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6 (수)

  • 구름많음동두천 3.9℃
  • 흐림강릉 9.5℃
  • 연무서울 7.0℃
  • 연무대전 7.5℃
  • 대구 9.4℃
  • 울산 10.4℃
  • 흐림광주 9.3℃
  • 부산 10.3℃
  • 구름많음고창 7.3℃
  • 제주 9.6℃
  • 구름많음강화 4.6℃
  • 구름많음보은 6.6℃
  • 흐림금산 7.2℃
  • 흐림강진군 7.8℃
  • 흐림경주시 8.6℃
  • 흐림거제 9.9℃
기상청 제공

문화

'내사산'으로 떠나는 한양역사 여행

  • 등록 2019.03.06 10:19:33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서울역사편찬원이 3월부터 11월까지 ‘내사산(內四山)’이라 불리는 인왕산, 북악산, 낙산 일대를 방문하는 '서울역사문화답사' 참가자를 모집한다. 

 

올해 그 첫 걸음은 인왕산 자락에서 시작한다. 3월 23일 인왕산 일대를 답사 진행하며, 11월까지 총 7차례 인왕산, 북악산, 낙산과 그 주변을 답사할 예정이다.

 

답사의 현장강의는 주로 조선시대・근현대를 전공한 역사학자들이 모두 함께 진행한다. 그들과 조선시대 수도 한양을 둘러 싼 내사산을 걸으며, 이 산과 주변에 얽힌 역사를 시민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참가는 8시간 정도 도보 및 산행에 무리가 없는 시민이면 누구나 가능하며, 답사에 필요한 개인 용품(물, 도시락, 모자 등)을 준비해 참가 신청을 하면 매회 50명씩 추첨을 통해 참가자를 선발한다.

 

서울역사문화답사에 관한 사항은 서울역사편찬원 홈페이지(http://history.seoul.go.kr)-> 서울역사 함께하기 -> 서울역사 문화답사에서 알아볼 수 있고, 보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역사편찬원(413-9511)로 문의하면 된다.

 

이상배 서울역사편찬원장은 “서울역사편찬원은 2025년까지 서울 전 지역을 구역화해서 답사를 운영할 계획이며, 책으로만 접했던 서울 2천년의 역사를 역사학자들과 현장에서 직접 체험하고 느껴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찾아가는 무료 수질검사 '아리수품질확인제'...11일 접수 시작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시가 3월 11일부터 찾아가는 수돗물수질검사, '아리수품질확인제'를 시행한다.맞벌이 등의 이유로 주간에 수질검사를 받기 어려운가정집은 사전예약을 받아 야간(21시까지) 수질검사도 실시하고 맛있는 물음용 방법과급수환경 개선을 위한 노후관 진단 안내 등도 함께 실시한다. 시는 지난2008년 전국 최초로 각 가정집의 수돗물을 무료로 검사해주는 아리수품질확인제를 시행해 왔으며, 주간 검사가 어려운 맞벌이 가정 등을 위해 저녁 9시까지 확대해 운영하고 있다. 수질검사 항목은▲세균으로부터 안전성을확인하는 잔류염소 검사▲수도배관의노후도를 진단할 수 있는 철, 구리 검사▲수돗물의 깨끗함정도 등을측정할 수 있는 탁도와 수소이온농도에 대해 검사한다. 시는 아리수 품질확인제를 통해 수돗물의 안전성을 시민들이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게 하는 것은 물론, 수질검사 결과를 분석해 각 가정집의 수도관 상태에 대한 컨설팅도 지원하게 된다. 또 교육받은 수질검사원을 통해 수돗물 물맛의 이상 유무에 대해서도 감별을실시한다. 2008년부터지난해까지 아리수품질확인제를 통해 총 5,317천가구에대해무료 수질검사를 시행했으며, 이중 급수 환경 개선이 필요한7,9




홍철호 의원, “국내 초미세먼지 사망자 한 해 1만 2천명” [영등포신문=김용숙 기자]국회 자유한국당 홍철호 의원(경기 김포시을,국토교통위원회)이 초미세먼지(PM2.5)로 인하여 발생한 국내 사망자가 한 해1만명을 넘었다고 밝혔다. 홍철호 의원이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환경부가‘17년 연구한 결과 초미세먼지로 인한 국내 조기 사망자 수는1만1924명(15년 기준)인 것으로 확인됐다. 미세먼지로 인한 질병은「심질환 및 뇌졸증(58%)」이 가장 많았으며,「급성하기도호흡기감염 및 만성폐쇄성폐질환(각18%)」,「폐암(6%)」등이 그 뒤를 따라,주로 심뇌혈관질환과 호흡기질환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본부는 홍철호 의원에게“미세먼지로 인한 조기사망과 초과의료이용률 등 전반적인 건강피해를 지속적으로 평가하겠다”고 보고했다. 홍 의원은“미세먼지가 심각한 날에도 거리를 보면 마스크를 쓰지 않은 사람들이 많다”며“의외로 미세먼지가 우리에게 얼마나 위험한 요인인지 인식체계조차 제대로 잡혀있지 않기 때문에 정부가 미세먼지에 대한 국민들의 경각심부터 적극 제고해야 한다”고 말했다. 홍철호 의원은 또“미세먼지는 현재 그 어느 재난보다도 심각한 현재진행형인 재난으로써 생명 위협에 직결되는 문제”라며“정부





찾아가는 무료 수질검사 '아리수품질확인제'...11일 접수 시작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시가 3월 11일부터 찾아가는 수돗물수질검사, '아리수품질확인제'를 시행한다.맞벌이 등의 이유로 주간에 수질검사를 받기 어려운가정집은 사전예약을 받아 야간(21시까지) 수질검사도 실시하고 맛있는 물음용 방법과급수환경 개선을 위한 노후관 진단 안내 등도 함께 실시한다. 시는 지난2008년 전국 최초로 각 가정집의 수돗물을 무료로 검사해주는 아리수품질확인제를 시행해 왔으며, 주간 검사가 어려운 맞벌이 가정 등을 위해 저녁 9시까지 확대해 운영하고 있다. 수질검사 항목은▲세균으로부터 안전성을확인하는 잔류염소 검사▲수도배관의노후도를 진단할 수 있는 철, 구리 검사▲수돗물의 깨끗함정도 등을측정할 수 있는 탁도와 수소이온농도에 대해 검사한다. 시는 아리수 품질확인제를 통해 수돗물의 안전성을 시민들이 직접 눈으로 확인할 수 있게 하는 것은 물론, 수질검사 결과를 분석해 각 가정집의 수도관 상태에 대한 컨설팅도 지원하게 된다. 또 교육받은 수질검사원을 통해 수돗물 물맛의 이상 유무에 대해서도 감별을실시한다. 2008년부터지난해까지 아리수품질확인제를 통해 총 5,317천가구에대해무료 수질검사를 시행했으며, 이중 급수 환경 개선이 필요한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