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06 (금)

  • 흐림동두천 26.7℃
  • 흐림강릉 25.0℃
  • 흐림서울 28.6℃
  • 흐림대전 27.5℃
  • 흐림대구 28.6℃
  • 흐림울산 27.0℃
  • 광주 27.0℃
  • 흐림부산 28.1℃
  • 흐림고창 27.4℃
  • 제주 26.0℃
  • 흐림강화 24.9℃
  • 흐림보은 27.4℃
  • 흐림금산 27.4℃
  • 흐림강진군 26.5℃
  • 흐림경주시 28.1℃
  • 흐림거제 27.7℃
기상청 제공

정치

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민생위, ‘공무직 채용 및 복무 조례’ 제정

  • 등록 2019.09.06 17:31:44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민생실천위원회(위원장 봉양순, 노원3)가 발의한 ‘서울특별시 공무직 채용 및 복무 등에 관한 조례’가 제정됐다.

 

봉양순 위원장 외 11명의 민생위 의원이 발의하고, 33명의 의원이 찬성해서 지난 4일 소관 상임위원회인 서울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의 심사를 마친 ‘서울특별시 공무직 채용 및 복무 등에 관한 조례’ (이하 ‘공무직 조례’) 가 6일, 제289회 서울시의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의 지지 속에서 처리됐다.

 

‘공무직 조례’는 민생위의 주도로 서울시 공무직과의 협의 속에서 서울시의회 입법담당관에서 성안하고, 최종적으로 6차례에 걸친 공무직 조례 제정 TF회의에서 논란을 정리하고 최종 합의안을 만들었다.

 

조례제정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서울시공무원노동조합(이하 서공노)은 민생위가 발의한 공무직 조례안이 ‘공무직에게 과도한 특혜’를 부여하고 있고, ‘공무원들이 일방적으로 피해를 당하고 있다’는 점을 강조하며, 조례제정안 철회를 요구하는 등 민생위와의 갈등이 표출됐다.

 

서공노와 민생위와의 갈등은 지난 8월 23일 서공노 주최로 전국에서 상경한 공무원 5백여 명이 모여 시의회 앞에서 결의대회를 열었고, 공무원노조에서도 서울시청 앞 천막농성을 계속해 가면서 노노 대립의 격화로 이어졌다.

 

민생위에서는 지난 6월, 제287회 정례회에서 공무직 조례를 처리하기로 내부 방침을 정했지만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서울지부(이하 전공노)의 상정 보류 요청을 수용해 공무직 조례 제정을 위한 TF를 구성하고, 협의를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공무직 조례 제정 TF는 실무단과 본회의단으로 구분돼, 실무단은 민생위 추승우 의원이 단장으로, 본회의단은 봉양순 위원장이 회의를 주재해 지난 8월 27일 최종 합의안을 도출했다.

 

민생위의 공무직 조례제정을 적극적으로 지지해온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김용석 대표의원은 “민생위의 공무직 조례제정 과정은 합의할 수 없을 것 같던 첨예한 갈등과 반목을 소통과 협의로 풀어낸 모범적인 의정활동 사례”라며 민생위 의원들과 서울시 집행부, 서공노, 전공노의 노고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공무직 조례 제정 전 과정을 주도한 봉양순 위원장은 “공무직 조례 제정으로 서울시 안쪽 깊숙이 박혀있던 사회적 차별과 천대라는 대못 하나를 뽑았다”며 “서울에서 처음으로 제정된 공무직 조례가 서울에서 전국으로 확산돼 불합리한 차별에 고통 받는 사회적 약자들이 기댈 수 있는 든든한 기둥으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더 많은 노력을 하겠다”고 답했다.

 

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민생위, ‘공무직 채용 및 복무 조례’ 제정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민생실천위원회(위원장 봉양순, 노원3)가 발의한 ‘서울특별시 공무직 채용 및 복무 등에 관한 조례’가 제정됐다. 봉양순 위원장 외 11명의 민생위 의원이 발의하고, 33명의 의원이 찬성해서 지난 4일 소관 상임위원회인 서울시의회 행정자치위원회의 심사를 마친 ‘서울특별시 공무직 채용 및 복무 등에 관한 조례’ (이하 ‘공무직 조례’) 가 6일, 제289회 서울시의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의 지지 속에서 처리됐다. ‘공무직 조례’는 민생위의 주도로 서울시 공무직과의 협의 속에서 서울시의회 입법담당관에서 성안하고, 최종적으로 6차례에 걸친 공무직 조례 제정 TF회의에서 논란을 정리하고 최종 합의안을 만들었다. 조례제정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서울시공무원노동조합(이하 서공노)은 민생위가 발의한 공무직 조례안이 ‘공무직에게 과도한 특혜’를 부여하고 있고, ‘공무원들이 일방적으로 피해를 당하고 있다’는 점을 강조하며, 조례제정안 철회를 요구하는 등 민생위와의 갈등이 표출됐다. 서공노와 민생위와의 갈등은 지난 8월 23일 서공노 주최로 전국에서 상경한 공무원 5백여 명이 모여 시의회 앞에서 결의대회

마사회 영등포지사, ‘전통시장 활성화’ 1천만 원 지원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한국마사회 영등포지사(지사장 안계명)는 6일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회장 정진원), 영등포동 주민센터와 함께 고유의 명절 한가위를 맞이해 지역경제 동반성장을 위한 ’전통시장 활성화‘ 사업을 진행했다. 지역사랑 동반성장 사업은 영등포동의 복지플래너, 영등포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복지통장들이 추천한 영등포동의 저소득층 주민들에게 필요한 물품을 영등포동전통시장에서 직접 구입 및 선물꾸러미로 만들어 전달하는 사업이다. 이날 준비한 선물꾸러미는 잡곡, 건어물, 생활용품 등 총 11종의 물품으로 구성됐으며, 총 130명의 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안계명 지사장은 “지역사회와 함께 상생하며 같이 성장할 수 있는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마사회와 함께 이번 행사를 준비한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는 민·관의 연결고리로서 다양한 맞춤형 지원사업을 펼침으로써 균형적 지역복지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한편, 마사회 영등포지사는 매년 기부금사업 공모를 통해 지역사회의 복지발전에 기여하고 있으며, 올해도 노인일자리 확대 지원, 노숙인 이동목욕 지원, 홀몸어르신 스마트반려인형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지원해 지역사회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