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1 (수)

  • 흐림동두천 8.3℃
  • 흐림강릉 10.8℃
  • 흐림서울 12.6℃
  • 박무대전 10.1℃
  • 박무대구 9.3℃
  • 구름많음울산 11.5℃
  • 흐림광주 12.5℃
  • 흐림부산 15.5℃
  • 맑음고창 10.2℃
  • 흐림제주 17.6℃
  • 흐림강화 10.5℃
  • 흐림보은 5.7℃
  • 흐림금산 6.5℃
  • 흐림강진군 11.5℃
  • 구름많음경주시 8.5℃
  • 흐림거제 13.7℃
기상청 제공

문화

[시의 산책] 바람을 맞다

  • 등록 2020.06.25 12:53:45

[시] 바람을 맞다

 

시계탑 앞 광장

기다려도 오지 않는 사람

 

무심하게 흐르는

시간의 지침만 응시한 채

기다림은 어느새

불신의 키만 높인다

 

추위 탓인지

나무들 가지마다

원색의 빛 잃어버리고

키만 여위었다

 

무작정 누군가를

기다린다는 것은

빈 바람 같아

결여된 사랑

헛헛한 그리움이다

 

날 어둑해

돌아서는 발걸음만

막막한 늦은 저녁

 

바람맞은 어느 날.

 

 

김인호 서울시의회 의장, 입법·법률고문 위촉

[영등포신문=나재희 기자] 서울시의회는 지난 9월 1일자로 위촉된 7명의 입법·법률고문에 대한 위촉식을 19일 오후, 시의회 본관 2층 의장접견실에서 개최했다. 이번에 위촉되는 고문은 고민석(법무법인 동인)·김민정(관세법률사무소)·남민준(법무법인 성율)·박은태(법무법인 이래)·박재영(법무법인 금성)·정성훈(법무법인 태림)·정수근(법무법인 클라스) 변호사 등 총 7명이다. 서울시의회 입법·법률고문은 주로 다양한 입법 및 법률적 사안에 대해 전문적인 자문을 하게 되며, 또한 의회를 상대로 한 소송의 법률대리 등의 역할을 하게 된다. 임기는 올해 9월 1일부터 2022년 8월 31일까지 2년이다. 2003년부터 운영되어온 서울시의회 입법․법률고문은 그간 102명의 고문이 거쳐 갔으며 현재 총 945건의 입법․법률자문을 통해 서울시의원의 의정활동에 기여했다. 또한 2017년 제기된 ‘서울특별시 도시개발 체비지 관리조례’의 재의결 무효확인 소송 승소로 해당 조례의 유효성을 확인받아 시민의 권리를 증진하는 등의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이날 위촉식과 더불어 약식으로 치러진 간담회에서는 지방의회의 변화된 위상과 역할에 대한 이야기가 주로 논의됐으며, 내년도 예산안 처리와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