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12 (금)

  • 흐림동두천 26.1℃
  • 구름많음강릉 25.9℃
  • 흐림서울 26.5℃
  • 흐림대전 26.3℃
  • 연무대구 28.9℃
  • 흐림울산 25.5℃
  • 박무광주 26.1℃
  • 박무부산 25.5℃
  • 흐림고창 22.8℃
  • 흐림제주 22.9℃
  • 흐림강화 22.2℃
  • 흐림보은 25.7℃
  • 흐림금산 25.9℃
  • 흐림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8.7℃
  • 구름많음거제 25.1℃
기상청 제공

문화

‘포레스트’ 박해진-조보아, “당신이 사람을 살게 해”

  • 등록 2020.02.07 10:30:43

 

 

[영등포신문=박민철 기자] ‘포레스트’ 박해진-조보아가 사시나무처럼 떨리는 몸을 꽉 부여안고 ‘위로의 귓속말’ 후 ‘보디가드 포옹’ 엔딩으로 ‘피톤치드 로맨스’에 급물살을 일으켰다.

지난 6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포레스트’ 7, 8회분은 닐슨코리아 기준, 수도권 시청률 5.9%를 기록했다. 또한 2049 시청률은 2,3%를 나타냈고, 분당 최고 시청률은 6.7%까지 치솟으며 수목드라마 1위 왕좌를 굳건히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강산혁(박해진), 정영재(조보아)가 ‘사랑 없는 오늘부터 1일’을 실행한 가운데 숲속 산전수전을 함께 헤쳐나가며 짙은 피톤치드를 발산했다. 강산혁은 영혼 없이 사귀자고 제안한 정영재에게 그에 합당한 대가를 치르게 해주겠다며 만반의 사귈 준비를 하라고 했던 상황. 이후 미령 숲 구조 포인트 파악 훈련을 마친 강산혁은 몸체만 한 곰인형을 들고 미령 병원으로 출두했고, 정영재를 쪼꼬미라는 애칭으로 부르며 각종 애교를 쏟아내는가 하면, 시내 호텔에서 가져온 풀코스 점심을 선물하는 등 남자친구 행세를 하면서 사귀자는 말의 대가를 혹독하게 선사했다.


이후 정영재는 미령 병원을 활성화시키기 위해 119 특수구조대를 찾아가 협약을 맺기 위해 노력했고, 훈련 후 특수구조대로 복귀하던 최창(노광식)과 마주하게 됐다. 이때 두 사람의 친밀한 모습을 발견한 강산혁은 지난밤 쪼꼬미를 하지 않기로 한 약속은 잊은 채 긴급하게 쪼꼬미를 외치며 정영재에게 다가가 두 손에 깍지를 끼고 뒤흔들며 인사했고, 이마에 뽀뽀까지 하면서 자신의 여자 친구임을 못 박았다.

그런가 하면 정영재는 마을을 걷던 중 집 마당에 쓰러져 있는 노인을 누군가가 다급하게 부르는 소리에 서둘러 뛰어갔고, 거기서 사이가 좋지 않았던 고등학교 동창생 오보미(정연주)를 만나게 됐다. 노인을 임시 치료한 두 사람이 서로에게 날을 세우며 함께 차를 타고 가던 사이, 갑자기 오보미가 일전에 입산금지구역에서 발견했던 차량을 쫓아가기 시작했던 터. 하지만 입산금지 차단기까지 부수고 차에서 내려뛰기 시작한 의문의 운전자가 끝내 절벽에서 떨어지는 위험천만한 상황이 초래되면서, 급기야 강산혁을 포함한 119 특수구조대가 출동했다.

그러나 사람을 구한 후 철수를 하던 중 강산혁의 로프가 말을 듣지 않았고, 순간 낙석이 발생하면서, 강산혁을 구하기 위해 몸을 날린 동료 김만수(명재환)가 큰 부상을 입게 됐다. 심지어 김만수가 실려 간 강원 명성 병원이 코드블랙 상태가 되면서 정영재가 홀로 김만수 수술을 집도하게 됐던 것. 수술은 잘 마쳤지만, 긴장감이 풀린 정영재는 피범벅이 된 수술복을 입은 채 물에 빠졌던 과거에 사로잡혀 병원 로비에서 공황발작을 일으켰다. 정영재는 물속에 갇힌 차 속에서 아빠와 엄마를 향해 소리를 지르던 자신의 모습이 떠오르자 숨이 막힌 채 주저앉았고, 피범벅이 된 채 바닥에서 컥컥대는 정영재를 본 사람들은 휴대전화로 촬영을 하기 시작했다.

이때 강산혁이 나타나 사람들의 휴대전화를 빼앗아 어항 속에 던져버린 후 명함을 뿌리며 “여기로 손해배상 청구하십시오. 이의가 있으시다면 무단 촬영에 대한 법적 소송을 각오하셔야 할 겁니다”라고 분노의 눈빛을 드리웠던 것. 그리고 온몸을 떨고 있는 정영재에게 다가간 강산혁은 “나 때문에 죽을까봐”라고 말을 잇지 못하는 정영재를 안은 후 “아무도 당신 때문에 죽지 않아... 당신이 사람을 살게 해... 당신이 살게 해”라며 귓속말을 속삭였다. 쓸쓸함과 슬픔, 분노와 따뜻함이 교차하는 눈빛을 지어내는 강산혁과 정영재의 모습이 펼쳐지면서, 보는 이들의 심장을 쿵쾅이게 만들었다.

방송을 본 시청자들은 “오늘 설렘 진짜 최고! 비주얼, 케미 정말 어느 하나 버릴 게 없다!”, “싸워도 설레 둘이 꽁냥하면 더 설레! 수목은 무조건 ‘강정 커플’이다!”, “강산혁 환상통, 정영재의 공황장애를 발생시킨 과거가 궁금하네요!”, “강산혁 휴대전화 어항에 던지는 박력보소! 이어 정영재 두 손으로 거뜬히 안아 드는 것 보고 초심쿵!” 등 반응을 보였다.

한편 KBS 2TV 수목드라마 ‘포레스트’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서울시의회 민주당 민생위, 아동 주거빈곤 해결 위한 정책토론회 개최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지난 5월 25일 서울시의회에서 전국 최초로 발의된 ‘서울특별시 아동 주거빈곤 해소를 위한 지원 조례안’(이하 ‘아동 주거빈곤 해소 조례’)에 대해 시민, 국회, 학계, 관계 공무원이 모두 참여하는 아동 주거빈곤 해결을 위한 정책토론회가 개최된다.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민생실천위원회(위원장 봉양순, 노원3)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회장 이제훈)과 함께 공동 주관으로 12일 금요일 오후 4시부터 서울시의회 제1대회의실에서 온라인 생방송 토론회로 진행된다. 코로나19 감염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사전등록 인원만이 제한적으로 현장에 참여하며, 시민들은 유튜브의 “서울특별시의회 토론회 공청회 생중계 채널(https://url.kr/R8adyO)”을 통해 시청과 참여가 가능하다. 민생위 관계자는 토론회에는 우원식·박홍근 국회의원, 신원철 서울시의회 의장이 직접 참석할 예정이며, 강병원 국회의원과 박원순 서울시장은 서면으로 아동 주거빈곤 문제에 대한 의견을 밝힐 예정이라고 전했다. 주제발표는 한국도시연구소 최은영 소장과 임세희 서울사이버대학교 교수가 진행하고, 국회 허민숙 입법조사관, 금천주거복지센터 윤정선 실장,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차용기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