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1 (화)

  • 흐림동두천 17.2℃
  • 흐림강릉 14.4℃
  • 구름많음서울 17.0℃
  • 맑음대전 18.2℃
  • 구름조금대구 16.3℃
  • 구름조금울산 15.9℃
  • 맑음광주 19.3℃
  • 구름조금부산 17.3℃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19.5℃
  • 흐림강화 14.7℃
  • 맑음보은 16.7℃
  • 맑음금산 17.1℃
  • 맑음강진군 18.1℃
  • 구름조금경주시 16.2℃
  • 구름조금거제 17.6℃
기상청 제공

문화

‘골때녀’ 최초! ‘시청자 구단주’와 함께한 별들의 전쟁 ‘올스타전’ 전격 공개!

  • 등록 2023.02.16 16:04:33

 

 

[영등포신문=신민수 기자] 15일 SBS '골(Goal) 때리는 그녀들'에서는 시청자 구단주와 함께한 관중 직관 올스타전이 공개된다.

이번 경기는 리그의 피날레를 장식할 올스타전으로, 슈퍼리그와 챌린지리그에서 각각 11명의 에이스 선수들을 선발해 총 22명의 최다 규모 팀이 꾸려졌다. 특히 전에 없던 시청자 직관 이벤트로 화제를 일으킨 바, 공개와 동시에 '골때녀' 골수팬들의 높은 관심을 사며 기대감을 증폭시켰다.

이날 팬들은 응원하는 팀의 유니폼까지 직접 제작해 입고 오는 등 열성적인 모습으로 경기장에 열기를 더했다. 과연 올스타 멤버들은 전무후무한 넘사벽 플레이로 관중의 기대에 부응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또한 이날 경기장에는 올스타 멤버들을 응원하기 위한 '親패밀리 응원단'까지 등장했다. 폭풍 성장으로 돌풍의 주역에 오른 경서와 서기 부모님부터 챌린지리그 팀 조재진 감독의 가족들까지 총동원되어 1층 관중석을 가득 채웠다.

 

특히 조재진 감독의 아들은 '경서기와 함께 사진 찍을 수 있냐'고 물으며 설렘 가득한 모습을 보이는가 하면, 뛰어난 리프팅 실력으로 '리틀 조재진'의 면모까지 선보여 관중의 시선을 한 몸에 받았다. 이외에도 FC탑걸의 정신적 지주인 채리나의 남편과 떠오르는 장신 키커 노윤주의 가족들까지 유례없는 대규모 응원단이 자리해 올스타 멤버들에 힘을 보탰다.

한편 슈퍼리그vs챌린지리그 대전을 앞둔 두 팀의 상반된 분위기 역시 눈길을 끌었다. 악바리 언더독 '챌린지리그 팀'은 화기애애한 모습으로 축제의 분위기를 한껏 즐겼고, 이에 반해 '슈퍼리그 팀'은 엄숙한 분위기로 상위리그의 명예를 지키기 위해 투지에 불타올랐다는 후문이다. 과연 경기 후 웃는 모습으로 관중 앞에 서게 될 팀은 누가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양대 리그의 자존심을 건 한판 승부의 결과는 15일 수요일 밤 9시 SBS '골(Goal) 때리는 그녀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