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30 (토)

  • 구름조금동두천 2.7℃
  • 맑음강릉 5.2℃
  • 서울 3.7℃
  • 구름많음대전 4.5℃
  • 구름조금대구 6.5℃
  • 맑음울산 7.5℃
  • 구름조금광주 4.9℃
  • 맑음부산 8.3℃
  • 구름많음고창 5.3℃
  • 구름많음제주 9.0℃
  • 흐림강화 4.3℃
  • 흐림보은 3.6℃
  • 흐림금산 3.5℃
  • 구름조금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7.1℃
  • 맑음거제 9.1℃
기상청 제공

사회

워싱턴서 50대 한인 여성 무참히 살해당해

  • 등록 2019.02.08 09:08:19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워싱턴주 소재 한 모텔에서 한인 여사장이 무참하게 살해당했다.

미국 경찰에 따르면 워싱턴주 서남부에 위치한 애버딘의 헤론 St.에 위치한 게스트하우스’ 모텔 여주인인 김성실(53) 씨가 지난달 30일, 업소 사무실에서 브리아 제시 대너(35.사진)에게 난자당해 사망한 것으로 밝혀졌다.

대너는 지난달 30일 오 4시께 모텔 사무실로 들어와 책상에 앉아 있던 김씨를 다짜고짜 칼로 난자했고 김씨가 바닥에 쓰러지자 발길을 돌렸다가 다시 돌아와 수차례 더 찔렀다.

방에서 일하고 있던 김씨의 남편은 사무실에서 참변을 당한 부인을 발견하고 응급 소생술을 시도했지만 회복하지 못했다.

대너는 사건 이후 몇시간 뒤 인근 수퍼마켓에서 손에 피가 묻은 채 체포됐으며 1급 살인혐의로 기소돼 지난달 31일 인정신문을 받고 보석금 50만 달러가 책정된 상태다. 그녀는 현재 정심감정이 진행중이다. 

현재까지 조사결과, 대너는 지난해 게스트하우스 모텔에 투숙했었고당시 업주로부터 난폭한 행동을 자제하도록 경고를 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김씨의 딸은 "대너가 지난해 11월 쯤 모텔에 투숙했을 때 어머니로부터 난폭행위를 자제하지 않으면 퇴출시키겠다고 경고를 받았다"며 "대너가 어머니를 발로 걷어차고 달아난 적도 있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조사결과, 정신질환 경력자인 대너는 전에도 약물중독과 폭행 등 말썽을 일으켜 여러 차례 경찰국을 드나든 것으로 밝혀졌다. 

/기사제공=시애틀N(제휴사)

서울병무청장, 서울정민학교 사회복무요원 방문․격려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김종호 서울지방병무청장은 지난 3월 29일(금) 노원구에 있는 서울정민학교(지체장애 특수학교)를 찾아 병역의무를 성실히 수행하고 있는 사회복무요원을 격려했다. 이번 방문은 현장에서 복무 중인 사회복무요원을 격려하고 복무기관장의 관심을 제고하는 등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애로사항 및 그 해결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서울정민학교는 2001년 3월에 개교하여 유치원 과정부터 취업준비 과정까지 54학급 237명의 학생들이 공부하고 있는 지체장애 공립특수학교다. 복무 중인 31명의 사회복무요원은 유치원, 전공과정 등 각 학급에 배치되어 학습활동을 보조하고 있으며, 수중운동실, 재활운동실 등 특별실에도 배치되어 장애학생의 재활프로그램을 보조하는 역할도 수행하고 있다. 김종호 서울병무청장은 학교장과의 환담을 통해 사회복무요원들이 장애학생 활동지원 업무를 성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인성교육 및 직무교육 실시 등 학교 측의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협조하였고, 사회복무요원에게는 장애인의 인권침해 방지와 장애인의 특성을 고려한 역할 수행을 특별히 당부했다. 서울지방병무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맡은 바 직무를 성실히 수행하고 있는 사회복무









서울병무청장, 서울정민학교 사회복무요원 방문․격려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김종호 서울지방병무청장은 지난 3월 29일(금) 노원구에 있는 서울정민학교(지체장애 특수학교)를 찾아 병역의무를 성실히 수행하고 있는 사회복무요원을 격려했다. 이번 방문은 현장에서 복무 중인 사회복무요원을 격려하고 복무기관장의 관심을 제고하는 등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애로사항 및 그 해결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서울정민학교는 2001년 3월에 개교하여 유치원 과정부터 취업준비 과정까지 54학급 237명의 학생들이 공부하고 있는 지체장애 공립특수학교다. 복무 중인 31명의 사회복무요원은 유치원, 전공과정 등 각 학급에 배치되어 학습활동을 보조하고 있으며, 수중운동실, 재활운동실 등 특별실에도 배치되어 장애학생의 재활프로그램을 보조하는 역할도 수행하고 있다. 김종호 서울병무청장은 학교장과의 환담을 통해 사회복무요원들이 장애학생 활동지원 업무를 성실히 수행할 수 있도록 인성교육 및 직무교육 실시 등 학교 측의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협조하였고, 사회복무요원에게는 장애인의 인권침해 방지와 장애인의 특성을 고려한 역할 수행을 특별히 당부했다. 서울지방병무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맡은 바 직무를 성실히 수행하고 있는 사회복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