤위기가정 등 복지사각지대 발굴 3,877건, 복지서비스 연계 12,889건, 마을장터 46회 개최 등 다양한 성과를 내며 주민 중심의 복지행정에 한발 다가섰다는 평이다.

 

이어 각 동에서 세부적으로 추진했던 사업 발표가 진행된다. 동별 복지플래너와 우리동네주무관, 방문간호사, 마을사업전문가, 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등의 활약을 PT, 동영상, 공연 등의 방식으로 특색 있게 그려낸다.

 

발표는 여의동, 영등포동, 문래동, 신길1동, 당산1동, 신길3동, 도림동 등 순으로 진행되며 이외 동은 찾동 사업 현장사진을 전시해 그간의 추진 경과를 한눈에 담을 수 있도록 했다.

 

마지막으로 주민들의 축제 한마당이 펼쳐진다. 지난 1년간 자치회관 프로그램을 통해 갈고 닦은 실력을 뽐내는 자리로 자치회관 간 정보 공유를 통해 다양한 신규 프로그램을 발굴하고자 한다. 18개 전동에서 참여하며, 노래, 발레, 스포츠댄스, 장구춤, 셔플댄스, 하모니카, 통기타, 난타 퍼포먼스 등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발표가 끝난 후에는 18여명의 현장평가단이 프로그램 독창성, 표현력 및 적극성, 청중호응도 등을 고려해 심사하고 ‘상상그이상’, ‘아티스트상’, ‘함박웃음상’, ‘화합상’ 등 4개 분야로 나눠 시상한다.

 

채현일 구청장은 “단순 민원처리 공간이었던 동주민센터가 현장으로 찾아가는 복지사업과 주민 주도의 자치회관 운영 등을 통해 마을공동체를 위한 커뮤니티 거점으로 변화했다”며 “주민과 함께하는 지속가능한 돌봄 시스템을 구축해 보편적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양민규 시의원 "교육청, 상도유치원 위험성 인지했음에도 외면"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시의회가11월 5일서울시교육청에 대한 행정사무감사를 진행했다. 이 자리를 통해 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 양민규 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4)은상도유치원 붕괴 사고에 관해 추가 질의를 했다. 11월 2일 양민규 의원은 기획조정실을 대상으로 지난 9월 6일 발생한 상도유치원 붕괴 사고에 대해 “교육청은 붕괴사고와 관련해,교육청 차원의 대응에 있어 문제가 없는 것으로 인지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지난 8월 22일 안전진단 3차 계측을 하여 이상 징후가 발견 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긴급대책회의가 9월 5일에 이루어 졌다"고 지적했다. 또한 이 날 양의원은 “지난 5월 17일에 상도유치원은 안전진단 예산을 신청하기 위해 동작관악교육지원청에 문의를 했지만, 교육지원청의 답변은 원인자인 시공자가 부담해야 한다는 이해할 수 없는 황당한 답변만 했다”며 “유치원 원장은 5월 25일 임시학교운영위원회를 개최해 학부모들에게 동의를 받고, 유치원예산으로 안전진단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양 의원은 “상도유치원에서 위험을 인지하고, 교육당국에 예산협조요청을 하면, 예비비 집행을 통해 안전진단을 교육당국이 집행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이를 외면한 행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