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0 (화)

  • 구름많음동두천 17.1℃
  • 흐림강릉 19.8℃
  • 맑음서울 19.8℃
  • 맑음대전 20.9℃
  • 구름조금대구 21.0℃
  • 구름많음울산 19.6℃
  • 맑음광주 20.7℃
  • 맑음부산 21.1℃
  • 맑음고창 20.0℃
  • 구름조금제주 23.5℃
  • 구름조금강화 18.0℃
  • 구름조금보은 16.9℃
  • 맑음금산 18.8℃
  • 맑음강진군 21.7℃
  • 흐림경주시 20.4℃
  • 구름조금거제 21.0℃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문화원, ‘제22회 청소년 음악 경연대회’ 개최

  • 등록 2022.09.20 10:12:28

 

[영등포신문=한미령 편집자문위원] 영등포구 청소년들이 갈고 닦은 끼와 재능을 마음껏 뽐내는 무대가 펼쳐졌다.

 

영등포문화원(원장 한천희)은 지난 16일 오후 영등포아트홀에서 ‘제22회 영등포구 청소년 음악 경연대회’를 개최했다.

 

영등포 관내 중·고등학교 재학생들이 자신의 음악적 재능과 실력을 펼칠 수 있는 기회인 본 경연대회는 영등포문화원이 주최하고 영등포구와 남부교육지원청, CMB영등포방송이 후원했다.

 

지난 8월 29일 실시한 예선을 거쳐 영남중학교 외 6개 학교 14개 팀(그룹사운드 5, 댄스 1, 노래 8) 총 45명의 참가자들이 그동안 구슬땀을 흘리며 갈고 닦은 춤과 노래, 연주실력을 마음껏 발휘했다.

 

코로나19로 인해 3년 만에 열린 이번 대회에는 예전에 비해서는 작은 규모로 진행됐지만, 참가 학생들은 서로의 무대가 펼쳐질 때마다 큰 박수와 함께 호응하며 응원했다.

 

한천희 문화원장은 개회사를 통해 “건전한 청소년 문화 확산을 위해 영등포구 청소년들이 끼를 마음껏 표현하고 선의의 경쟁을 펼치는 자리가 되기를 바라며 이번 대회를 준비했다”며 “잠시나마 공부의 짐을 내려놓고, 그동안 열심히 준비한 모든 것을 유감없이 펼치는 즐거운 무대가 되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이날 대상은 노래 부문으로 참가해 허생헌의 busuness boy를 부른 영신고 박찬민 학생이 대상을 수상했다.

 

한편, 이날 대회에는 김민석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을)을 비롯해 영등포구의회 정선희 의장, 최봉희 부의장 등 구의원들과 문화원 임원들이 함께하며 참가 학생들을 격려했다.

 

 

※시상 내역은 아래와 같다

 

- 대상: 박찬민 (영신고등학교)-노래

- 금상(중학교): 곽준영(영원중학교)-노래

                     남연주 외 3명(영남중학교) 댄스

                     김세인 외 7명(영남중학교) 그룹사운드

- 금상(고등학교): 주영헌(영신고등학교) 노래

                        송민수 외 3명(장훈고등학교)-그룹사운드

- 은상: 김신범(영원중학교)-노래

          신우진 외 6명(선유고등학교)-그룹사운드

- 동상: 송민수(장훈고등학교)-노래

          이서린 외 7명(선유중학교)-그룹사운드

- 장려상: 최우진(장훈고등학교)-노래

             이선진 외 5명 (여의도중학교)-연주

- 인기상: 정진영(선유고등학교)-노래

             진수한(여의도고등학교)-노래

- 단체 응원상 : 영남중학교

 

영등포문화원, ‘제22회 청소년 음악 경연대회’ 개최

[영등포신문=한미령 편집자문위원] 영등포구 청소년들이 갈고 닦은 끼와 재능을 마음껏 뽐내는 무대가 펼쳐졌다. 영등포문화원(원장 한천희)은 지난 16일 오후 영등포아트홀에서 ‘제22회 영등포구 청소년 음악 경연대회’를 개최했다. 영등포 관내 중·고등학교 재학생들이 자신의 음악적 재능과 실력을 펼칠 수 있는 기회인 본 경연대회는 영등포문화원이 주최하고 영등포구와 남부교육지원청, CMB영등포방송이 후원했다. 지난 8월 29일 실시한 예선을 거쳐 영남중학교 외 6개 학교 14개 팀(그룹사운드 5, 댄스 1, 노래 8) 총 45명의 참가자들이 그동안 구슬땀을 흘리며 갈고 닦은 춤과 노래, 연주실력을 마음껏 발휘했다. 코로나19로 인해 3년 만에 열린 이번 대회에는 예전에 비해서는 작은 규모로 진행됐지만, 참가 학생들은 서로의 무대가 펼쳐질 때마다 큰 박수와 함께 호응하며 응원했다. 한천희 문화원장은 개회사를 통해 “건전한 청소년 문화 확산을 위해 영등포구 청소년들이 끼를 마음껏 표현하고 선의의 경쟁을 펼치는 자리가 되기를 바라며 이번 대회를 준비했다”며 “잠시나마 공부의 짐을 내려놓고, 그동안 열심히 준비한 모든 것을 유감없이 펼치는 즐거운 무대가 되길 바란다”고 격

영등포구, ‘치매극복의 날’ 맞아 다양한 사업 추진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최호권)가 ‘치매극복의 날’을 맞아 다양한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치매는 어르신들이 가장 무서워하는 질병으로 ‘가장 잔인한 이별’이라고 불린다. 매년 환자 수가 급증하고 있으며, 2050년에는 300만 명이 걸릴 것으로 예상되는 등 흔한 질병이 될 전망이다. 반면 발병 이후 경과를 획기적으로 늦출 수 있는 방법이 없기 때문에 조기 발견 후 치료를 통해 증상을 늦추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그래서 구는 ‘치매극복의 날’을 맞아 치매에 대한 편견을 없애고, 조기 발견으로 치료의 골든타임을 확보하기 위해 여러 가지 사업을 추진한다. 우선 19일에는 영등포공원에서 경도인지장애 어르신이 바리스타로 참여하는 ‘기억다방’을 운영했다. ‘치매가 있어도, 조금 느리고 서툴러도 괜찮다’는 취지로 진행된 행사는 지역주민과 함께 다과를 나누고, 인지 체험에 도움이 되는 투호 놀이도 함께 진행했다. 이어서 ‘영등포구 주민자치 위원회’ 주민총회 시 위원회와 협업해 치매 인식 개선을 위한 홍보 캠페인도 벌인다. 또한 동 주민센터, 경로당, 스포츠센터에 찾아가는 치매조기검진 사업을 진행, 치매 검진의 문턱을 낮춘다. 보건소를 찾지 않아도 손쉽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