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5 (금)

  • 흐림동두천 13.5℃
  • 흐림강릉 16.6℃
  • 서울 14.2℃
  • 대전 16.4℃
  • 대구 16.6℃
  • 울산 17.0℃
  • 광주 17.6℃
  • 부산 17.1℃
  • 흐림고창 18.0℃
  • 제주 22.9℃
  • 흐림강화 14.7℃
  • 흐림보은 15.2℃
  • 흐림금산 15.6℃
  • 흐림강진군 17.9℃
  • 흐림경주시 16.6℃
  • 흐림거제 16.2℃
기상청 제공

사회

코로나19 확진자 총 11,018명… 27명 추가

  • 등록 2020.05.15 10:33:46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코로나19 확진자가 27명 추가 발생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태원 클럽발 집단 감염이 확산되면서 8일 연속 두자릿 수를 기록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15일 오전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 대비 27명이 증가한 1만1,018명”이라며 “신규 확진자 27명 중 22명이 국내감염이고, 5명이 해외유입”이라고 밝혔다.

 

현재 완치되어 격리해제된 사람은 59명이 증가해 총 9,821명이며, 사망자 수는 260명이다.

'트롯신이 떴다' 주현미, ‘어느 멋진날’ 완벽 소화… 동시간대 2049 1위

[영등포신문=박민철 기자] SBS ‘트롯신이 떴다’가 또 한번 감동의 무대로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3일 방송된 ‘트롯신이 떴다’는 가구시청률 6.5%, 7.6%을 기록했으며, 이날 주현미의 ‘어느 멋진 날’ 무대는 실시간 뜨거운 반응을 끌어내며 최고 시청률 9.3%까지 치솟았다. 특히, 경쟁력과 화제성 지표인 2049 타깃 시청률은 2.2%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날 트롯신들은 설운도의 별장으로 향했다. 이들은 가는 도중 지난 베트남에서 화제를 모았던 ‘1초 음악 퀴즈’에 도전했는데, 1초 전주만 듣고도 제목을 척척 맞춰 ‘트로트 전설’의 클라쓰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설운도는 우승한 사람에게 ‘본인이 들고 가는 조건’으로 80kg상당의 수석을 준다고 선언해 모두를 웃게 만들었다. 설운도의 별장에 모인 트롯신들은 평생 한번도 해보지 않았던 ‘랜선 강의’에 도전했다. 먼저, 첫 번째 일타 강사로는 대부 남진이 나섰다. 여기에 붐이 남진의 학생으로 나와 호흡을 맞췄다. 남진은 본인의 곡 ‘둥지’가 탄생된 비화를 알려주는가 하면 노래의 맛을 살리려면 어디를 강조해야 하는지 한 소절 한 소절 짚으며 알려줘 귀에

5·18 민주화운동 40주년 특집 다큐멘터리 '오월어머니, 희망의 꽃으로 피다'

[영등포신문=박민철 기자] KBS 1라디오(수도권 97.3MHz)는 5·18 민주화운동 40주년을 맞아 오는 18일 특집 다큐멘터리 '오월어머니, 희망의 꽃으로 피다'를 방송한다. '오월어머니, 희망의 꽃으로 피다'는 5·18 민주화운동으로 가족을 잃은 윤삼례, 박유덕, 이향란 어머니의 지난 삶과 새로운 도전을 담는다. 지난 40년 간 5·18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위해 싸워 오신 오월어머니들은 정진영 작가의 도움으로 "내 안의 그녀 – 오월 꽃이 화알짝 피었습니다"라는 생애 첫 전시회를 열었다. 노란색, 주황색, 파란색 크레파스로 어머니들이 직접 그려낸 작품들을 통해 ‘피해자다움’과 ‘어머니’라는 틀을 벗어나 오월어머니 개개인의 삶과 못다한 이야기를 읽어낼 수 있다. 오월어머니들이 직접 부른 '오월의 노래' 그리고 '임을 위한 행진곡'으로 우리에게 잘 알려진 김종률 작곡가의 '모란이 다시 피어도' 등 다큐멘터리 중간중간 등장하는 대표적인 곡들은 5·18 민주화운동의 아픔과 오월어머니들의 투쟁의 역사 그리고 어머니들이 아픔을 딛고 세상에 나눈 희망들을 노래한다. 다큐멘터리 내레이션은 광주가 고향인 배우 박철민이 맡았다. 배우 박철민의 진정성 가득한 목소리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