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5 (월)

  • 맑음동두천 10.4℃
  • 맑음강릉 15.7℃
  • 맑음서울 12.2℃
  • 박무대전 11.0℃
  • 맑음대구 14.0℃
  • 맑음울산 16.8℃
  • 맑음광주 14.3℃
  • 맑음부산 19.3℃
  • 맑음고창 13.8℃
  • 구름조금제주 19.5℃
  • 맑음강화 12.0℃
  • 맑음보은 8.8℃
  • 맑음금산 6.7℃
  • 맑음강진군 15.8℃
  • 맑음경주시 15.0℃
  • 맑음거제 16.5℃
기상청 제공

사회

코로나19 신규확진 1천910명, 주말 최다

  • 등록 2021.09.19 10:47:11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수도권을 중심으로 다시 확산하는 가운데 19일 신규 확진자 수는 1천900명대 초반을 나타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이날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1천910명 늘어 누적 28만5천931명이라고 밝혔다.

 

전날(2천87명)보다 177명 줄었으나, 토요일 확진자(발표일 기준 일요일)로는 국내 코로나19 사태 이후 최다 기록이다.

 

앞선 주말 최다는 8월 두 번째 주 토요일(발표일 8월 15일 일요일)의 1천816명이었다. 최근 6주간 주말 확진자를 보면 1천816명→1천626명→1천619명→1천490명→1천755명→1천910명으로 직전 4주간은 1천400∼1천700명대였다.

 

보통 주말·휴일에는 검사 건수가 줄면서 확진자 수도 대폭 감소하는 경향을 보이지만 최근 수도권을 중심으로 확산세가 다시 거세지면서 주말에도 평일과 비슷한 확진자가 나온 것이다.

 

특히 추석 연휴 대규모 인구 이동선을 따라 비수도권으로 감염 전파가 일어날 가능성이 커 전국적 재확산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