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30 (수)

  • 맑음동두천 -6.9℃
  • 구름조금강릉 -0.8℃
  • 맑음서울 -6.6℃
  • 구름조금대전 -3.7℃
  • 흐림대구 -1.4℃
  • 구름많음울산 1.2℃
  • 흐림광주 0.5℃
  • 구름많음부산 3.2℃
  • 흐림고창 -2.1℃
  • 흐림제주 6.3℃
  • 맑음강화 -6.2℃
  • 구름조금보은 -3.7℃
  • 구름많음금산 -3.5℃
  • 흐림강진군 0.6℃
  • 흐림경주시 -0.7℃
  • 구름많음거제 2.9℃
기상청 제공

행정

영등포구 당산1동, 음악이 흐르는 감성 민원실 조성

  • 등록 2022.11.23 09:44:56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사무적인 대화, 대기번호 호출벨 소리만 들리던 주민센터에 모차르트와 바흐의 선율이 흐른다.

 

영등포구 당산1동 주민센터가 민원 대기시간의 지루함을 달래고 보다 편안한 분위기에서 업무를 볼 수 있도록 ‘아름다운 음악이 흐르는 당산1동 민원실(이하 아음당)’을 운영, 주민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그동안 공공기관 민원실은 다소 경직된 공간으로 여겨져 왔다. 사람이 몰려 민원 응대가 지연되거나 규정상 업무 처리가 불가한 경우에는 민원인과 직원 간 언쟁이 발생하고, 딱딱한 분위기 속에서 갈등이 더욱 격화되기도 한다.

 

민원 처리 과정에서 발생하는 위법행위도 해마다 늘어나고 있다.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공무원에 대한 민원인의 폭행, 폭언 등 사례는 2019년 3만 8,054건에서 2020년 4만 6,079건으로 21.1%나 증가했다.

 

이렇듯 날로 증가하는 민원 현장에서의 긴장과 갈등을 완화·해소할 필요성이 대두하는 가운데 당산1동 주민센터에서는 그 해결책으로 음악을 선택했다.

 

음악이 흐르는 민원실은 평소 민원실 내 갈등 예방과 분위기 쇄신을 위해 고민하던 영등포구 당산1동 주민센터의 이선진현 주무관이 ‘영등포구 민선8기 취임 초 공무원 제안’에 제출한 의견이다. 지난 10월 우수 제안으로 채택되면서 당산1동 주민센터에서 시범적으로 ‘아음당’을 설치하게 됐다.

 

‘아음당’에 재생되는 음악은 듣기 편하고 심리 안정에 도움이 되는 잔잔한 클래식이 주를 이루며, 민원인이 지루하지 않도록 친숙한 재즈, 크로스오버, 영화음악 등 총 600여 곡을 선곡·방송하고 있다.

 

또한 클래식 음악을 소개하는 패널을 설치해 낯선 음악에 어색할 수 있는 방문객들의 이해를 돕고 ‘음악을 감상하는 민원실’의 분위기도 한껏 자아내고 있다.

 

지난 7일부터 시작한 ‘아음당’은 약 2주간의 운영 결과 민원인과 직원들 모두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최근 주민센터를 찾은 민원인 이선영 씨는 “삭막했던 민원실이 음악 덕분에 한층 부드러워졌고 친근하게 느껴진다”며 “클래식뿐 아니라 보다 다양한 음악을 선사해 준다면 ‘아음당’이 더욱 편안한 주민들의 쉼터가 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서상환 당산1동장은 “좋은 음악은 사람의 감정을 차분하게 할 뿐 아니라 깊은 감동과 울림을 준다”며 “아름다운 음악을 통해 민원실의 갈등 발생을 예방하는 것은 물론, 방문 민원인들이 주민센터를 편안한 휴식공간으로 이용해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영등포구, ‘여성 맞춤형 금융교육’ 실시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영등포구가 2022년도를 마무리하는 금융 강의로 ‘여성 금융교육’을 12월 1일에 실시한다고 밝혔다. 구 관계자는 “‘2022년 금융교육 계획’은 영등포구와 금융감독원이 협력해 추진하는 금융교육 프로그램”이라며 “이는 지역 주민들의 금융역량 강화를 통해 금융 지식 부족으로 겪을 수 있는 경제적 피해를 예방하고 건전한 금융 생활을 영위하는 데 도움을 주고자 기획됐다”고 설명했다. 구는 단발성 교육에서 벗어나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금융교육의 정착을 위해 대학생․청년․어르신․여성 등 대상별 특성을 고려한 다양한 맞춤형 금융교육을 추진해왔다. 올해 3월부터 월별 또는 분기별로 금융 강의를 시행했으며, 매 교육 금융감독원 소속 금융교육 교수가 풍부한 금융 지식을 전달하며 고충 및 피해 상담 등 금융 관련 궁금증을 해소했다. 이번에 추진되는 ‘여성 금융교육’은 12월 1일 오후 2시, 문래동에 있는 ‘제2여성늘품센터’에서 관내 여성 20명을 대상으로 열린다. 실생활에 필요한 금융 정보를 전달하고 여성들의 전문성과 경쟁력을 향상하는 데 집중한다. 강의 내용은 실생활에 활용할 수 있는 ▲금융투자상품 핵심 정보 ▲민원 사례 등이다. 금융상품 용어 및

영등포구, 민간임대주택 부기등기 신청 독려 … 12월 9일 유예기간 종료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영등포구가 등록임대주택 부기등기 의무화의 유예기간 만료를 열흘 여 앞둔 가운데, 관내 임대사업자를 대상으로 부기등기 신청 독려에 나섰다. 등록임대주택 부기등기 제도는 임대사업자의 관리를 강화하고 임차인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민간임대주택에 관한 특별법’이 개정되면서 지난 2020년 12월부터 도입됐다. 이에 따라 모든 주택임대사업자는 지자체에 등록한 임대주택이 공적 의무가 부여된 재산임을 누구나 알 수 있도록 등기부등본에 명시해야 한다. 임차인이 계약 체결 전 해당 주택의 등기부등본을 확인하면 등록임대주택인지를 쉽게 알 수 있고, 임대의무기간, 임대료 증액 제한 등을 준수할 것을 요구할 수 있게 된 것이다. 법 시행 이후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은 즉시 부기등기를 해야 하며, 법 시행 전 등록된 임대주택의 경우 2년간 유예기간을 두어 오는 12월 9일까지 부기등기를 완료해야 한다. 위반 시에는 최대 500만 원 이하 과태료가 부과된다. 구는 유예기간 최종 시한을 앞두고 의무 미이행으로 인한 불이익을 받는 임대사업자가 없도록 막바지 홍보에 주력하고 있다. 방문 및 전화 민원에 대한 응대는 물론, 지난 10월에는 관내 등록임대사업자에 부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