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8 (토)

  • 맑음동두천 13.8℃
  • 구름많음강릉 16.9℃
  • 황사서울 13.8℃
  • 황사대전 15.4℃
  • 황사대구 14.1℃
  • 황사울산 17.2℃
  • 황사광주 13.6℃
  • 황사부산 17.4℃
  • 구름조금고창 15.2℃
  • 황사제주 18.1℃
  • 맑음강화 14.4℃
  • 맑음보은 11.6℃
  • 맑음금산 13.8℃
  • 맑음강진군 14.3℃
  • 맑음경주시 15.4℃
  • 구름많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정치

국민의힘 김종인 위원장, 영등포 유세 지원

  • 등록 2021.03.26 13:57:24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국민의힘 김종인 중앙선거대책위원장은 26일 오전 도림신협 앞 사거리를 찾아 4.7재보궐선거에 출마하는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와 차인영 영등포구 바선거구 구의원 후보에 대한 유세 지원에 나섰다.

 

이날 행사에는 김예지 국회의원, 문병호·박용찬 영등포갑·을 당협위원장 등 국민의힘 관계자들이 함께하며 두 후보를 위해 힘을 보탰다.

 

차인영 후보는 먼저 인사말을 통해 “영등포에서 태어나고 자란 영등포의 딸로서, 애향심을 갖고, 신길중학교 유치를 위해 뛰었다”며 “지역 발전을 위해 주민들과 소통하며 뛰는 구의원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문병호·박용찬 위원장도 “선거는 책임을 묻는 것”이라며 “이번 선거를 통해 박원순 전 시장의 성추행 문제로 인해 보궐선거를 치루게 되어 막대한 혈세가 낭비된 것 그리고 현 정권과 집권여당에 대해 심판해달라”고 강조했다.

 

김종인 중앙선대위원장은 먼저 “문재인 정권은 일자리정부와 공정사회를 약속했으나, 오히려 실업자를 양산하고, 불공정을 심화시켰으며, 경제정책과 부동산정책의 실패로 부동산 투기를 양산하는 등 지난 4년 동안 실정을 통해 그동안의 약속이 거짓이었고, 무능한 정부라는 것이 드러났다”고 질타했다.

 

이어 “박 전 시장으로 인해 무너진 서울시민의 자존심을 세우고, 새로운 서울을 탄생시키겠다”며 “이번 선거를 시작으로 내년 정권교체를 이루고 코로나 이후 다가올 급격한 사회경제구조의 변화에 대응하고, 대한민국의 미래 기반을 새롭게 설정해 나가겠다”고 오세훈 서울시장 후보와 차인영 구의원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마지막으로 참석자들은 “민생경제 무너졌다. 못살겠다 갈아보자” 등의 구호를 외치며 마음을 모았으며, 이어 거리 유세를 진행하며 지역 주민들을 만나 인사를 나눴다.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