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7 (일)

  • 흐림동두천 9.6℃
  • 흐림강릉 11.4℃
  • 서울 8.0℃
  • 대전 10.9℃
  • 박무대구 12.0℃
  • 흐림울산 17.8℃
  • 광주 18.9℃
  • 흐림부산 18.3℃
  • 흐림고창 18.6℃
  • 구름많음제주 22.9℃
  • 흐림강화 8.2℃
  • 흐림보은 11.5℃
  • 흐림금산 10.6℃
  • 구름많음강진군 20.7℃
  • 흐림경주시 14.3℃
  • 구름많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 형틀목공기술자·정리수납가 과정 모집

  • 등록 2019.09.20 09:09:04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가 형틀목공 기술자, 정리수납 전문가 등 전문 인력 양성 과정으로 청년, 중장년, 경단녀 등 구직자의 막혀있던 취업길을 확 터준다.

 

이번 교육과정은 갈수록 심화되고 있는 취업난에 대비하기 위해 취업준비생 및 재취업 희망자를 전문 기술을 가지고 있는 인재로 양성시켜 안정적인 취업 및 창업을 지원하고자 마련했다.

 

먼저, 형틀 목공(거푸집) 기술자는 건설 현장에서 콘크리트를 붓기 위한 틀을 짜는 작업과 해체를 할 수 있는 전문 인력을 말한다. 최근 건설공사의 발달과 증가로 형틀 목공 기술이 가능한 인력의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추세다.

 

이에 구는 10월 7일부터 11월 4일까지 20일간 ‘형틀목공 기능인력 양성과정’을 운영한다. 수업을 이수한 교육생은 취업과 연계하는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교육대상은 만 20세부터 58세 영등포 거주 구민을 우선으로 15명을 모집하며, 사전 상담을 통해 구직에 확고한 의지가 있는 자로 선발한다.

 

교육시간은 월~금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며 총 80시간이다. 실기교육 70%, 이론 및 교양 30%의 비율로 현장에서 바로 사용할 수 있는 실질적인 교육 위주로 진행한다. 수강생은 목공 기초와 거푸집 제작부터 시공까지 전 과정을 배우게 된다. 교육기간 중에는 주말에도 실습장을 개방해 수강생이 배운 내용을 토대로 개인 연습할 수 있는 공간도 제공한다.

 

또한, 구는 10월 21일부터 11월 22일까지 ‘정리수납 전문가 양성과정’을 운영한다.

 

최근 맞벌이 부부의 증가와 바쁜 생활 패턴으로 주거환경을 제대로 관리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면서 전문적 청소 및 정리수납 서비스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 또한 정리수납 전문가는 소자본, 무점포 창업이 가능한 유망 직종이다.

 

이번 교육은 ‘정리수납 전문가 1급 자격증’ 을 취득할 수 있는 과정으로 매주 월~금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1시까지 총 23회 진행한다. 교육대상은 미취업 경력단절 여성 20명이다. 교육은 이론교육과 실습교육으로 구성한다. 이론교육에서는 정리수납 전문가의 취·창업 전망과 냉장고·의류·화장대 등 정리 전반, 수납용품 고르는 방법, 공간배치법 등을 교육하고 실습교육으로 현장에 나가 배운 내용을 토대로 경험을 쌓는다. 교육 이수 후에는 협력사를 통한 인턴 활동을 지원하고 취업에 성공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연계할 계획이다.

 

‘형틀목공 기능인력 양성과정’은 9월 23일부터 10월 4일까지 서울건설기능학원(양산로34, 070-4172-0490)으로 방문 신청 가능 하며, ‘정리수납 전문가 양성과정’은 10월 11일까지 영등포여성인력개발센터(02-858-4514~5)로 방문하거나 이메일(kywcajop@hanmail.net)로 신청하면 된다.

 

취업에 대한 의지가 있는 영등포구 주민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으며, 수강료는 전액 무료다.

 

채현일 구청장은 “취업난은 점차 심화되고 있지만 현장에서는 기술을 가진 인력이 없어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교육을 통해 자신만의 기술을 쌓고 연마하며 사회가 원하는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정환 시의원, “한강드론공원 안전관리대책 마련 시급”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김정환 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1)은 13일 진행된 2019년도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광나루한강드론공원’의 안전관리에 대해 질의하고 한강사업본부의 책임 있는 관리를 촉구했다. 김정환 시의원은 지난해 행정사무감사에서 한강사업본부와의 협약에 의해 한강드론공원을 관리하고 있는 한국모형항공협회의 공원 독점적 이용에 관련해 지적하고 이에 대한 시정을 이끌어낸 뒤에도 한강드론공원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왔다. 김 의원은 올 행정감사에서는 드론공원의 안전문제를 지적했다. 이날 제출된 자료에 따르면, 한강공원 내에서 2016년부터 약 17회의 크고 작은 드론 사고가 있었으며, 올해는 10월 현재까지 4회의 드론 추락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난다. 특히 올해 발생한 드론 추락사고중 2건은 드론공원내 추락 사고였지만, 수영장에 추락한 사고가 1건, 한강에 추락한 사고가 1건으로 구역 이탈사고도 2건에 달했다. 또한 지난 10월에 개최된 ‘2019 서울드론챌린지’ 행사에서도 크고 작은 드론 접촉사고가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김 의원은 “드론이 시민들의 이용이 많은 수영장이나 다른 한강 시설로 추락했을 시 자칫 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