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5 (월)

  • 맑음동두천 23.6℃
  • 맑음강릉 23.4℃
  • 구름조금서울 24.5℃
  • 흐림대전 25.2℃
  • 구름많음대구 28.5℃
  • 박무울산 24.8℃
  • 흐림광주 25.3℃
  • 박무부산 24.4℃
  • 흐림고창 24.1℃
  • 구름조금제주 27.1℃
  • 맑음강화 24.1℃
  • 맑음보은 24.3℃
  • 흐림금산 24.4℃
  • 흐림강진군 25.0℃
  • 구름조금경주시 25.1℃
  • 구름조금거제 25.3℃
기상청 제공

정치

김영주 국회부의장, “서민 이자부담, 상환문제 심각, 정부 대안 마련해야”

최근3년간, 주택구입자 10명중 3명이 MZ세대

  • 등록 2022.07.25 08:11:13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김영주 국회부의장(더불어민주당, 영등포갑)이 국토교통부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9년 1월부터 2021년 12월까지 3년동안 주택을 구입한 사람 10명 중 3명이 1980년대초~2000년대초 출생한 MZ세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3년 주택을 구입한 사람은 총250만여 명, 이중 MZ세대는 72만2천여 명으로 전체 구입자의 28.89%에 해당한다.

 

MZ세대 주택구입은 2019년 19만여 명(27.24%), 2020년은 29만여 명(29.36%), 2021년에는 23만여 명(30.1%)으로 매년 MZ세대 주택구입자 비중이 계속 증가하고 있는 추세다.

 

MZ세대 주택구입 비중이 가장 높은 지역은 서울지역으로, 최근 3년 서울지역 전체 주택구입자 34만4천여 명 중 11만5천여 명(33.38%)이 MZ세대였다. 그다음으로는 울산(33.27%), 경기(31.12%), 세종(29.82%), 광주(29.07%) 순으로 MZ세대들의 주택구입 비중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달 말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에서‘자이언트스텝’을 실시하면서, 이번달 한국은행 금융통화위원회도 기준금리를 0.5%나 인상시키는 ‘빅스텝’을 단행했다.

 

이에 시중은행들의 주택담보대출과 신용대출 금리가 급격하게 올라가면서, 서민들의 대출부담이 가중되고 있는 실정이다. 특히 주택담보대출 신규취급액 기준 1금융권 평균금리는 2019년 2.74%, 20년 2.5%, 21년 2.94%, 22년 5월에는 3.9%로 2019년 비해 1.24%나 상승했다.

 

김영주 국회부의장은 “지난 3년간 집을 산 사람 10명 중 3명이 MZ세대라는 통계는 충격적이다. 최근 몇 년간 집을 사지 않으면 안 될 것 같은 사회적 분위기가 형성되면서, 청년들이 무리하게 대출까지 받아 주택을 구입했다”며 “연말까지 1금융권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9%까지 오를 수도 있다고 예상하는 보고서도 나오고 있는 상황에서, 상환능력이 부족한 이른바 영끌족들은 한순간에 하우스푸어로 전락할 상황에 처해 있다”고 했다.

 

끝으로 김 부의장은 “정부 정책만 믿고 주택을 구입한 서민들을 위해서라도 정부는 LTV와 DSR 한도를 모두 소진하면서까지 무리하게 주택을 구입한 초고위험군들에 대한 대출잔액과 금리 실태조사에 나서야 한다”며 “특히 집을 사기위해 3개 이상 금융기관에서 대출을 받은 다중채무자에 대한 위험성도 미리 살펴 볼 필요가 있다. 앞으로 국회에서 서민들의 이자 및 원리금 부담을 덜어드릴 수 있는 방안을 다방면으로 모색하겠다”고 했다.

영등포구 도림동, 주민 관계 맺기로 고독사 예방 앞장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1인가구의 사회적 단절, 고독사 등이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소외된 이웃을 보듬는 지역 주민들의 나눔 활동이 눈길을 끌고 있다. 영등포구 도림동 주민센터는 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이금순)와 함께 혼자 사는 이웃을 위한 ‘행복담은 나눔콩나물 사업’, ‘1인가구 건강밥상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건강과 안부가 염려되는 저소득 1인가구 주민을 정기적으로 만나 음식, 반찬 등을 전달하고, 관계망 형성을 통해 건강한 지역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역할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한 취지다. 도림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주관하는 이번 사업에는 복지통장, 명예사회복지공무원, 부녀회원 등 평소 이웃 돕기에 관심 있는 지역 주민들도 함께해 더욱 의미를 더한다. 먼저, ‘행복담은 나눔콩나물’ 사업은 일상 속 소소한 기부 실천을 목표로, 주민이 직접 콩나물을 키워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나누며 마음을 전한다. 지난 14일 교육에서 체험키트를 수령한 주민들은 콩나물 기르기를 시작했으며, 손수 재배한 콩나물을 매개 삼아 1인가구의 안부를 정기적으로 살필 계획이다. ‘1인가구 건강밥상 프로젝트’는 실직, 소득, 건강 문제로 인해 사회관계가

영등포구, 중소기업육성기금 융자지원 실시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관내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을 위해 업체당 최대 2억원까지 중소기업육성기금 융자지원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지원사업은 원자재 가격 상승, 내수시장 위축 등의 사유로 경영 위기를 겪고 있는 관내 사업체를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올해 2월 실시한 융자지원 대책에 이어 하반기에는 20억 원 규모로 추가 지원에 나선다. 지원 대상은 영등포구에 사업자등록이 되어있는 제조업, 지식산업, 정보통신산업 등의 중소기업자 또는 소상공인이다. 신청자가 많을 경우, ▲영등포구 내 공장등록 한 사업자, ▲영등포구 내 사업자등록을 하고 서울특별시 내 공장등록을 한 사업자, ▲영등포구 중소기업 창업지원센터 입주기업 등을 우선 지원한다. 다만 융자지원계획 공고일 현재 영등포구 중소기업육성기금을 융자 받고 상환 중에 있거나 사치‧향락‧유흥‧퇴폐 업종, 금융‧보험‧부동산‧연금업 등 업종은 대상에서 제외된다. 융자 지원금액은 제조업, 지식산업, 정보통신산업 등의 중소기업자와 소상공인은 업체당 최대 2억원까지, 그 외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은 최대 5천만원까지 지원한다. 자금은 1년 거치 4년 균등분할상환 조건으로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