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8.8℃
  • 흐림강릉 11.2℃
  • 흐림서울 10.0℃
  • 대전 11.6℃
  • 흐림대구 14.3℃
  • 울산 17.4℃
  • 광주 15.1℃
  • 흐림부산 17.7℃
  • 흐림고창 13.6℃
  • 제주 16.1℃
  • 흐림강화 8.2℃
  • 흐림보은 12.2℃
  • 흐림금산 12.3℃
  • 흐림강진군 15.5℃
  • 흐림경주시 16.0℃
  • 구름많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사회

민주평통 영등포구협의회, 제20기 서울지역회의 참석

  • 등록 2022.11.16 09:18:14

 

[영등포신문=한미령 편집자문위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영등포구협의회(회장 한천희)는 15일 오후 KBS아레나에서 열린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제20기 서울지역회의’에 참석했다.

 

‘비핵·평화·번영의 한반도’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회의는 해외 순방중인 윤석열 대통령의 영상 축하 메시지, 김관용 수석부의장의 격려사, 석동현 사무처장의 인사말씀 순으로 진행된 가운데 김형석 전 통일부 차관이 ‘정부 통일 정책과 민주평통의 역할’을 주제로 정책설명을 했고, 박수일 서울지역회의 간사가 ‘제20기 서울지역회의 활동실적 및 계획’을 보고했다.

 

이어 은평·중랑·서초·강서구협의회에서 정책건의를 발표했으며, 김지훈 청년 위원장과 이상임 여성위원장의 ‘비핵·평화·번영의 한반도를 위한 결의문’을 발표한 후 회의가 마무리됐다.

 

한편, 이날민주평통 영등포구협의회는 한천희 회장을 비롯해 임원 및 자문위원 70여 명이 참석했다.

 

영등포구, 다문화 전용 ‘다담서고’ 조성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는 지역 주민의 다문화 감수성 향상을 위해 관내 도서관 등 다중이용시설 3개소에 다문화 전용 도서고 ‘다담서고’를 조성했다고 밝혔다. ‘다문화를 담다’라는 의미로 이름 지어진 ‘다담서고’는 공공 다중이용시설 내 유휴공간과 서가를 활용해 만든 다문화 서적 전용 코너다. 시설을 방문한 주민들이 잠깐의 대기 시간이나 여가시간을 이용해 자연스럽게 다문화를 접할 수 있도록 하여 문화다양성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인식 개선의 기회로 삼는 것이 목적이다. 구는 기초지방자치단체 다문화 협의체인 전국다문화도시협의회의 2022년 협회비 지원사업 공모에 선정, 다담서고 조성을 위한 사업비 1천만 원을 확보했다. 연내 4개소 조성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한 결과, 현재 대림동 YDP미래평생학습관, 문래동 목화마을도서관, 도림동 늘샘드리도서관 등 관내 3곳의 공공 다중이용시설에서 다담서고를 운영 중이며, 12월 중 다드림문화복합센터 또는 영등포구청 내 1개소를 추가로 조성할 예정이다. 각 시설의 ‘다담서고’에는 ▲세계의 여러 문화를 소개하는 ‘세계문화 서적’ ▲다양한 가족과 사회의 모습을 담은 ‘사회문화 서적’ ▲소수민족의 언어로 제작된 ‘이중언어 도서

영등포구, ‘복지도움 신청’ 게시판 개설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는 지역 내 소외된 위기가구를 적극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지난 14일 구청 홈페이지에 ‘복지도움 신청’ 게시판을 개설‧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25일 서울의 한 자치구에서 생활고를 겪던 모녀가 숨진 채 발견된 안타까운 사건이 발생했다. 복지 사각지대 발굴과 신고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는 가운데, 구는 간편한 신고체계 운영을 통해 복지 서비스의 접근성을 높이고자 다양한 신고‧상담 채널 마련에 힘쓰고 있다. ‘복지도움’ 게시판은 구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영등포구 홈페이지에 개설돼 있으며, PC 또는 모바일로 접속한 후 간단한 로그인만으로 본인 또는 이웃의 어려운 사연을 제보할 수 있다. 구는 직접 대면하지 않아도 상담이 가능해 사회적 노출을 꺼리는 은둔형 위기가구를 수면 위로 끌어올리고 소외된 이웃을 돕는 복지창구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복지도움 신청’ 게시판에 평일 근무시간 중 접수된 사항은 즉시 처리되며, 업무시간 이후 또는 주말 신청 시에는 다음 날 신속히 접수 처리된다. 사연 접수 후에는 동주민센터 복지 플래너가 신고된 명단 및 사유에 근거해 복지도움 신청 가구를 직접 방문해 맞춤형 복지자원을 연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