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30 (목)

  • 구름많음동두천 28.7℃
  • 흐림강릉 25.6℃
  • 구름많음서울 28.0℃
  • 흐림대전 26.2℃
  • 흐림대구 23.2℃
  • 구름많음울산 22.7℃
  • 흐림광주 29.3℃
  • 구름많음부산 23.7℃
  • 흐림고창 28.8℃
  • 구름많음제주 30.4℃
  • 구름많음강화 25.8℃
  • 흐림보은 24.1℃
  • 흐림금산 25.8℃
  • 구름많음강진군 30.4℃
  • 흐림경주시 22.0℃
  • 흐림거제 23.5℃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보훈청, 영등포구·경찰서와 함께 경찰 출신 국가유공자 명패 부착

  • 등록 2020.07.30 13:24:01

 

[영등포신문=임태현 기자] 서울지방보훈청(청장 이성춘)은 영등포구청(구청장 채현일) 및 영등포경찰청(청장 오동근)과 함께, 30일 오전 경찰 출신 국가유공자의 집에 국가유공자 명패를 달아드렸다.

 

명패 달아드리기 사업은 국가유공자에 대한 사회적 예우 분위기를 조성하고 국가유공자로서의 자긍심을 제고하기 위한 취지로 국가보훈처에서 추진하고 있다. 이날 명패 달아드리기 행사에는 이성춘 서울보훈청장을 비롯해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오동근 영등포경찰서장이 참여했다.

 

명패 부착 대상자인 한상우 옹(1939년생, 영등포구 거주)은 1966년 경찰에 임관하여 파주경찰서 복무 당시 대남간첩 3명을 사살하고, 생포한 공적으로 인헌무공훈장을 받은 바 있는 경찰 출신 국가유공자이다.

 

이성춘 청장은 “경찰 출신 국가유공자인 한상우 옹에게 국가유공자 명패를 달아드리게 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국가유공자의 희생과 공헌에 합당한 예우를 실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