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9 (화)

  • 흐림동두천 8.1℃
  • 흐림강릉 15.5℃
  • 흐림서울 7.9℃
  • 흐림대전 11.1℃
  • 흐림대구 14.8℃
  • 울산 15.2℃
  • 흐림광주 12.5℃
  • 부산 16.2℃
  • 흐림고창 10.6℃
  • 흐림제주 14.4℃
  • 구름많음강화 6.1℃
  • 흐림보은 10.9℃
  • 흐림금산 10.7℃
  • 흐림강진군 12.5℃
  • 흐림경주시 15.0℃
  • 흐림거제 16.1℃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여성단체연합협의회, ‘2022 사랑의 김장 담그기’ 실시

  • 등록 2022.11.16 12:02:02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여성단체연합협의회(회장 김미순)는 16일 오전 영등포구사회복지협의회 앞마당에서 최호권 구청장과 박영준 사회복지협의회장 등이 함께한 가운데 ‘2022 사랑의 김장 담그기 행사’를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저소득가정에 겨울철 김장김치를 제공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함으로써 훈훈한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고 주민 화합의 장을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김미순 회장은 “추운 겨울을 맞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부모가정 등 이웃들들 돌아보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김장김치가 이들에게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는 위로와 힘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호권 구청장도 김장을 담근 뒤,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위한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수고해주신 김미순 회장님과 영등포구여성단체연합협의회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격려했다.

 

 

이날 영등포구여성단체연합협의회는 삼성생명서비스와 KDB산업은행으로부터 절임배추와 양념, 김장김치완제품을 후원받았다.

 

이날 담근 김장김치는 10kg들이 370박스로, 각 동 주민센터를 통해 저소득 한부모가정, 농아인협회와 시각장애인협회를 통해 저소득 장애인 가정에 각각 전달될 예정이다.

 

서울시, 서울교통공사 노조 파업 대비 비상수송대책 시행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는 서울교통공사(1~8호선) 노동조합이 11월 30일부터 파업을 예고함에 따라 파업 시 시민불편 최소화를 위해 서소문청사 1동 7층에 비상수송대책본부를 구성하고 30일부터 가동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비상수송대책본부는 파업이 종료될 때까지 서울교통공사, 코레일, 버스업계 및 자치구․경찰 등 유관기관과의 긴밀한 협조체계를 유지하고, 파업 상황별 비상수송대책을 수행한다. 시 비상수송대책은 파업 및 교통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시민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파업 기간별로 1단계(D~D+6일, 7일간), 2단계(D+7일 이후)로 구분하여 단계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서울교통공사 노조가 파업에 들어가더라도 출근 시간에는 지하철을 평상시 수준으로 정상 운행하고, 지하철 혼잡도가 낮은 낮 시간대의 지하철 운행율은 평시의 72.7% 수준으로 운행할 예정이다. 또한, 퇴직자․협력업체 직원 등 평시대비 83%인 약 1만3천 명의 인력을 확보해 지하철 수송기능을 유지하고, 시 직원 138명을 역사지원 근무요원으로 배치하는 등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는데 모든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파업이 8일 이상 연장될 시에도 출․퇴근 시간대는 평시 대비 100%

김춘곤 시의원, “시민안전 위해 조속히 모든 한강교량에 CCTV 설치해야”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 김춘곤 의원(강서4, 국민의힘)은 지난 11월 28일 열린 2023년도 소방재난본부 소관 예산안 예비심사에서 가양대교 CCTV 등 영상감시장비 구축 예산으로 편성된 9억7백만 원이 상임위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김 의원에 따르면, 가양대교 CCTV는 관련 예산이 다음 달 예정된 예산결산특별위원회 본심사와 본회의를 통과하면 내년 1월 보안성 검토의뢰 및 CCTV설치 행정예고를 시작으로 10월 시범운영과 시스템 안정화를 거쳐 설치가 마무리될 계획이다. 앞서 김 의원은 지난 6월과 8월에 가양대교 부근에서 20대 여성과 남성이 실종되는 사건이 연달아 발생하자 가양대교를 직접 현장점검하고 실태를 파악했다. 이후 김 의원은 안전총괄실과 소방재난본부에 안전난간, CCTV 등 안전시설 설치 계획 등에 대한 자료제출 요구를 하는 한편, 행정사무감사를 통해 안전시설 설치를 지속적으로 요구해 왔다. 이날 회의에서 “김 의원은 올해 가양대교에서 발생한 두 건의 실종사고를 접하면서 CCTV가 없어 초동대처를 제대로 하지 못했다는 사실에 안타까운 마음이 들었다”며 “올해의 경우 CCTV가 설치된 교량에서 발생한 투신 사건의 생존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