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8 (화)

  • 맑음동두천 18.3℃
  • 맑음강릉 22.6℃
  • 맑음서울 19.1℃
  • 구름조금대전 21.3℃
  • 구름많음대구 21.6℃
  • 맑음울산 21.4℃
  • 구름조금광주 21.5℃
  • 구름조금부산 21.6℃
  • 구름많음고창 20.5℃
  • 구름조금제주 23.5℃
  • 맑음강화 17.7℃
  • 흐림보은 19.8℃
  • 구름많음금산 19.8℃
  • 구름많음강진군 21.9℃
  • 구름조금경주시 21.5℃
  • 구름조금거제 23.3℃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시, 11월 10일 1만 명 참여하는 글로벌 자전거 축제 개최

  • 등록 2019.10.08 14:09:18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는 오는 11월 10일 오전 8시 광화문광장에서 출발해 올림픽 공원 평화광장까지 국내‧외 자전거 라이더들과 안전캠페인 라이딩을 펼치는 글로벌 자전거축제 '라이딩 서울'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라이딩은 국내 최초로 서울 방문 외국인이 현지에서 신청하거나 국내 거주 외국인도 신청 가능해 ‘자전거 도시, 서울’의 위상을 높일 수 있는 기회로, 170만 회원을 자랑하는 ‘따릉이’ 이용자도 함께 참여 할 수 있어 자전거가 도심의 개인교통수단으로 당당히 도심 도로를 달리며 ‘자전거 권리 찾기’를 알리는 비경쟁 퍼레이드이다.

 

'라이딩 서울'은 속도를 겨루는 대회가 아니라 서울 도심을 자전거로 안전하게 탈 수 있는 여건 조성과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안전이용 문화 캠페인으로 마련했다. 상급․중급․초급으로 그룹을 나눠 개인 능력에 따라 주행하며 늦가을 서울 도심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기회이다.

 

참가자들은 출발지점인 광화문광장에서 출발 전 자전거 안전점검을 받을 수 있으며 라이딩 전 스트레칭 체조 후 코스를 주행하게 된다. 평상시 자동차와 함께 달린 도로를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는 기회이며,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 도착 후에는 문화공연, 경품 추첨 등을 즐길 수 있다.

 

신청자격은 19km 퍼레이드 코스를 완주할 수 있는 만 15세 이상(대회일 기준) 시민으로 당일 자전거와 헬멧 등 안전장비를 갖춰야 한다. 개인소유 자전거가 없는 시민은 ‘따릉이’를 대여한 후 안전장비를 갖춰 참가하면 된다.

 

또한 '라이딩 서울'의 특이사항으로는 세계속 자전거 도시, 서울 매력에 빠진 3백여 명 외국인이 참가 할 수 있도록 기획됐으며, 이들을 위한 ‘따릉이로 서울구경’ 등 사전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서병철 서울시 자전거정책과장은 “자전거가 편한 도시, 서울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규모 '라이딩 서울' 안전캠페인에 많은 시민 여러분이 관심을 가지고 참여하여 주시길 바란다”며 “자전거가 친환경 교통수단으로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자전거도로 확충 함께 자전거 안전매너 확산을 위한 다양한 캠페인을 적극 개최하겠다”고 말했다.

서울시, 11월 10일 1만 명 참여하는 글로벌 자전거 축제 개최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서울시는 오는 11월 10일 오전 8시 광화문광장에서 출발해 올림픽 공원 평화광장까지 국내‧외 자전거 라이더들과 안전캠페인 라이딩을 펼치는 글로벌 자전거축제 '라이딩 서울'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라이딩은 국내 최초로 서울 방문 외국인이 현지에서 신청하거나 국내 거주 외국인도 신청 가능해 ‘자전거 도시, 서울’의 위상을 높일 수 있는 기회로, 170만 회원을 자랑하는 ‘따릉이’ 이용자도 함께 참여 할 수 있어 자전거가 도심의 개인교통수단으로 당당히 도심 도로를 달리며 ‘자전거 권리 찾기’를 알리는 비경쟁 퍼레이드이다. '라이딩 서울'은 속도를 겨루는 대회가 아니라 서울 도심을 자전거로 안전하게 탈 수 있는 여건 조성과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안전이용 문화 캠페인으로 마련했다. 상급․중급․초급으로 그룹을 나눠 개인 능력에 따라 주행하며 늦가을 서울 도심 정취를 만끽할 수 있는 기회이다. 참가자들은 출발지점인 광화문광장에서 출발 전 자전거 안전점검을 받을 수 있으며 라이딩 전 스트레칭 체조 후 코스를 주행하게 된다. 평상시 자동차와 함께 달린 도로를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는 기회이며,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 도착 후에는 문화

대림동 언니네 작은도서관, 서울공동체상 수상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대림동에 위치한 서울여성회 부설 언니네 작은도서관(이하 언니네 작은도서관)이 서울공동체상을 수상했다. 언니네 도서관은 “서울마을주간(2019. 9. 26 ~ 10.2)을 맞아 지난 9월 26일 서울어린이대공원 열린무대에서 진행된 기념식 행사에서 서울 공동체상 공간부문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서울공동체상은 서울시 마을공동체종합지원센터에서 마을공동체 활동을 통해 보다 좋은 서울을 만드는데 기여한 마을 공간에 수여하는 상이다. 서울시는 매년 마을공동체의 성과와 의미를 나누는 자리로 서울마을주간을 매년 개최하고 있으며, 서울마을상과 서울공동체상 부문으로 나누어 마을공동체 활성화에 기여한 개인과 단체 등에 시상을 하고 있다. 언니네 작은도서관은 ‘시끌벅적 책놀이터! 우리동네 사랑방! 여성과 아동이 안전한 마을공동체!’를 꿈꾸는 공간으로 운영하고 있다. 영등포는 물론 구로, 동작 등 인근 지역의 주민들이 찾아오는 시민들의 공간으로 자리매김하고 있으며, 다양한 주민교육, 소모임 활동, 지역축제, 주민 간 재능나눔, 아동청소년 프로그램 등이 열리는 지역주민들의 만남과 성장을 위한 마을공동체 공간이다. 또한 언니네 작은도서관은 성/인권 전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