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22 (토)

  • 흐림동두천 21.5℃
  • 흐림강릉 21.8℃
  • 흐림서울 24.3℃
  • 박무대전 26.3℃
  • 흐림대구 24.0℃
  • 구름많음울산 23.3℃
  • 박무광주 25.5℃
  • 구름조금부산 24.4℃
  • 흐림고창 24.8℃
  • 맑음제주 26.4℃
  • 흐림강화 21.7℃
  • 흐림보은 23.9℃
  • 흐림금산 24.0℃
  • 구름많음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3.3℃
  • 구름조금거제 24.2℃
기상청 제공

문화

서울시, 한강난지캠핑장 리모델링… 내년 4월 재개장

  • 등록 2020.07.09 17:08:22

 

[영등포신문=임태현 기자] 서울시가 노후한 한강난지캠핑장 일대 27,000㎡를 12년 만에 전면 리모델링해 다양한 캠핑문화를 즐길 수 있는 캠핑장으로 탈바꿈한다.

 

캠핑면수를 줄여 캠핑면당 면적이 38% 넓어져 보다 쾌적하게 캠핑을 즐길 수 있게 된다. 텐트부터 침대, 식기세트 등 캠핑도구를 챙겨가지 않아도 되는 ‘글램핑존’을 비롯해 ‘캠프파이어존’, ‘바비큐존’이 새롭게 생긴다. 자연성 회복을 위해 총 17,987주의 수목을 심고, 아이들이 물놀이를 즐길 수 있는 ‘실개천’도 조성한다.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7월 7일부터 공사에 들어가 연말까지 완공해, 내년 4월 재개장할 예정”이라며 “공사를 위해 기존 난지캠핑장 운영은 지난 6월 28일 종료했다”고 설명했다.

 

난지캠핑장은 뛰어난 접근성으로 연평균 약 16만 명의 방문객이 찾는 도심 속 휴식처다. 하지만 조성된 지 12년이 지나 시설이 노후하고, 사시사철 설치돼 있는 텐트의 위생 문제, 텐트 간 좁은 공간으로 인한 인원 밀집 등의 문제가 제기돼왔다.

 

서울시는 시민들의 불편 사항을 적극 반영해 한강난지캠핑장을 리모델링한다. 핵심은 ➀쾌적한 공간 조성 ➁다양한 캠핑문화 도입 ③다채로운 즐길거리 ④풍부한 녹지 확보다.

 

첫째, 캠핑면수 172면에서 124면으로 줄여 텐트 간 공간을 여유롭게 확보, 밀집된 환경을 개선한다. 면수가 준만큼 자유롭게 이용 가능한 공간을 확대해 총 수용인원은 970명에서 832명으로 14% 정도 감소하게 됐다.

 

특히 26개 화덕이 있는 별도 ‘바비큐존’을 설치한다. 기존엔 캠핑장 어디서든지 고기를 구울 수 있었다면, 이제는 캠핑장 이용객은 본인 텐트 앞에서, 캠핑은 하지 않고 바비큐만 즐기러 오는 사람들은 바비큐존을 이용해야 한다. 바비큐존 분리로 고기 굽는 냄새를 줄이고, 캠핑장 내 혼잡도도 낮출 것으로 기대된다.

 

둘째, 상시 노후텐트가 설치돼 획일화된 기존 캠핑 형태도 다양화한다. 모든 시설이 갖춰진 ‘글램핑존’(5면), 지정된 자리에서 캠핑을 즐기는 ‘일반캠핑존’(83면), 이용자가 잔디밭에 자유롭게 텐트를 설치하는 ‘프리캠핑존’(36면)으로 다양화한다.

 

셋째, 다채로운 즐길거리를 조성한다. 코로나19로 여행이 어려워진 요즘 장작불을 보며 멍하게 있는 것을 의미하는 신조어이자 캠핑족에게 유행인 ‘불멍’을 즐길 수 있도록 ‘캠프파이어존’ 5개소를 설치한다. 장미향 가득한 ‘향기정원’, 공연이 가능한 ‘야외무대’도 생긴다.

 

넷째, 다양한 수목 식재로 풍부한 녹지를 조성해 일상에서 벗어나 편안한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든다. 화장실‧식수대 등 편의시설도 보수‧개선한다.

 

□ 신용목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장은 “공사로 인해 올 하반기 난지캠핑장을 운영하지 못하게 된 점에 대해 시민 여러분의 깊은 양해를 구한다”며 “도심 속 쾌적한 휴식공간으로 재탄생 할 난지캠핑장이 캠핑문화를 선도하는 명소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영등포종합사회복지관, 2020년 온라인 도전 ‘놀’든벨 실시

[영등포신=신예은 기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영등포종합사회복지관(관장 이충로)는 지난 19일과 21일 이틀 동안 코로나19로 인해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어진 아동을 대상으로 ‘놀 권리’를 주제로 퀴즈를 풀며, 온라인에서도 ‘놀이’를 지속하기 위한 도전 ‘놀’든벨 대회를 실시했다. 이번 퀴즈대회에서는 영등포구에 거주하는 25명의 초등학생이 참여해 ‘유엔아동권리협약, 우리동네놀이정보, 복지관 소식’ 등을 주제로 퀴즈를 풀었다. 복지관은 사전에 퀴즈키트를 발송해 아이들이 ‘유엔아동권리협약 리플렛, 우리동네 놀이정보’ 등을 통해 스스로 자신의 권리와 놀이정보를 습득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코로나19 속 아이들의 놀 권리와 관련해 ‘집 안에서 하는 놀이, 코로나19가 끝나면 가장 하고 싶은 놀이’ 등을 공유하며, 또래 친구들 간의 놀이 소식을 전했다. 아이들은 “퀴즈 정답을 확인할 때마다 긴장되고 재미있었다, 직접 만나지 못해 아쉽지만 친구들과 이렇게 온라인으로 만날 수 있어서 기뻤다”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또한, 보호자들은 “처음 해보는 시간이라 즐거웠고, 매일 반복된 일상에서 잠시 새로운 즐거움을 찾았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충로 관장은 “코로나19로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