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토)

  • 맑음동두천 11.8℃
  • 흐림강릉 8.6℃
  • 맑음서울 10.9℃
  • 연무대전 13.6℃
  • 맑음대구 15.7℃
  • 맑음울산 18.7℃
  • 맑음광주 13.1℃
  • 맑음부산 18.0℃
  • 구름조금고창 12.7℃
  • 맑음제주 15.7℃
  • 맑음강화 10.0℃
  • 흐림보은 11.1℃
  • 구름많음금산 12.6℃
  • 맑음강진군 16.1℃
  • 맑음경주시 17.7℃
  • 맑음거제 17.1℃
기상청 제공

정치

김영주 의원, '코로나19 관련 노동자 지원제도' 현장점검 및 간담회

  • 등록 2020.03.19 16:25:45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김영주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갑 예비후보)이 19일 오후 2시 고용노동부 남부지청을 방문해 코로나19 관련 노동자 지원 제도를 점검했다.

 

이날 현장점검에는 채현일 구청장과 윤준용 구의회 의장, 최웅식·김정태 시의원 고기판 구의원 등이 함께했다.

 

김 의원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에 직면한 기업들과 근로자들을 지원하기 위해 애쓰고 있는 직원들을 격려한 뒤, 양승철 지청장을 비롯해 간부들과 간담회를 통해 고용유지지원금과 가족돌봄휴가 등 현재 진행되고 있는 정책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정부는 3월 16일부터 온라인으로 ‘가족돌봄휴가’ 신청을 받기 시작했다. 가족돌봄휴가를 신청한 근로자는 1일당 5만 원씩 최대 5일 간 지원받는다. 16일과 17일 이틀 동안 신청 건수는 5,800여 건에 달하며, 익명 피해사례 신고 건수는 140건에 해당한다. 고용유지지원금 또한 2월부터 지원규모를 늘려 18일까지 15,000개 사업장이 신청했다.

 

양승철 지청장은 “가족돌봄휴가가 인지도는 높으나 재택근무, 연차유급휴가 등 임금 손실 없이 유사한 목적으로 시행가능한 제도가 있어 활용도가 낮다”며 “가독졸봄휴가의 유급화와익명신고 시스템 활용을 통한 제도안착을 지원할 것”이라고 했다.

 

김 의원은 이에 대해 “예전부터 존재했던 제도이지만 근로자들에게 현실적으로 와닿지 않았기 때문에 많이 활용되지 못하고 있다”며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개학이 연기돼 가족돌봄휴가가 절실한 상황이 되고 있다. 근로자들이 안심하고 가족돌봄휴가를 사용할 수 있도록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김 의원은 또 “코로나19의 여파가 뒤로 갈수록 강해질 것”이라며 “기업들이 코로나19를 이유로 근로자들을 부당해고 하는 일은 없도록 살펴줄 것”을 덧붙였다.

 

한편, 이날 간담회에서는 가족돌봄휴가시 정부가 지원하는 가족돌봄비용에 더해 지자체가 지원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긍정적인 논의가 이뤄지기도 했다. 

 

 

남부교육지원청, 영등포·금천·구로구와 원활한 온라인 개학 위한 학교지원 방안 모색

[영등포신문=정종화 시민기자]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 소속 남부교육지원청(교육장 김재환)은 코로나19로 인한 각급 학교의 온라인 개학을 앞두고, 남부 3개 자치구 구청장과 교육지원청-자치구 긴급 회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 긴급회의는 자치구와 교육지원청이 협력해 관내 학교의 온라인 개학이 원활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원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것으로서, 지난 1일 채현일 영등포구청장과 가진 긴급회의를 시작으로 2일에는 금천구(구청장 유성훈), 3일에는 구로구(구청장 이성)와 긴급회의가 열렸다. 1일 진행된 채현일 구청장과의 긴급회의에서, 온라인 개학으로 인한 교육취약계층의 원격수업 지원 방안, 학교방역 지원 방안 등이 논의됐다. 남부교육지원청과 영등포구청은 관내 각급 학교가 코로나19로 인한 온라인 개학을 차질없이 안정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으로 협력을 함께 해 나가기로 했다. 김재환 교육장은 “그동안 남부혁신교육지구 운영을 통해 쌓아온 교육지원청과 자치구간의 긴밀한 협력관계를 바탕으로 코로나19를 더불어 함께 이겨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사상 초유의 사태로 야기된 온라인 개학을 맞이해 한 아이도 사각지대에서 방치되지 않도록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