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07 (토)

  • 흐림동두천 11.2℃
  • 맑음강릉 16.9℃
  • 구름많음서울 14.1℃
  • 흐림대전 11.8℃
  • 흐림대구 11.9℃
  • 흐림울산 15.8℃
  • 구름조금광주 11.8℃
  • 구름조금부산 17.8℃
  • 구름조금고창 10.5℃
  • 구름많음제주 17.9℃
  • 흐림강화 13.3℃
  • 흐림보은 10.5℃
  • 흐림금산 10.2℃
  • 구름많음강진군 12.7℃
  • 흐림경주시 12.5℃
  • 흐림거제 16.3℃
기상청 제공

문화

‘출사표’ 나나, 회식 중 강제 해고 통보 ‘미친 취준생의 시작’

  • 등록 2020.06.30 11:16:41

 

 

[영등포신문=박민철 기자] ‘출사표’ 나나가 회식 자리에서 해고를 당한다. 오는 7월 1일 수요일 밤 9시 30분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가 첫 방송된다. 유쾌 상쾌 통쾌한 드라마 ‘출사표’는 2020년 7월, 시청자에게 시원한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출사표’ 주인공 나나(구세라 역)는 노머니, 저스펙에 흙수저로 가진 것은 없지만 할 말은 꼭 해야 하는 성격의 29세 취업 준비생이다. 현실 속 우리가 그렇듯, 드라마 속 나나에게도 불합리한 일들이 쏟아진다. 그러나 나나는 주저앉아 좌절하지만은 않는다. 그녀는 그녀만의 밝은 에너지와 긍정 파워로 떨치고 일어서며 시청자들에게 즐거운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이런 가운데 지난 6월 29일 ‘출사표’ 제작진이 첫 회부터 나나에게 찾아온 황당한 시련 현장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사진 속 나나는 회식 현장으로 보이는 곳에 사람들과 모여 앉아 있다. 나나의 곁에는 예쁜 꽃다발이 놓여있고, 나나 역시 기분 좋은 듯 함박웃음을 머금고 있다. 그러나 즐거움도 잠시. 다음 사진에서 나나가 한 남자의 말을 듣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한다. 순식간에 싸해진 분위기에 주변 사람들 표정도 굳어버렸다. 결국 마지막 사진에서는 나나가 억울한 표정으로 벌떡 일어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해당 사진은 7월 1일 방송되는 ‘출사표’ 1회 한 장면을 포착한 것이다. 제작진에 따르면 해당 장면 속 나나는 회식 자리에서 회사로부터 ‘강제 해고’ 통보를 받는 것이라고. 기쁘고 즐거운 회식 도중 어이없는 해고 통보를 받고 나나가 어떤 반응을 보일지, 이후 그녀가 어떤 선택을 할지 궁금하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하라는 취업은 안하고 출사표’는 민원왕 구세라가 구청에서 참견도 하고 항의도 하고 해결도 하고 연애까지 하는 오피스로코이다. 오는 7월 1일 수요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양민규 시의원, “서울유아교육진흥원 이용률에 비해 예산 배정 과도해”

[영등포신문=나재희 기자] 유아교육진흥원은 유아교육법 제6조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는 유아교육에 관한 연구와 정보제공, 프로그램 및 교재 개발, 유치원교원 연수 및 평가, 유아 체험교육 등을 담당하는 유아교육진흥원을 설치하거나 해당 업무를 교육관련연구기관 등에 위탁할 수 있다’는 취지로 설립됐다. 서울시교육청 소속의 유아교육진흥원은 2018년부터 3년간 약73억 규모 예산으로 운영 중이다. 양민규 서울시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4)이 제출 받은 자료에 의하면, 서울공립유치원 진흥원 이용률은 2018년 35%, 2019년 28%, 2020년(1~2월 제외) 0%이다. 양민규 의원은 지난 4일 서울시의회 제 298회 정례회 교육위원회 행정사무감사에서 유아교육진흥원을 상대로 “3년간 예산 27억 규모의 타 시도교육청 유아교육진흥원과 비교해도 이용률은 낮은데 비해 예산은 턱 없이 많이 배정되고 있다”고 강력히 질타했다. 또한 “이보다 심각한 것은 인력배치이다. 전국 17개 유아교육진흥원 중 서울만이 유일하게 원장급 2명 원감급 6명이 직원으로 배치되어 있다”며 “수도권인 경기와 인천은 원장 원감 각각 1명으로 배치되어 있다”고 이야기 했다. 마지막으로 양민규 의원은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