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6 (토)

  • 맑음동두천 6.3℃
  • 맑음강릉 9.3℃
  • 맑음서울 8.8℃
  • 맑음대전 12.1℃
  • 구름조금대구 15.1℃
  • 구름조금울산 15.6℃
  • 맑음광주 15.1℃
  • 맑음부산 15.6℃
  • 구름많음고창 13.1℃
  • 맑음제주 16.8℃
  • 맑음강화 5.2℃
  • 구름많음보은 9.5℃
  • 맑음금산 10.6℃
  • 맑음강진군 13.0℃
  • 맑음경주시 12.8℃
  • 맑음거제 15.6℃
기상청 제공

문화

서울시, 오는 7일 전국체전 자원봉사자 발대식 개최

  • 등록 2019.09.05 13:54:32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및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이하 전국체전) 자원봉사자들이 사전 준비를 끝내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자원봉사자들은 10월 4일부터 10일까지 전국체전, 이어 10월 15일부터 19일까지 장애인체전이 진행되는 동안 경기장 운영, 개·폐회식, 문화축제 및 성화봉송 지원, 종합상황실 운영, 장애인선수 1:1 맞춤형 지원 등 대회의 여러 분야에서 활동하게 된다.

 

서울시자원봉사센터(센터장 안승화)는 9월 7일 장충체육관에서 자원봉사자 3,500여 명이 참여하는 전국체전 자원봉사자 발대식을 개최한다. 이번 발대식은 자원봉사자가 공동의 일원으로서 하나의 팀이 되어, 자원봉사의 의미를 새기고, 대회를 성공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다짐하는 시간으로 구성된다.

 

서울 25개 자치구별 자원봉사 선수단 입장을 시작으로 박원순 서울시장 환영사, 자원봉사자 유니폼 착복 퍼포먼스 및 공동 다짐, 자원봉사자 권익위원회 선서, 합동 공 굴리기 퍼포먼스, 축하공연 순으로 진행된다.

 

자원봉사자들이 펼치는 슬로건 카드 퍼포먼스와 함께 낭독하는 10가지 공동 다짐은 자원봉사자 간 서로의 약속을 담은 다짐이다. 자원봉사자들은 지난 7월 일감개발 워크숍을 통해 전국체전에서 본인들의 역할과 활동을 제안했으며, 이를 종합하여 공동 다짐문이 만들어졌다.

공동 다짐문은 전국체전 자원봉사자의 기본소양인 미소, 친절뿐 아니라 원 팀으로서의 협력, 배려, 존중, 직무에 대한 프로정신과 안전에 대한 내용으로 구성됐다.

 

전국체전 자원봉사자 권익위원회 선서는 자원봉사자 공동 다짐에 대한 화답으로 서울시자원봉사센터장과 서울 소재 25개 자치구 자원봉사센터장이 진행한다. 권익위원으로서 최상의 자원봉사 활동 환경 제공, 봉사자들의 안전과 권리 보호에 대한 약속이 담겨있다.

 

이외에도 전국체전의 역사를 보여주는 전시존과 포토월, 자원봉사자 참여 이벤트 등 다양한 콘텐츠로 풍성함이 더해질 예정이다.

 

안승화 서울시자원봉사센터장은 “이번 발대식은 전국체전 자원봉사자들이 하나로 마음을 모으고 본격적인 활동의 첫걸음을 떼는 시간”이라며, “자원봉사자들이 또 하나의 대표선수라는 마음가짐으로 전국체전 100년의 역사를 성공적으로 써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정환 시의원, “한강드론공원 안전관리대책 마련 시급”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김정환 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1)은 13일 진행된 2019년도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광나루한강드론공원’의 안전관리에 대해 질의하고 한강사업본부의 책임 있는 관리를 촉구했다. 김정환 시의원은 지난해 행정사무감사에서 한강사업본부와의 협약에 의해 한강드론공원을 관리하고 있는 한국모형항공협회의 공원 독점적 이용에 관련해 지적하고 이에 대한 시정을 이끌어낸 뒤에도 한강드론공원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왔다. 김 의원은 올 행정감사에서는 드론공원의 안전문제를 지적했다. 이날 제출된 자료에 따르면, 한강공원 내에서 2016년부터 약 17회의 크고 작은 드론 사고가 있었으며, 올해는 10월 현재까지 4회의 드론 추락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난다. 특히 올해 발생한 드론 추락사고중 2건은 드론공원내 추락 사고였지만, 수영장에 추락한 사고가 1건, 한강에 추락한 사고가 1건으로 구역 이탈사고도 2건에 달했다. 또한 지난 10월에 개최된 ‘2019 서울드론챌린지’ 행사에서도 크고 작은 드론 접촉사고가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김 의원은 “드론이 시민들의 이용이 많은 수영장이나 다른 한강 시설로 추락했을 시 자칫 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