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5 (월)

  • 맑음동두천 5.8℃
  • 맑음강릉 6.1℃
  • 맑음서울 7.9℃
  • 맑음대전 7.0℃
  • 맑음대구 6.6℃
  • 구름조금울산 8.9℃
  • 맑음광주 9.2℃
  • 맑음부산 9.2℃
  • 구름많음고창 8.1℃
  • 구름많음제주 12.1℃
  • 맑음강화 7.9℃
  • 맑음보은 2.8℃
  • 흐림금산 4.8℃
  • 구름조금강진군 5.9℃
  • 구름조금경주시 5.8℃
  • 맑음거제 8.9℃
기상청 제공

정치

양송이 구의원 후보, 신풍역에서 집중 유세

  • 등록 2021.04.02 20:01:40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더불어민주당 양송이 구의원 후보(영등포바 선거구-신길 4.5.7동)는 4월 7일 재보궐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2일 오후 5시, 신풍역 사거리에서 집중유세를 실시했다.

 

이날 유세는 이재정 국회의원의 사회로 진행된 가운데, 영등포에 살고 있는 26세 청년과 아이를 키우며 살고 있는 주부의 시민 버스킹에 이어, 김상희 국회부의장, 이학영·박정·이용우·강득구·홍정민·홍기원·서영석·서동용 의원 등이 함께하며 박영선 서울시장 후보와 양송이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양송이 후보는 “변화하는 신길동에는 누구보다도 지역 사정을 잘 아는 구의원, 여당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는 힘 있는 구의원, 교육전문가의 능력과 학부모의 세심함으로 무장한 능력 있는 구의원이 필요하다”며 사전투표에 참여해줄 것을 호소했다.

 

김민석 의원은 “민주당에 대한 시민 여러분의 비판과 질책을 깊이 새기고 더 낮은 자세로 일하겠다”며 “그럼에도 사람을 봐 달라, 코로나 극복, 민생 경제를 책임질 사람은 박영선이다”라고 강조했다. 뒤이어“신길동의 미래와 교육을 책임질 양송이 후보도 믿어달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