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1 (수)

  • 흐림동두천 15.6℃
  • 흐림강릉 19.0℃
  • 흐림서울 16.6℃
  • 흐림대전 16.0℃
  • 흐림대구 17.9℃
  • 흐림울산 19.5℃
  • 흐림광주 16.5℃
  • 흐림부산 20.1℃
  • 흐림고창 17.8℃
  • 제주 19.8℃
  • 흐림강화 16.3℃
  • 흐림보은 15.0℃
  • 흐림금산 15.3℃
  • 흐림강진군 18.7℃
  • 흐림경주시 18.7℃
  • 흐림거제 18.4℃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 제1회 구민아카데미 개최

  • 등록 2020.08.25 09:08:44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가 오는 9월 9일 오후 3시 영등포구청 별관 5층 강당에서 ‘제1회 구민아카데미’를 개최한다.

 

구 관계자는 “다양한 분야의 명사특강으로 수준 높은 지식정보를 제공하고, 구민 삶의 질 향상과 지역 경쟁력 강화를 위해 구민아카데미를 개최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영등포 구민 아카데미의 첫 강연은 tvN 프로그램 ‘어쩌다 어른’, ‘책 읽어드립니다’ 에 출연해 시청자들에게 행복의 의미와 인지심리학, 심리분석 강의를 진솔하게 풀어내며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는 아주대 심리학과 김경일 교수의 강의로 문을 연다.

 

김 교수는 이번 강의에서 ‘신인류시대, 행복의 척도가 달라진다’는 주제로 코로나19 시대의 변화, 불안 속에서 이성적인 인간으로 살아가기 위해 지녀야 할 자세에 대해 이야기한다. 아울러 코로나 시대에 행복이란 무엇이며, 행복한 삶을 위한 조건 등 다양한 사례 위주로 쉽고 재미있게 강의를 풀어나갈 예정이다.

 

두 번째 강의는 오는 11월, W-INSIGHTS와 김미경TV 대표인 김미경 강사의 ‘코로나 이후 가장 현실적인 생존 솔루션’이라는 주제로 개최될 예정이다.

 

코로나19의 확산 방지를 위해 사전예약 방식을 통한 접수가 실시되며, 최대 30명까지 신청 접수가 가능하다. 또한 관람 좌석을 1m이상 띄우고, 마스크 의무착용, 입장 전 발열체크와 손소독 실시 등 철저한 방역관리가 선행된다.

 

강연은 온라인으로 동시 진행되며, 영등포구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틔움’에 접속하면 코로나19 걱정 없이 누구나 안전하고 편하게 수강할 수 있다.

 

다만, 코로나19의 확산세를 감안해,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조치가 3단계로 격상될 경우 전면 온라인 강의로 대체될 예정이다.

 

아카데미 수강을 희망하는 주민은 9월 4일까지 전화(02-2670-4173)나 영등포구청 홈페이지(www.ydp.go.kr) 통합예약 탭을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강연은 무료로 진행된다.

 

구는 근거리 학습공간을 활용해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동네배움터’ 강의와 평생교육 강사들에게 코로나 시대에 대비한 디지털 플랫폼 활용 강의역량을 돕는 교육도 진행하며 명품 교육도시 구현을 위해 힘써왔다.

 

채현일 구청장은 “코로나19를 이겨내는 긍정의 힘과 삶의 지혜를 얻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다양하고 수준 높은 강연으로 구민들께 폭넓은 배움의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김소영 시의원, “모두를 위한 디자인이라는 공감 끌어내는 플랫폼 되어야”

[영등포신문=나재희 기자] 서울시의회 김소영 의원(민생당, 비례대표)은 서울디자인재단 살림터 3층에 조성 중인 유니버설디자인 플랫폼 구축사업 현장을 방문하고 이곳이 유니버설디자인의 핵심가치인 다양성과 포용성을 담은 공간이 될 수 있도록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김소영 시의원은 “유니버설디자인이 처음 등장할 당시엔 장애인과 노인 등 소수자의 거주환경 개선을 위한 물리적 장애 제거에 국한된 개념이었지만 지금은 무장애 공간, 주거, 환경, 도시 등으로 확장된 모두를 위한 디자인을 표방하는 만큼 이곳이 모두를 위한 열린 디자인을 실험하는 공간이 되도록 노력해달라”고 강조했다. 또, “시민참여 체험형 전시관을 조성하는 데 있어 가장 중요한 것은 시민의 일상에서 누구에게나 편한 디자인 체험을 통해 궁극적으로 유니버설디자인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개선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유니버설디자인이 노인, 임산부, 어린이, 장애인 등 특정 계층만을 위한 것이 아니라 ′자신을 위한′ 디자인일 수 있다는 인식의 전환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소영 시의원은 마지막으로, “유니버설디자인 플랫폼이 배려하는 디자인을 확산하는 공간으로 기능할 수 있도록 초기 준비에 만전을 기할 것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