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1 (목)

  • 구름많음동두천 -5.0℃
  • 맑음강릉 3.3℃
  • 맑음서울 -2.0℃
  • 맑음대전 -2.1℃
  • 맑음대구 -1.1℃
  • 맑음울산 3.4℃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6.5℃
  • 구름조금고창 -0.1℃
  • 맑음제주 9.6℃
  • 구름많음강화 -0.7℃
  • 맑음보은 -4.9℃
  • 맑음금산 -4.2℃
  • 맑음강진군 -0.5℃
  • 맑음경주시 -2.2℃
  • 구름조금거제 3.8℃
기상청 제공

문화

영등포예술인총연합회, ‘제23회 목련전’ 개전

  • 등록 2019.09.24 09:40:05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 예술인들의 노력과 정성이 담긴 작품을 통해 일상에 지친 마음을 치유하고 쉼을 얻을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됐다.

 

영등포예술인총연합회(이사장 김태수)가 주최하고 영등포구가 후원하는 ‘제23회 목련전’이 23일 영등포아트홀 2층 전시실에서 개전식을 가졌다.

 

이날 개전식에는 채현일 구청장, 영등포구의회 윤준용 의장, 신경민 국회의원을 비롯해 박용찬 자유한국당 영등포을 당협위원장, 한천희 문화원장 등 내빈과 영등포예술인총연합회 임원 및 소속 예술인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김태수 이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번에 출품한 작가분들의 수준 높은 작품들로 인해 영등포 구민들에게 깊은 감명을 주게 될 것은 물론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 된 문화생활을 이끌 계기가 될 것을 확신한다”며 “앞으로 예총은 각 분야별 예술가들의 끈끈한 유대감을 유지하며 소속 회원들이 더 수준 높은 예술활동을 이어갈 수 있도록 후원하겠다”고 했다.

 

채현일 구청장은 “예술가의 손끝에서 탄생한 한 점의 작품들을 통해 사람은 위안과 마음의 안정을 얻는다”며 “영등포구의 대표 예술전인 목련전이 예술성 높은 작품을 통해 구민들에게 깊은 감동을 선사할 것을 기대한다”고 했다

 

윤준용 의장은 “목련전은 오랫동안 구민들의 문화 향유 욕구 충족에 기여했을 뿐 아니라 지역 예술인과 구민이 소통하는데 큰 공헌을 해왔다”며 “나른한 일상에 지친 마음을 씻어내는 치유의 시간이자 지역 문화 예술 발전에 기여하기 바란다”고 했다.

 

신경민 의원은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아름다움이 무엇인지 작품을 통해 느끼길 바란다”며 목련전을 준비해온 예총 여러분의 열정에 찬사를 보내며, 영등포구 문화예술을 대표하는 행사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했다.

 

박용찬 위원장과 한천희 문화원장도 축사를 통해 목련전의 개최를 축하하며 영등포구 문화예술의 발전을 기원했다.

 

한편, ‘목련전’은 영등포예술인총연합회 회원들의 작품을 한곳에 모아 구민들에게 다양한 작품을 선보이는 자리이다. 올해는 강광일 작가의 솔바람을 비롯해 미술, 사진, 서예, 문인 4분야 107작품이 출품됐으며, 27일까지 전시회가 진행된다.

 

 

성흠제 시의원, “시민 위한 자전거 전용도로 만들어야”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성흠제 의원(더불어민주당·은평1)은 지난 19일 열린 서울시의회 제290회 정례회 시정질문에서 “보도환경 개선을 위한 그 동안의 수많은 노력들이 자전거 보행자 겸용도로 설치로 안전한 보행환경이 침해를 받고 있다”며 “시민들이 시내에서 자전거를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자전거 전용도로를 만들어 줄 것”을 요구했다. 성흠제 시의원은 서울시는 행복한 보행자의 도시로 만들기 위해 2012년 4월 ‘서울시 보도블록 10계명’을 발표했고 2014년 12월 ‘인도 10계명’을 발표하고 시행해 시민들의 빼앗긴 보행권 되찾고, 불필요한 공사로 인한 예산낭비 줄이는 효과를 봤으나 또 다시 움직이는 장애물인 자전거가 인도를 활보하고 있어 보행자의 안전한 보행환경이 침범을 받고 있는 실정이라고 토로했다. 또, 서울시의 총 916Km 자전거도로 중 자전거우선도로는 110.6Km로 60km/h로 운행하는 차량과 같은 통행로를 이용해 안전에 위협을 받는 자전거 이용자는 인도를 이용할 수밖에 없는 현실이라며 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개선이 필요함을 지적했다. 그리고 서부간도로 상부 조성 시 보기에 좋은 자전거도로가 아닌 시민들의 안전을 담보하고 실제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