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9 (토)

  • 맑음동두천 10.3℃
  • 구름많음강릉 14.6℃
  • 맑음서울 14.0℃
  • 맑음대전 14.0℃
  • 대구 14.6℃
  • 흐림울산 15.7℃
  • 구름많음광주 15.5℃
  • 흐림부산 16.9℃
  • 맑음고창 13.9℃
  • 흐림제주 19.2℃
  • 맑음강화 11.0℃
  • 구름조금보은 12.6℃
  • 맑음금산 12.7℃
  • 구름많음강진군 17.0℃
  • 흐림경주시 14.8℃
  • 흐림거제 17.0℃
기상청 제공

연예/스포츠

‘생일편지’

  • 등록 2019.09.16 02:30:05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60년을 뛰어 넘는 사랑을 그린 '생일편지'에서 김경남은 과거와 현재를 잇는 연결고리가 될 무길의 손녀 재연(전소민)의 남자친구이자 웹툰 스토리 작가 '구기웅' 역을 맡았다.

 

김무길의 아팠던 과거 이야기를 듣게 된 기웅은 재연과 함께 할아버지의 첫사랑 여일애(정영숙)를 찾아 나선다.

 

일제강점기부터 광복까지, 격동의 1945년 리얼 고증

 

공개된 사진 속 김경남은 촬영장에서 '생일 편지' 대본을 들고 미소 지은 모습. 전작의 '천덕구'와는 또 다른 부드러운 남자 친구의 모습으로 훈훈함을 더한다.

 

'이리와 안아줘'로 2018 MBC 연기대상 신인상 수상, '여우각시별'로 2018 SBS 연기대상 조연상에 노미네이트되며 연기력을 인정받은 김경남은 인기리에 종영한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서 조진갑(김동욱)의 비밀수사관 '천덕구' 역을 맡아 주연으로 발돋움해 액션에서 멜로까지 소화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차기작으로 2020년 방송된김은숙 작가의 신작 '더 킹 : 영원의 군주'의 주역 '강신재' 역으로 출연을 확정해 과연 대세임을 입증하며 팬들의 뜨거운 기대를 받고 있다.

 

송건희와 조수민은 고향 합천에서부터 ‘짝’을 약속한 17세의 김무길과 여일애 역을 맡아, 히로시마에서 극적으로 재회하며 첫사랑 케미를 폭발시킬 전망이다.

 

히로시마에서 고된 중노동과 술집 허드렛일을 이어가면서, 서로의 상처를 보듬으며 더욱 깊은 감정을 키워가는 것.

 

이들의 행복한 순간도 잠시, 히로시마에 떨어진 원자폭탄으로 인해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게 되는 김무길과 여일애의 가슴 아픈 이야기가 절절한 여운을 안길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