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6 (목)

  • 흐림동두천 16.3℃
  • 흐림강릉 14.4℃
  • 서울 17.6℃
  • 흐림대전 18.4℃
  • 흐림대구 21.2℃
  • 흐림울산 17.8℃
  • 흐림광주 18.3℃
  • 흐림부산 19.4℃
  • 흐림고창 16.8℃
  • 제주 19.7℃
  • 흐림강화 17.1℃
  • 흐림보은 18.1℃
  • 흐림금산 17.5℃
  • 흐림강진군 19.0℃
  • 흐림경주시 18.9℃
  • 구름많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 대림3동, 수해 피해복구 박차

  • 등록 2022.08.16 11:26:36

 

[영등포신문=장남선 시민기자] 영등포구 대림3동 주민센터와 직능단체들이 지난 8일과 9일 집중호우로 발생한 수해피해를 복구하기 위해 한마음으로 나섰다.

 

이번 집중호우로 대림3동의 지하·반지하 가구들이 침수돼 많은 피해가 발생했다. 수해 피해복구를 위해 투입된 군 장병들과 새마을·주민자치위원회·지역사회보장협의체·자율방재단·통장연합회·바르게살기·자유총연맹·대창신협 임직원들이 발벗고 나서 복구작업을 펼쳤다.

 

가구와 옷가지, 생활용품들이 물에 잠겨 악취가 심해서 숨쉬기가 힘든 곳도 있었지만, 각 종 쓰레기를 치우고 방역활동을 펼쳐 어느 정도는 정리가 되고 가고 있는 상황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채규 동장은 “봉사자들 덕분에 빨리 정리가 되어 가고 있다. 수해피해 복구를 위해 동참해준 직원들과 직능단체 회원님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수해피해를 입은 주민들이 빠른 시일 내에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서울시, ‘이동약자 맞춤형 화재안전망’ 시범사업 추진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는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 노인, 아동들이 거주하는 시설의 화재감지 및 대응 방식 개선을 위해 사물인터넷(IoT)과 지능형 감시카메라(CCTV) 융합기술을 활용한 이동약자 맞춤형 화재안전망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올해 12월 말까지 노인시설 2개소(종로구 종로종합사회복지관, 중구 구립중구노인요양센터), 아동시설 2개소(구로구 오류마을, 은평구 연두꿈터) 장애인시설 2개소(성북구 승가원행복마을, 서초구 새빛바울의집)총 6개소 시설에 1,300개의 화재안전 사물인터넷 감지기(센서)를 설치한다. 감지기(센서)가 감지한 화재발생 및 미대피자 위치정보는 소방청 119다매체신고시스템으로 실시간 전송해 화재안전 사고를 예방하고 골든타임내 이동약자를 긴급구조 한다. 이동약자 맞춤형 화재안전서비스는 기존 유선화재설비의 단점(화재발생 위치 부정확 등)을 보완한 무선통신 방식의 화재감지센서로 화재발생 및 미대피자 위치를 몇층 몇호실까지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는 실시간 자동 화재알림 서비스이다. 시설에 기 설치된 유선화재감지기는 화재 발화지점 및 미대피자 위치를 파악할 수 없고 화재 취약 지점이라 하더라도 전기 및 통신케이블이 없으면 화재를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