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25 (월)

  • 맑음동두천 27.6℃
  • 맑음강릉 24.8℃
  • 구름많음서울 26.8℃
  • 구름조금대전 27.1℃
  • 구름많음대구 30.3℃
  • 흐림울산 25.2℃
  • 흐림광주 26.0℃
  • 박무부산 25.9℃
  • 구름많음고창 26.1℃
  • 구름조금제주 28.1℃
  • 맑음강화 26.7℃
  • 구름조금보은 26.7℃
  • 흐림금산 26.0℃
  • 흐림강진군 27.1℃
  • 구름많음경주시 29.2℃
  • 구름조금거제 28.7℃
기상청 제공

사회

코로나19 신규확진자 3만5,883명 증가

  • 등록 2022.07.25 11:20:42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코로나19 재확산세가 이어지면서 25일 전국에서 3만5천명대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3만5,883명 늘어 누적 1,924만7,496명이 됐다고 밝혔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 6만5,433명보다 2만9,540명 적다. 일요일인 전날 진단 검사 건수가 줄며 이날 확진자가 급감한 것으로 보인다.

 

이날 신규 확진자 수는 1주일 전인 지난 18일 2만6,279명의 1.36배, 2주일 전인 11일 1만2,678명의 2.83배다.

 

전주 대비 2배 안팎으로 증가하는 '더블링' 현상은 다소 정체한 것으로 보인다.

 

월요일 발표 기준으로는 4월 25일 3만4,361명 이후 13주 만에 가장 많다.

 

이날 신규 확진자 중 해외유입 사례는 343명, 국내 지역 감염 사례는 3만5,540명이다.

 

해외유입을 포함한 지역별 확진자 수는 경기 1만903명, 서울 5,967명, 인천 1,948명, 경남 1,947명, 경북 1,771명, 부산 1,437명, 대구 1,432명, 충남 1,401명, 충북 1,259명, 대전 1,251명, 전북 1,216명, 제주 1,207명, 광주 1,106명, 강원 1천66명, 전남 992명, 울산 702명, 세종 232명, 검역 46명이다.

 

코로나19 재유행이 본격화하며 위중증 환자 수도 증가했다.

 

이날 위중증 환자 수는 144명으로, 1주일 전인 18일 81명의 1.77배다.

 

위중증 환자 수가 6월 3일 160명 이후 최다치를 기록했던 전날 146명보다는 2명 적다.

 

사망자는 직전일보다 1명 적은 17명이이고, 누적 사망자는 2만4,890명이다.

 

병상 가동률도 높아지고 있다.

 

중환자 전담치료병상인 위중증 병상의 전국 가동률은 23.0%(1,458개 중 336개 사용)로 전날보다 1.7%포인트 올랐다.

 

준중증 병상 가동률은 40.5%로 2.4%포인트, 중등증 병상 가동률은 35.1%로 1.3%포인트 각각 상승했다.

 

이날 0시 기준 재택치료 중인 확진자는 전날보다 9천293명 줄어든 37만8천878명이다.

 

코로나19 환자가 진료를 받을 수 있는 동네 병·의원인 호흡기환자진료센터는 전국에 1만3,130곳이 운영 중이다.

 

이중 진료부터 검사, 처방, 치료까지 모두 가능한 '원스톱 진료기관'은 23일 오후 5시 기준 6,550개소다.

 

이상민 "경찰서장회의, 쿠데타 준하는 상황"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은 25일 경찰국 추진에 반대하는 전국 경찰서장 회의를 두고 '하나회의 12·12 쿠데타'에 준하는 상황이라며 작심하고 비판했다. 이 장관은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로 출근하는 길에 기자들을 만나 "경찰 총수인 경찰청장 직무대행자가 해산 명령을 내렸는데도 그걸 정면으로 위반했다"며 "군으로 치면 각자의 위수지역을 비워놓고 모임을 한 건 거의 하나회의 12·12 쿠데타에 준하는 상황으로 대단히 부적절하다"라고 강조했다. 지난 23일 전국 총경 3분의 1에 가까운 경찰서장 190여 명은 회의를 열고 행안부 경찰국 신설과 관련해 법령 제정 절차를 당분간 보류하라는 의견을 냈다. 이날 경찰청 지휘부는 "국민적 우려를 고려해 모임 자제를 촉구하고 해산을 지시했음에도 강행한 점에 대해 엄중한 상황으로 인식한다"며 "복무규정 위반 여부 등을 검토한 후 참석자에 대해서는 엄정하게 조치하겠다"고 강경한 입장과 함께 회의를 주도한 류삼영 울산 중부경찰서장(총경)을 대기발령 조치했다. 이에 대해 류 총경은 연합뉴스 통화에서 "이번에도 (행안부 장관이) 경찰청장 후보자를 휘둘러서 이런 지시가 내려온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이 장관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