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맑음동두천 17.7℃
  • 맑음강릉 22.2℃
  • 황사서울 16.9℃
  • 황사대전 19.4℃
  • 흐림대구 24.5℃
  • 구름많음울산 23.2℃
  • 박무광주 16.0℃
  • 흐림부산 18.6℃
  • 구름많음고창 17.1℃
  • 흐림제주 20.3℃
  • 맑음강화 16.0℃
  • 맑음보은 18.0℃
  • 구름많음금산 17.0℃
  • 흐림강진군 18.8℃
  • 구름많음경주시 25.5℃
  • 구름조금거제 20.0℃
기상청 제공

종합

[기고] 80년간 지정되었던 공원, 본래대로 돌려 달라

  • 등록 2021.04.23 17:10:18

 

80년간 지정된 공원용지가 일반대지로 해제(2020.7.1)되어 행복아파트와 임대아파트를 짓고 병무청을 짓는다며, 사업계획 공람과 비대면 주민 설명회를 주민들도 모르게 진행했다.

 

이것은 주민들에게 청천벽력같은 사안으로 있을 수 없고 있어서는 안 될 계획안이다.

 

이에 주민들이 분노하며 잘못된 행정을 바로 잡겠다고 의기투합해 가칭 ‘메낙골공원 추진위원회’를 구성했으며 4월 21일 인근 아파트 주민들이 참여한 가운데 제3차 회의가 확대 개최됐다.

 

메낙골공원 부지는 1940년 공원 용도로 지정된 이래 군시설과 병무청이 점유되어 오다가 공원용도 일몰제에 의해 지정이 해제된 곳인데 공원용도 해제와 동시에 행복주택, 임대주택, 병무청을 짓는다는 지구단위계획안을 발표한 것이다.

 

주민들은 정부가 국민과의 약속을 뒤집은 것이며 지역민의 요구를 묵살하는 행정을 한다면서 크게 분노하며 반발하고 있다.

 

영등포구는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에 녹지보유 하위 지역으로 자연환경과 주거환경이 열악한 곳으로 밖에 볼 수 없는 곳이다.

 

삶의 질 향상이 무엇인가? 행복한 삶의 척도는 생활환경의 충족과 함께 녹지환경 보유척도에 따라 최적의 주거지역이 되고 행복한 삶을 영위하는 지역이라고 할 수 있다.

 

정부는 국민이 원하고 국민의 행복욕구를 채워주는 행정을 해야 하는 것이 의무라고 보는데 지금의 현실은 국민의 바램과 욕구를 묵살하고 삶의 질을 후퇴시키는 행정을 하고 있는 것과 다를 바 없다.

 

이러한 주민의 욕구를 저버리는 행정부의 형태를 보고 있을 수만 없기에 지역민이 팔을 걷고 나서게 된 것이다.

 

병무청 인근 삼환아파트 주민들의 의기투합을 시작으로 인근 아파트 주민들과 규합해 '메낙골공원 추진위' 회의를 3회째 이어가고 있다.

 

지난 4월 21일에는 삼환아파트, 한성아파트, 신길자이아파트 등의 공동주택과 일반주택의 대표성을 가진 분들이 모여서 공원화 쟁취를 위한 구성 체계와 구체적인 투쟁 방법과 시기 등을 논의하는 회의를 했다.

 

본인 역시 지역민의 대표(지역 구의원) 자격으로 참석해 격하게 분노하는 주민들과 함께 메낙골공원을 만들기 위한 결기를 같이 했다.

 

회의 인사말에서 서강석 (가칭)메낙골공원유치위원장은 “변변한 공원 하나 없는 신길지역'에 우리의 오랜 숙원이었던 공원을 만들기 위해 모두가 하나되어 지혜와 힘을 모아서 강력하게 추진하자”고 했다.

 

김동주 사무총장의 사회로 추진위 명칭, 추진방침, 전략, 일정 등 각종 사안들을 결정했고, 이날 공원화를 위한 단체명을 ‘메낙골공원 추진위원회’로 했다.

 

추진위의 목표는 병무청부지 전체를 공원화로 설정하는 것이고, 부득이한 경우 ‘서울지방병무청 신축’을 제외한 어떤 것도 용납할 수 없으며 향후 모든 방법을 강구해 공원유치에 힘을 합치자는 결의를 다졌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