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9 (월)

  • 맑음동두천 3.3℃
  • 맑음강릉 12.1℃
  • 맑음서울 5.8℃
  • 맑음대전 4.5℃
  • 맑음대구 9.2℃
  • 맑음울산 10.4℃
  • 맑음광주 5.1℃
  • 맑음부산 9.0℃
  • 맑음고창 1.5℃
  • 맑음제주 10.2℃
  • 맑음강화 4.6℃
  • 맑음보은 0.4℃
  • 맑음금산 0.6℃
  • 맑음강진군 2.5℃
  • 맑음경주시 3.0℃
  • 맑음거제 5.6℃
기상청 제공

행정

서울시, ‘나무 돌보미’ 연중 수시 모집

  • 등록 2021.02.08 15:00:37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는 25개 자치구를 통해 가로수와 녹지대를 내 나무로 입양하여 관리하는 ‘나무돌보미’를 연중 수시 모집한다고 밝혔다.

 

‘나무돌보미 사업(Adopt-A-Tree)’은 시민이 직접 가로수와 띠녹지 등을 입양하여 실명으로 관리하는 시민주도 도시녹화사업으로, 2013년부터 시작해 올해 9년차를 맞이했다. 가로수는 미세먼지 저감, 도시 열섬현상 완화, 녹지공간 확충, 소음 저감 등의 기능을 가지고 있어, 나무돌보미는 도시 환경을 효과적·다각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사업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 2013년 나무돌보미 사업이 시작된 이후 2020년까지 8년 동안 총 55,627명의 나무돌보미가 활동했으며, 연간 약 7,000여명이 꾸준히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8년 간 입양 가로노선은 3,053개소, 입양 수목은 432만9,000주에 달한다.

 

사업 참여를 원하는 시민이나 단체 누구나 연중 수시로 신청 가능하며, 나무 또는 가로수 노선을 정한 후 관할 자치구(공원녹지과, 푸른도시과, 녹색도시과)에 신청하면 일정한 심사를 거쳐 ‘나무돌보미’로 선정된다.

 

서울지역 내 종교단체, 학교, 유치원, 기업, 각종 동호회, 지역사회 시민단체, 자원봉사단체 및 시민 가족 등 봉사 활동에 관심이 많은 사람이라면 누구나 참여가능하다. 입양대상 가로수는 서울시와 25개 자치구 등 공공기관에서 관리하고 있는 모든 가로수 노선이 해당된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의 산과 공원홈페이지’(http://parks.seoul.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나무돌보미 활동은 주로 가뭄철 물주기, 쓰레기 줍기, 가을철 열매 줍기 등이며, 구체적인 활동내용과 활동주기 등은 해당 자치구와 협약을 체결하여 자율적으로 정하게 된다. 나무돌보미 활동은 기본적으로 1년 내외며, 연말에 자치구와의 협의를 통해 협약을 해지하거나 연장할 수 있다.

 

나무돌보미 활동에 참여하면 평일 최대 2시간, 주말·공휴일 최대 4시간 범위에서 자원봉사활동 시간을 인정받을 수 있다. 서울시는 나무돌보미 우수 활동자의 경우, 연말 진행 예정인 시민주도 도시녹화 관련 콘테스트 참여를 독려할 예정이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서울시 나무돌보미 사업은 시민들이 직접 도시 녹지와 가로수의 주인이 돼 정성스레 가꿔가는 사업으로, 참가자에겐 우리 지역에 대한 애정을, 서울시민에겐 보다 쾌적한 가로 환경을 선사하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기대된다”며 “나무돌보미 여러분의 꾸준한 관심과 헌신에 감사하며, 올해 사업에도 많은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