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17 (토)

  • 맑음동두천 -1.4℃
  • 흐림강릉 6.3℃
  • 맑음서울 0.8℃
  • 박무대전 2.4℃
  • 박무대구 5.6℃
  • 연무울산 8.0℃
  • 박무광주 5.3℃
  • 연무부산 9.8℃
  • 맑음고창 3.4℃
  • 맑음제주 11.9℃
  • 맑음강화 -1.4℃
  • 맑음보은 -0.5℃
  • 맑음금산 0.4℃
  • 맑음강진군 5.2℃
  • 맑음경주시 6.5℃
  • 맑음거제 9.3℃
기상청 제공

종합

영등포구 소외계층 돕는 '2018 사랑의 김장나누기 한마당'

  • 등록 2018.11.14 12:08:29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2018 사랑의 김장나누기 한마당'이 11월 13~14일 구청 광장과 당산공원 일대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여성단체연합협의회, 새마을부녀회, 사회복지협의회, 대한적십자사봉사회, 자원봉사센터 등에서기업.개인봉사자 440여명이 참가해 영등포 관내 저소득층.다문화가구.사회복지시설 등 1,620가구를 위한 4,800여 포기의 김장 김치를 담갔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이 자리를 통해 "봉사자들의 정성이 담긴 김장김치가 어려운 이웃들에게 잘 전달돼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김장 담그기 행사는 영등포구, KDB산업은행, 이마트영등포.여의도점을 비롯해 콘래드서울, 삼성생명서비스손해사정, AIG손해보험, 한국전력공사남서울건설지사, 한국전기안전공사 서울서부지사, 코레일유통 경인본부, 한림대학교 강남성심병원, 오플란트 치과 등이 후원했다.







정재웅 시의원, "메낙골 근린공원, 주민에 돌려달라"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시의회 정재웅 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3)이 16일 진행된 제284회 정례회 시정질문을 통해 높이 규제, 재건축 심의 지연 등 서울시 도시계획 전반에 작동하고 있는 비합리적인 규제를 비판했다. 정재웅 의원은 "2030 서울플랜에 담긴 높이 규제 도입 시 심층적 연구나 면밀한 법적 검토 없이 시행돼 시민들의 반발이 끊이지 않는다"며, "시민들이 받아들일 수 있는 경관관리 방안 마련을 위해 높이 규제 재검토를 위한 시민 공론화 위원회 구성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또한, "여의도 재구조화 방안이라는 거대담론에 노후한 주거환경으로 안전권과 생존권을 위협받는 여의동 주민들의 존재는 찾아볼 수 없다"고 지적하며, "마스터플랜 발표 전이라도 아파트지구 지구단위계획을 확정하여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진행 등 재건축 사업 추진을 정상화할 것"을 촉구했다. 뉴타운 출구전략 실효성과 관련된 최근 연구결과를 인용한 정 의원은 "222개 지역이 정비구역 해제 후 관리계획 미수립 상태로 방치되고 있다"며, "서울시내 신규 아파트 공급 부족이 누적돼 부동산 가격상승의 원인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정 의원은"아파트 가격 안정화 및 낙후 지역의 주




문장길 시의원, "월드컵 대교 부실설계업체 엄벌해야"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시의회 문장길 의원(더불어민주당 강서2)이지난 13일도시기반시설본부 소관 행정사무 감사에서 월드컵대교 남단 D램프(공항로~월드컵대교 연결램프)를 당초 계획한대로 시공 할 것과 부실설계업체에 대한 법적 대응을 강하게 요구했다. 문장길 의원은 이 자리에서 "월드컵대교가 준공이 지연되면서,당초 설계 시 충분한 통행수요 예측에 따라 양화교 방면에서 월드컵대교로 진입하는 Ramp-D가 설계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설계오류 등을 이유로 당초 계획이 무산됐다는 것은 이후 설계과정이 부실했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문장길 의원은 "월드컵대교 남단 접속램프 부실설계업체에 대한 입찰참여 제한 및 벌점부과 등의미온적 행정적 조치에 그치지 말고 구상권 또는 피해배상 등 과 같은 민사 소송 등의 추가적 법적 대응을 해야한다"고 강조하며, "추후 월드컵대교 남단 D램프가 당초 설계대로 시공되는 지 그리고 서울시가 부실설계 업체에 대한 행정적 조치 및 법적 대응을 이행 하는지에 대해 동일한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예의 주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월드컵대교는 2010년 3월 착공하여 2015년 8월 준공예정이었으나 서울시의 계속된 공사 지연으로 2020년


과학도 꿈꾸는 어린이, 청소년들의 'K로봇대전'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시가 18일 오전 9시서울시립창동청소년수련관에서 '제9회 K로봇대회 With 로빛'을 개최한다. ‘K로봇대회 with 로빛’은 청소년들에게 로봇에 대한 기초학습 능력을 배양하고 로봇 체험활동으로 창의력과 과학적 사고능력을 키워주기 위해 2010년부터 개최해 오고 있다. 올해 대회는 서울시와 광운대학교가 주최한다. 광운대학교 로봇게임단 ‘로빛’도 대회 준비를 함께 했다. 주관은 시립창동청소년수련관이다. 특히, 올해 대회엔 ‘블록코딩미로탈출’ 종목이 신설됐다. 로봇을움직이는 일종의 컴퓨터 프로그래밍이자 4차산업 혁명의 이슈 분야인‘코딩’이 올해 중학교 정규과정으로 도입된 만큼이를 활용한 종목을 신설해 청소년들이 직접 체험해볼 수 있도록 한다는 취지다. 대회 7개 종목은 휴머노이드 부분(장애물경기, 격투경기), 미션경기(로봇슈팅, 라인트레이서, 미션형창작), 블록코딩미로탈출(초등부,고등부)이다. 대회는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관람객들은 3D펜으로 LED만들기, 코딩로봇 조작해보기, 창동청소년수련관 로봇동아리의 창작물전시 관람하기 등 다양한 과학 관련 무료 체험 프로그램도 참여할 수 있다. 대회 입상자에게는 서울특별시장



정재웅 시의원, "메낙골 근린공원, 주민에 돌려달라"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시의회 정재웅 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3)이 16일 진행된 제284회 정례회 시정질문을 통해 높이 규제, 재건축 심의 지연 등 서울시 도시계획 전반에 작동하고 있는 비합리적인 규제를 비판했다. 정재웅 의원은 "2030 서울플랜에 담긴 높이 규제 도입 시 심층적 연구나 면밀한 법적 검토 없이 시행돼 시민들의 반발이 끊이지 않는다"며, "시민들이 받아들일 수 있는 경관관리 방안 마련을 위해 높이 규제 재검토를 위한 시민 공론화 위원회 구성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또한, "여의도 재구조화 방안이라는 거대담론에 노후한 주거환경으로 안전권과 생존권을 위협받는 여의동 주민들의 존재는 찾아볼 수 없다"고 지적하며, "마스터플랜 발표 전이라도 아파트지구 지구단위계획을 확정하여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진행 등 재건축 사업 추진을 정상화할 것"을 촉구했다. 뉴타운 출구전략 실효성과 관련된 최근 연구결과를 인용한 정 의원은 "222개 지역이 정비구역 해제 후 관리계획 미수립 상태로 방치되고 있다"며, "서울시내 신규 아파트 공급 부족이 누적돼 부동산 가격상승의 원인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정 의원은"아파트 가격 안정화 및 낙후 지역의 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