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0.4℃
  • 흐림강릉 12.7℃
  • 흐림서울 9.8℃
  • 연무대전 9.3℃
  • 구름많음대구 13.0℃
  • 구름많음울산 14.3℃
  • 흐림광주 9.2℃
  • 구름많음부산 13.8℃
  • 흐림고창 9.9℃
  • 구름많음제주 13.1℃
  • 흐림강화 5.5℃
  • 흐림보은 9.9℃
  • 흐림금산 9.3℃
  • 구름많음강진군 12.1℃
  • 구름많음경주시 14.6℃
  • 구름조금거제 14.7℃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지역 도박문제 예방교육 강사 설명회' 개최

  • 등록 2019.03.11 15:06:53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 서울남부센터(센터장 전영민)와 서울북부센터(센터장 정보영)가 3월 8일 ‘2019년 도박문제 예방교육 강사 설명회’를 개최했다.

 

설명회는 서울특별시교육청 학생 도박 예방교육 조례(서울특별시조례 제6800호), 학생 도박 예방교육에 관한 기본 계획(서울특별시 교육청)에 따라 2019년 확대된 예방교육 수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고 예방교육을 통한 도박문제 선별 및 위험군에 대한 조기 개입서비스를 강화하기 위한 내용으로 진행됐다.

 

서울남부센터 전영민 센터장은 “최근 스마트폰의 발달로 청소년의 도박문제가 증가하면서 사회적 문제로 부각되고 있어서 청소년에 대한 예방교육 및 조기개입 서비스 강화가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한국도박문제관리센터는 도박문제 치유재활 및 예방사업을 시행하고 있는 도박문제 전문 상담치유기관이다. 도박문제가 있는 대상자 및 가족 모두 누구나 365일 24시간 국번 없이 도박문제 상담전화 1336을 통한 전화상담과 넷라인(http://netline.kcgp.or.kr)을 통해 채팅상담이 가능하다.

‘자치경찰제 도입’ 경찰법 전부개정안 발의된다

[영등포신문=김용숙 기자] 국회 행정안전위원회홍익표 의원(더불어민주당)이 11일 자치경찰제 도입을 내용으로 하는 「국가경찰과 자치경찰의 조직 및 운영에 관한 법률」을 발의한다. 경찰법 전부개정안은 지방행정과 치안행정을 긴밀히 연계해 주민생활과 밀접한 영역의 치안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도록 자치경찰이 △주민 생활안전 △지역 내 교통안전 및 소통 △공공 시설과 행사장 경비 등 주민 밀착형 사무를 수행하는 것으로 규정하고 있다. 또한 개정안은 자치경찰이 △성·가정·학교폭력 수사 △자치경찰에 대한 공무집행방해 수사 △뺑소니, 사망, 교특법상 12개 중대사고, 물피 도주를 제외한 대부분의 교통사고에 대한 수사 △지방자치단체의 특사경 사무 △아동복지법,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실종아동 등의 보호 및 지원에 관한 법률 노인복지법, 경범죄처벌법 등의 법률에서 처벌하는 범죄를 수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특히 자치경찰은 시·군·구를 관할하는 자치경찰대에 지구대·파출소를 둘 수 있도록 했고, 국가경찰관서에 112종합상황실을 두어 국가-자치경찰이 합동 근무하도록 했다. 아울러 개정안에는 빈틈없는 치안유지를 위해 신속한 현장 대응이 이뤄지도록 자치경찰과 국가경찰간




‘자치경찰제 도입’ 경찰법 전부개정안 발의된다 [영등포신문=김용숙 기자] 국회 행정안전위원회홍익표 의원(더불어민주당)이 11일 자치경찰제 도입을 내용으로 하는 「국가경찰과 자치경찰의 조직 및 운영에 관한 법률」을 발의한다. 경찰법 전부개정안은 지방행정과 치안행정을 긴밀히 연계해 주민생활과 밀접한 영역의 치안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도록 자치경찰이 △주민 생활안전 △지역 내 교통안전 및 소통 △공공 시설과 행사장 경비 등 주민 밀착형 사무를 수행하는 것으로 규정하고 있다. 또한 개정안은 자치경찰이 △성·가정·학교폭력 수사 △자치경찰에 대한 공무집행방해 수사 △뺑소니, 사망, 교특법상 12개 중대사고, 물피 도주를 제외한 대부분의 교통사고에 대한 수사 △지방자치단체의 특사경 사무 △아동복지법,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실종아동 등의 보호 및 지원에 관한 법률 노인복지법, 경범죄처벌법 등의 법률에서 처벌하는 범죄를 수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특히 자치경찰은 시·군·구를 관할하는 자치경찰대에 지구대·파출소를 둘 수 있도록 했고, 국가경찰관서에 112종합상황실을 두어 국가-자치경찰이 합동 근무하도록 했다. 아울러 개정안에는 빈틈없는 치안유지를 위해 신속한 현장 대응이 이뤄지도록 자치경찰과 국가경찰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