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19 (화)

  • 구름많음동두천 27.2℃
  • 구름많음강릉 26.7℃
  • 구름많음서울 28.0℃
  • 구름조금대전 26.9℃
  • 구름많음대구 31.6℃
  • 구름조금울산 25.8℃
  • 구름많음광주 27.3℃
  • 구름조금부산 25.0℃
  • 흐림고창 26.4℃
  • 구름조금제주 28.4℃
  • 구름많음강화 25.6℃
  • 흐림보은 26.5℃
  • 구름조금금산 25.7℃
  • 맑음강진군 28.1℃
  • 구름많음경주시 27.9℃
  • 구름조금거제 26.2℃
기상청 제공

행정

남부교육지원청, 교육공무직원 인사노무 자문노무사 제도 운영.

  • 등록 2022.05.24 09:18:52

[영등포신문=정종화 시민기자] 남부교육지원청(교육장 홍성철)은 교육기관에 근무하고 있는 교육공무직원의 효율적인 인사노무관리와 전문적인 상담 지원을 위해 지난 1월부터 관내 유·초·중·고등학교 총 150교를 대상으로 ‘교육공무직원 인사노무 자문노무사 제도’를 확대 운영하고 있다.

 

2018년부터 자문노무사 제도를 추진했으나 그동안의 방식은 운영 기간(6개월~7개월)과 상담 방법(노무사 이메일)의 제한으로 현장에 높은 만족도를 주지 못하는 한계가 있었으며, 이로 인해 △투자 대비 제도 효과성 저하 △상담 회신 기간에 대한 불만 호소 △유선 상담 제한으로 즉시성 문제 등이 제기됐다.

 

2022부터는 인사노무 자문노무사 제도의 운영 기간과 상담 방법을 확대하여 연중 수시 운영, 이메일 및 유선 병행, 현장 방문 컨설팅을 추진함으로써 △상담의 양적· 질적 제고로 학교 만족도 극대화, △빠른 기간 내 전문적 상담 지원으로 학교의 노무업무 부담 경감, △운영의 안정성과 지속성 확보로 제도의 효율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노무업무는 적용되는 법원이 방대하고 개별 사안이 복잡·다양하여 학교 현장에 노무업무 부담 최소화를 위해 전문적인 자문과 상담을 지원해 주는 제도가 필요하다. 교육공무직원 인사노무 자문노무사 제도 주요 상담내용은 ▲근로기준법 해석 ▲단체협약·취업규칙 해석 ▲인사·복무·보수업무 상담 ▲학교별 노무 관련 고충 상담 등이다. 이후 상담을 통해 수집된 주요 질문과 사례를 정리해 ‘교육공무직원 인사노무업무 상담 사례집’을 관내 학교로 안내할 예정이다.

 

홍성철 교육장은 “‘교육공무직원 인사노무 자문노무사 제도’ 확대 운영으로 학교 현장 업무 지원, 교육공무직원 고충 해소, 학교 내 노동 사건 등 복잡한 인사노무 사안에 관한 전문적인 상담을 통해 학교 및 근로자의 갈등 사전 예방으로 선진적 노사문화 구축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홍보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김영주 국회부의장, 한국도로공사서비스 노동조합 현장 간담회 개최.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김영주 국회부의장(더불어민주당, 영등포갑)이 18일 오후 4시 30분 폭염 취약일터 노동자 노동환경 점검 및 현장의견 청취를 위한 기획 간담회를 개시하고, 첫 방문지로 한국도로공사서비스 서서울영업소를 방문했다. 서서울영업소에 도착한 김 부의장은 우선 고속도로 지하도로를 통해 연결된 톨게이트 입·출구 요금수납창구 안팎 점검을 시작으로 폭염 또는 폭우와 같은 여름철 자연재해로부터 현장노동자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일할 수 있는 환경인지 집중 점검했다. 이후, 고속도로 갓길에 설치된 과적차량 검문소를 방문해 근무중인 노동자를 격려하고 현장 안전시설물을 점검했다. 이어, 김 부의장은 자리를 옮겨 요금수납업무 등을 담당하고 있는 현장 노동자들의 애로사항을 직접 듣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간담회에는 한국도로공사서비스 노항래 사장, 서서울영업소 서인숙 팀장 등 직원 15인이 자리했다. 간담회에서 노조 측은 “현재 하이패스 기계가 노후화돼 인식오류가 잦으므로 새 기기를 도입해 고객의 불편함을 줄이고, 퇴직으로 인한 결원 발생시 신속하게 대체인력을 선발해 업무 과중을 미연에 방지해야 한다”고 애로사항을 전달했다. 이에 김 부의장은 “각자의 자리에서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