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12 (수)

  • 맑음동두천 -2.3℃
  • 맑음강릉 1.4℃
  • 맑음서울 -2.6℃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2.6℃
  • 구름조금광주 1.9℃
  • 맑음부산 4.1℃
  • 구름많음고창 0.3℃
  • 흐림제주 6.6℃
  • 맑음강화 -1.5℃
  • 맑음보은 -2.0℃
  • 구름조금금산 -1.7℃
  • 흐림강진군 2.4℃
  • 맑음경주시 1.3℃
  • 맑음거제 4.1℃
기상청 제공

종합

영등포구, 권익위 발표 청렴도평가 2단계 상승

  • 등록 2018.12.11 11:40:13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국민권익위원회(이하 권익위)가 ‘2018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측정 결과’를 발표했다.

 

권익위는 매년 설문조사 결과(외부청렴도, 내부청렴도, 정책고객평가 등 가중합산)에 부패사건 발생현황 감점을 적용해 종합청렴도를 산출한다.

 

영등포구는 지난 2017년도 청렴도평가에서 외부청렴도 5등급, 내부청렴도 3등급으로 평가돼 종합청렴도 평가에서 전국 최하위 수준인 5등급에 머물렀다.

 

권익위 조사 결과 2018년도에는 전체 612개 기관 평균 종합 청렴도가 2017년 대비 0.18점 상승한 8.12점을 기록한 가운데 영등포구는 외부청렴도 3등급(2단계 상승), 내부청렴도 3등급(전년과 동일), 종합청렴도 3등급(2단계 상승)으로 평가됐다.

 

특히 올해 2등급 이상 상승한 기관은 612개 기관 중 총 45개 기관(2등급 상승 37개, 3등급 상승 8개)이며, 영등포구는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유일한 2등급 이상 상승 기관으로 평가 받았다.


한편,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지난 10월 기자간담회를 통해 청렴도 개선에 관한 본지의 질문에 대해 "인사.감사 등 제도적 보완을 통해 청탁이 결코 있을 수 없도록 투명하게, 관행을 타파하려 한다”고 강조하며 “실력.청렴.평판이라는 인사기준 대원칙을 세우고 이를 따를 것”이라고 발언한 바 있다.











종각역 지하에 '작은 식물원' 생긴다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종각역 지하에 '도심 속 작은 식물원'이 조성된다. 서울시는 종각역에서 종로서적으로이어지는 지하 유휴공간(850㎡)에태양광으로 식물을 키우는 지하정원을 만들고내년 10월 시민에게 개방할 예정이다. 프로젝트의 핵심 시설은 지상의 햇빛을 지하로 끌어들여 지상과유사하게 다양한 식물이 자랄 수 있는 지하 환경을 구현해내는 ‘태양광채광시스템’이다. 천장의 8개 채광시스템을 통해 자연광을 지하로 끌어들여 마치 햇빛이 스며드는 동굴 속에 들어온 것 같은 공간으로재탄생된다. 태양광 채광시스템은야간시간대, 비가 오거나 흐려서 태양광이 비추지 않는 날에는 자동으로LED 광원으로 전환돼 외부 날씨와 상관없이 일정 조도 확보가 가능하다. 천장에는 빛이 반사·확산되는 캐노피를 설치, 빛과 식물이 다시캐노피에 반사돼 식물원에 들어온 것 같은 느낌을 선사할 예정이다. 식물이 식재되는 정원은 전체 공간의 약 1/6 규모(145㎡)다. 이 지하정원에는광량이 많아야 재배 가능한레몬트리, 오렌지나무 같이과실수와 이끼 등 음지식물을 포함 다양한 식물을 식재해 사계절 내내 푸른‘도심 속 작은 식물원’으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정원 사이사이에는 식물 체험‧교육, 공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