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8 (월)

  • 구름조금동두천 3.7℃
  • 흐림강릉 11.8℃
  • 구름많음서울 4.4℃
  • 흐림대전 8.3℃
  • 흐림대구 12.5℃
  • 구름많음울산 15.8℃
  • 흐림광주 11.2℃
  • 흐림부산 16.1℃
  • 흐림고창 9.8℃
  • 흐림제주 14.6℃
  • 구름많음강화 4.1℃
  • 흐림보은 8.4℃
  • 흐림금산 8.6℃
  • 흐림강진군 12.0℃
  • 흐림경주시 12.6℃
  • 흐림거제 16.1℃
기상청 제공

정치

김영주 의원, 교육환경개선 위한 학부모 연속간담회 갖는다

  • 등록 2019.11.18 09:00:03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김영주 의원(사진·더불어민주당, 영등포갑)은 11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간 영등포갑 지역 초·중·고 18개 학교를 대상으로 학부모 연속간담회를 진행한다. 이번 간담회는 지난 7월과 8월에 실시한 ‘김영주가 만나러 갑니다’ 학부모간담회와 어르신간담회에 이은 세 번째 지역현안 관련 연속간담회다.

 

김영주 의원은 지난 7월과 8월 35회에 걸친 연속간담회를 통해 학부모 및 어르신들 1천여 명을 만나 목소리를 직접 들었고, 당시 제기된 학교민원 및 사업들에 대해 박원순 서울시장과의 협의를 통해 특별교부금 5억 원을 확보해 해결한 바 있다.

 

이번 간담회는 학부모들의 관심이 높은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2020년도 한 해 동안 학교에서 추진할 사업들에 대한 논의가 중점적으로 이루어 질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번 간담회에서 제기되는 지역민원들과 학교사업들은 국회, 서울시, 영등포구 차원으로 세분화해서 체계적으로 관리될 예정으로 알려져 있으며, 영등포갑 지역구 시·구의원들이 모두 참석해, 심도 있는 간담회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김영주 의원은 “이번 학부모 간담회는 2020년 학교별 사업들의 방향에 대해 논의하는 중요한 자리가 될 것”이라며, “학교 현장에서 아이들이 정말 필요한 사업들에 대해 꼼꼼하게 살펴보고, 반드시 해결할 수 있도록 노력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영등포구, 민원 응대 직원 대상 마음 힐링 프로그램 마련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가 일선에서 대민 서비스를 위해 감정 노동에 임하고 있는 민원 응대 7급 이하 직원을 위해 힐링 프로그램을 마련해 마음의 재충전과 감수성 회복을 지원한다. 연세대학교 연구 결과에 따르면 감정 노동자는 타 종사자에 비해 자살 충동을 최대 4.6배 더 느낄 수 있다고 한다. 이에 구는 자신의 감정과 무관하게 서비스를 제공해야 하는 구 직원들에게 자신의 감정을 돌아볼 기회를 제공해 대민 서비스의 질을 높이고자 한다. 교육 대상은 동주민센터 및 민원 접점 부서 등 대민 업무를 맡은 7급 이하 직원 100명이며, 교육은 ‘향기’와 ‘미술’을 주제로 두 번에 걸쳐 2시간씩 진행된다. 우선 18일에는 아로마 디퓨저 제작을 통한 힐링 교육이 진행된다. 이는 후각 명상을 통해 심신의 안정을 돕고 내면의 감성을 되찾는 예술 활동이다. 직원들은 향이 은은한 석고 방향제에 드라이플라워를 배치해 장식한다. 이어 소중한 사람에게 감사의 편지를 써보며 감수성을 회복하고, 편지와 함께 아로마 디퓨저를 선물할 수 있도록 한다. 다음으로 22일에는 그림을 통해 무의식에 내재된 자신을 성찰하며 스트레스를 해소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미술 심리치료를 통한 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