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0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8℃
  • 흐림강릉 26.8℃
  • 구름많음서울 25.8℃
  • 흐림대전 25.1℃
  • 구름조금대구 26.8℃
  • 맑음울산 26.1℃
  • 구름많음광주 25.1℃
  • 맑음부산 26.1℃
  • 흐림고창 25.0℃
  • 흐림제주 26.8℃
  • 구름많음강화 25.6℃
  • 흐림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4.3℃
  • 구름많음강진군 25.1℃
  • 구름조금경주시 25.6℃
  • 구름조금거제 25.1℃
기상청 제공

종합

영등포구, ‘움직이는 공공놀이터’ 성황

  • 등록 2022.07.20 09:06:53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는 지난 16일 영등포공원 물놀이장 앞에서 두 번째 ‘움직이는 공공놀이터’를 운영해, 아동과 청소년, 지역 주민 모두가 함께 즐기는 특별한 시간을 선사했다고 밝혔다.

 

‘움직이는 공공놀이터’는 지역 내 공원, 놀이터, 운동장 등 일상의 공간을 활용해 조성한 일일 팝업놀이터로, 아동의 놀 권리 증진과 아동 스스로 만들어가는 놀이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

 

‘움직이는 공공놀이터’는 오는 10월까지 매달 셋째 주 토요일에 정기 운영된다. 구체적인 일정과 장소, 기타 자세한 사항은 영등포구청 홈페이지의 ‘우리구 소식’에서 확인하거나 구청 아동청소년복지과(02-2670-1616)로 문의하면 된다.

 

지난 16일 영등포공원에서 문을 연 ‘제2회 움직이는 공공놀이터’에는 아동과 청소년, 지역주민 총 200여 명이 방문해 즐기며 일상 속 스트레스를 날리고 가족‧친구간 잊을 수 없는 뜻깊은 추억을 나눴다.

 

이번 공공놀이터는 무더위를 날릴 수 있는 워터파크로 조성됐다. 주민 놀이활동가와 아동놀이혁신위원회가 기획한 물풍선받기, 물병 맞추기 등의 물놀이가 진행된 ‘함께놀이존(zone)’과 기존 시설에 조성되어 있는 놀이기구를 활용한 ‘스스로놀이존(zone)’을 개장해 방문객을 맞았다.

 

움직이는 공공놀이터가 지역사회혁신계획 협치사업의 일환으로 실시되는 만큼, 영등포종합사회복지관, 영플투게더(주민), 아동놀이혁신위원회(아동) 등의 민‧관 협치 워킹그룹이 놀이터의 기획과 운영에 힘을 보탰다.

 

놀이존 한 편에는 공공놀이터의 운영과 개선 방안에 대한 아동과 주민의 의견을 적는 게시판을 별도로 마련하여, 이용자가 느낀 생생한 방문 후기와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안받기도 했다.

 

구 관계자는 “아직 코로나19의 확산이 지속되고 있는 만큼, 방역과 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해 운영해갈 것”이라며 “미래세대의 주역인 우리 아이들의 놀 권리를 보장하고, 안심하고 자유롭게 뛰놀 수 있는 놀이 환경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영등포구, ‘움직이는 공공놀이터’ 성황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는 지난 16일 영등포공원 물놀이장 앞에서 두 번째 ‘움직이는 공공놀이터’를 운영해, 아동과 청소년, 지역 주민 모두가 함께 즐기는 특별한 시간을 선사했다고 밝혔다. ‘움직이는 공공놀이터’는 지역 내 공원, 놀이터, 운동장 등 일상의 공간을 활용해 조성한 일일 팝업놀이터로, 아동의 놀 권리 증진과 아동 스스로 만들어가는 놀이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 ‘움직이는 공공놀이터’는 오는 10월까지 매달 셋째 주 토요일에 정기 운영된다. 구체적인 일정과 장소, 기타 자세한 사항은 영등포구청 홈페이지의 ‘우리구 소식’에서 확인하거나 구청 아동청소년복지과(02-2670-1616)로 문의하면 된다. 지난 16일 영등포공원에서 문을 연 ‘제2회 움직이는 공공놀이터’에는 아동과 청소년, 지역주민 총 200여 명이 방문해 즐기며 일상 속 스트레스를 날리고 가족‧친구간 잊을 수 없는 뜻깊은 추억을 나눴다. 이번 공공놀이터는 무더위를 날릴 수 있는 워터파크로 조성됐다. 주민 놀이활동가와 아동놀이혁신위원회가 기획한 물풍선받기, 물병 맞추기 등의 물놀이가 진행된 ‘함께놀이존(zone)’과 기존 시설에 조성되어 있는 놀이기구를 활용한 ‘스스

영등포구, 폭염 속 노숙인‧쪽방주민 특별보호 총력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연일 무더운 날씨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특히 폭염에 취약한 쪽방 거주자, 거리 노숙인의 건강과 안전에 대한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다. 이에 영등포구는 쪽방 주민의 안전한 여름나기와 거리노숙인 자립 지원을 위해 오는 9월까지 한층 강화된 여름철 특별보호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우선 구는 거리상담반을 24시간 확대 운영하고 영등포역 및 인근 공원 등 노숙인 밀집 지역을 중심으로 1일 30회 이상 집중 순찰을 실시한다. 각종 위험에 노출되기 쉬운 심야 시간대에는 근무인원을 보강, 순찰활동을 강화하여 안전사고 예방에 철저를 기한다. 또한 주 2회 민관합동 거리아웃리치를 시행해 노숙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상담을 통해 응급지원, 시설 및 병원 입소 등 맞춤형 보호를 연계․제공한다. 냉방 및 샤워시설을 갖춘 무더위 쉼터도 총 6곳 운영한다. 햇살보금자리, 영등포 쪽방상담소 내 연장쉼터는 8월까지, 보현종합지원센터, 옹달샘드롭인센터에 마련된 쉼터는 9월까지 24시간 개방‧운영하여 언제든지 더위를 피해 휴식을 취할 수 있도록 한다. 이밖에도 구는 여름철 온열질환 피해가 없도록 얼음 생수 제공, 이동목욕 서비스 확대 시행, 건강취약 대상자 방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