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6 (수)

  • 맑음동두천 2.8℃
  • 흐림강릉 5.7℃
  • 맑음서울 4.3℃
  • 맑음대전 7.4℃
  • 흐림대구 7.1℃
  • 흐림울산 8.4℃
  • 흐림광주 10.2℃
  • 구름조금부산 8.2℃
  • 흐림고창 7.6℃
  • 흐림제주 11.6℃
  • 맑음강화 4.8℃
  • 맑음보은 5.3℃
  • 구름조금금산 6.6℃
  • 흐림강진군 10.4℃
  • 맑음경주시 7.9℃
  • 흐림거제 8.7℃
기상청 제공

정치

강명구 예비후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캠페인 펼쳐

  • 등록 2020.02.07 10:23:58

 

[TV서울=이천용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의 영향이 전국을 휩쓸고 있는 가운데 강명구 자유한국당 영등포갑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강명구 예비후보는 2월 들어서부터 선거운동에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예방 캠페인을 결합해서 하기 시작했다. 기존의 선거운동처럼 유권자들에게 명함을 나눠주거나 악수를 하는 대신 장갑과 마스크를 착용하고 ‘30초 이상 손 씻기’, ‘마스크 착용’, ‘기침할 땐 옷 소매로 가리기’, ‘감염이 의심되면 문의전화 1339’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서 인사를 하는 것으로 선거운동 방식을 전환했다.

 

강 예비후보는 “기존의 선거운동과는 다르게 주민들과의 접촉을 최대한 피하고, 피켓을 든 채로 인사를 하는 새로운 선거운동에 대해 유권자들의 반응은 다행히 긍정적”이라며 “유권자들이 먼저 알아보고 먼저 인사를 하는 등 새로운 선거운동 방식에 좋은 반응이 나타나고 있다”고 밝혔다.

 

강명구 예비후보는 “최근 영등포에 있는 직장인이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돼 직장이 폐쇄되는 일이 생겼다”며 영등포도 더 이상 안전지대가 아님을 강조하면서 “명함을 나눠주거나 악수를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주민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하는 선거운동을 앞으로도 계속 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 “문재인 정부의 초기대응은 2015년도 메르스 사태의 교훈을 잊은 것처럼 미흡했다”라고 비판하며 “영등포 주민분들 나아가 대한민국 국민들께서 이번 사태를 잘 이겨나갈 수 있도록 예방수칙을 잘 따라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강명구 예비후보는 앞으로의 대책과 관련해 “계속해서 되풀이되는 전염병 사태에 대비하기 위해 감염병예방법 개정을 통해 방역·검역시스템 구축을 위한 종합대책을 마련하고, 과감한 예산 지원이 필요하다”며 “그리고 질병관리본부를 질병관리청으로 독립시켜 청와대가 총괄 지휘하는 전문성을 갖춘 기관을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밖에도 선별진료소의 역할과 기능 강화 출입국관리법과 검역법 개정해 검역과 방역을 철저하게 관리하는 등 법과 제도를 개선해 효율성과 전문성을 겸비한 감염병으로부터의 철저한 대응체계를 구축할 것을 당부했다.

‘포레스트’ 박해진-조보아, ‘한 침대 첫 동침’ 현장 포착… 설렘 지진

[영등포신문=박민철 기자] ‘포레스트’ 박해진-조보아가 품에 쏙 안고 안기는, ‘한 침대 첫 동침’ 현장이 포착돼 설렘 지진을 일으키고 있다. 박해진-조보아는 KBS 2TV 수목드라마 ‘포레스트’에서 각각 세상 모든 사람에게 냉혈한 모습을 보이지만 옆집 여자 정영재(조보아)에게는 츤데레 매력을 한껏 발산하는 강산혁 역과 매사를 오지랖으로 임하지만, 옆집 남자 강산혁에게 만큼은 더욱더 특별한 마음을 쓰는 정영재 역을 맡았다. 두 사람은 숲속 ‘한 지붕 두 주택’ 생활을 하면서 티격태격 모드만큼 더 가까워지는 ‘끈끈이 케미’를 선사하고 있다. 무엇보다 지난 방송에서 자신의 집에 설치된 몰래카메라를 발견했던 강산혁은 누진을 핑계로 정영재를 자신의 집에 머물게 했다. 그러던 중 정영재가 와인을 엎었고, 강산혁과 함께 바닥을 닦으면서 로맨틱한 분위기가 그려졌던 터. 하지만 순간 강산혁이 정영재의 노트북에서 서울 명성 병원에서 받았던 자신의 정신과 심리 검사지를 발견한 후 분노, 다시금 어긋난 로맨스로 빠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와 관련 박해진-조보아가 ‘밤.섹.아.당’ 모습으로 ‘강정 커플’ 덕후들을 들끓게 만든다. 극중 강산혁, 정영재가 한 침대에서 서로를 끌어안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