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07 (금)

  • 흐림동두천 22.5℃
  • 흐림강릉 17.1℃
  • 흐림서울 23.5℃
  • 대전 19.1℃
  • 대구 19.3℃
  • 흐림울산 19.3℃
  • 흐림광주 19.9℃
  • 박무부산 19.6℃
  • 흐림고창 19.4℃
  • 흐림제주 18.8℃
  • 흐림강화 22.8℃
  • 맑음보은 18.8℃
  • 맑음금산 18.4℃
  • 흐림강진군 20.5℃
  • 흐림경주시 18.4℃
  • 흐림거제 22.3℃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보훈청, 호국보훈의 달 맞아 국가유공자 나라사랑 시구 실시

  • 등록 2019.06.07 16:02:32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보훈청(청장 오진영)은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6월 5일과 6일 양일간 국가유공자 2분을 모시고 나라사랑 시구를 실시했다.

 

이번 시구는 호국보훈의 달 및 현충일을 맞이해 프로야구 경기에 국가유공자를 시구자로 나서게 함으로써 6월 호국보훈의 달의 추모와 감사 분위기를 널리 홍보하자는 취지에서 비롯됐다.

 

6월 5일 오후 6시 30분 고척 스카이돔 경기에서 키움 히어로즈 측 시구자로 나서는 윤두호 어르신은 2002년 6월 29일 제2연평해전 전사자 故 윤영하 소령(충무 무공훈장)의 아버지이자, 제2연평해전일의 정확히 32년 전 북한 간첩선을 나포해 인헌 무공훈장을 받았다.

 

한편 6월 6일 오후 2시 잠실야구장 경기에서 LG 트윈스 측 시구자로 나서는 이찬호 병장은 2018년 8월 18일 K-9자주포 폭발 사건 희생자로, 당시 입은 전신화상으로 목숨과 배우의 꿈이 위태로워졌지만 아픔을 딛고 재기해 기부와 봉사를 실천하는 등 사람들에게 희망 메시지를 전파하고 있다.

 

서울보훈청은 나라사랑 시구 외에도, 한강방어선 전투지 재현 걷기대회, 625인의 보훈어벤져스, 서울보훈대상, 나라사랑 보훈 음악회 등 호국보훈의 의미를 알리기 위한 행사와 홍보를 앞으로도 추진한다.

 

서울시, 6~11월 주말 북촌·덕수궁길·감고당길 등 야외 국악당 변신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서울시는 6월부터 11월까지 주말마다 북촌 일대와 덕수궁길 등 보행자 전용거리에서 ‘국악 둘레여행 IN 북촌&도심’이라는 주제로 흥겨운 국악 한마당을 펼친다. 이번 공연은 시민들이 국악을 쉽고 편안하게 접할 수 있도록 유동인구가 많은 북촌 일대와 덕수궁·감고당길 등 주말 차 없는 거리에서 무료로 진행되며, 국악 실내악, 가야금병창, 전통연희, 무용 등 전통예술과 창작민요 등 다양한 장르의 우리 음악을 선보인다. 6월부터 7월까지는 매주 토요일, 북촌 한옥 및 보행자 전용거리에서 공연이 진행되며, 이후 11월까지 매월 다른 장소에서 다양한 우리 음악을 만날 수 있는 공연이 계속되어, 매주 주말 서울 곳곳에서 총 50회의 무료 공연이 열릴 예정이다. 공연 시작 전 국악 해설, 버나 및 돌리기 체험, 악기 체험을 병행하여 국악에 대한 시민들의 흥미와 이해를 도울 계획이다. 6월 8일 오후 1시 ‘북촌전통공예체험관’과 오후 3시 ‘북촌단청 공방’에서 ‘월드퓨전시나위’와 ‘다올소리’의 신명나는 공연을 시작으로, 창작 국악부터 가야금 병창까지 다채로운 국악의 매력을 느껴볼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서울문화재단, 서울남산국악당,







서울시, 6~11월 주말 북촌·덕수궁길·감고당길 등 야외 국악당 변신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서울시는 6월부터 11월까지 주말마다 북촌 일대와 덕수궁길 등 보행자 전용거리에서 ‘국악 둘레여행 IN 북촌&도심’이라는 주제로 흥겨운 국악 한마당을 펼친다. 이번 공연은 시민들이 국악을 쉽고 편안하게 접할 수 있도록 유동인구가 많은 북촌 일대와 덕수궁·감고당길 등 주말 차 없는 거리에서 무료로 진행되며, 국악 실내악, 가야금병창, 전통연희, 무용 등 전통예술과 창작민요 등 다양한 장르의 우리 음악을 선보인다. 6월부터 7월까지는 매주 토요일, 북촌 한옥 및 보행자 전용거리에서 공연이 진행되며, 이후 11월까지 매월 다른 장소에서 다양한 우리 음악을 만날 수 있는 공연이 계속되어, 매주 주말 서울 곳곳에서 총 50회의 무료 공연이 열릴 예정이다. 공연 시작 전 국악 해설, 버나 및 돌리기 체험, 악기 체험을 병행하여 국악에 대한 시민들의 흥미와 이해를 도울 계획이다. 6월 8일 오후 1시 ‘북촌전통공예체험관’과 오후 3시 ‘북촌단청 공방’에서 ‘월드퓨전시나위’와 ‘다올소리’의 신명나는 공연을 시작으로, 창작 국악부터 가야금 병창까지 다채로운 국악의 매력을 느껴볼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서울문화재단, 서울남산국악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