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6 (수)

  • 구름많음동두천 7.8℃
  • 흐림강릉 3.8℃
  • 서울 9.2℃
  • 구름조금대전 9.8℃
  • 구름많음대구 10.6℃
  • 구름많음울산 8.9℃
  • 맑음광주 10.4℃
  • 흐림부산 9.9℃
  • 맑음고창 6.5℃
  • 구름많음제주 11.6℃
  • 구름많음강화 7.5℃
  • 맑음보은 9.2℃
  • 구름많음금산 11.2℃
  • 맑음강진군 10.2℃
  • 흐림경주시 8.6℃
  • 흐림거제 11.5℃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소방서, 보이는 소화기로 화재 피해 최소화

  • 등록 2019.10.08 11:58:33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소방서(서장 김명호)는 7일 오후 대림동 우리시장에 위치한 한 반찬가게에서 화재가 발생하였지만 보이는 소화기를 이용해 화재 피해를 최소화 했다고 밝혔다.

 

이날 화재는 김굽는 기계를 사용 중 완전 건조되지 않은 김이 내부에 유입되어 눌러 붙으면서 발생된 화재로 관계자가 전통시장 내 설치된 보이는 소화기로 자체 진화해 화재피해 저감에 기여했다.

 

보이는 소화기는 소방차량 진입이 어려워 화재에 취약한 주택 밀집지역과 전통시장 등에 누구나 신속하게 화재를 진압할 수 있도록 집중적으로 설치돼 있다.

 

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 경영위기 맞은 지하도상가 소상공인 대부료 감경 위한 법 개정 건의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위원장 김기대)는 제291회 임시회 제1차 회의에서 지하도상가 등 공유재산 임차인들이 감염병 등의 재난으로 경영상의 중대한 어려움에 처하였을 때 지방자치단체장이 대부료를 감경해 줄 수 있도록 하는 ‘공유재산 및 물품 관리법’ 개정안을 국회 및 중앙정부에 건의했다. 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는 최근 발생한 코로나19 등 감염병 발생으로 인해 지하도상가 등 대규모 집객시설의 이용객이 크게 감소하고 있으며 이는 매출감소로 이어져 해당 시설의 소상공인들은 심각한 정신적‧경제적 피해를 호소하는 상황에서 지방자치단체가 대부료 감경 등을 통해 고통을 분담하고자 하는 차원원에서 이번 개정안을 건의하기로 했다. 도시안전건설위원회가 긴급 채택한 정부 건의안은 현행 ‘공유재산 및 물품 관리법’ 제34조제3항의 대부료 감경규정에“천재지변이나 그 밖의 재난으로 경영상의 중대한 어려움에 처하였을 때”를 추가하는 것을 주요골자로 하고 있다. 김기대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지역 상인들의 피해가 날로 심각해지고 있다”며 “유동인구 감소에 따른 매출 감소로 큰 고통을 받고 있는 지하도상가 상인 등 공유재산 임차인들에 대한 지원을 정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