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7 (금)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구청

영등포공원은 변신 중… 새 옷 입고 힐링 쉼터로

  • 등록 2017.09.12 10:12:11


[영등포신문=양혜인 기자] 영등포구가 영등포공원을 이용하는 주민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낙후 시설에 대한 민원을 해소하기 위해 공원시설 개선에 나선다.


구는 영등포의 대표적인 도심 속 휴식처로 자리 잡은 영등포공원을 매년 지속적으로 노후 시설을 정비하고 수목을 식재해 주민이 편하게 쉴 수 있는 공간으로 가꾸어 나가고 있다.


2015년에는 장미원을 확대 조성하고 노후 놀이시설과 운동기구를 교체했으며 2016년에는 주민들의 요구에 따라 대형시계 설치 및 풋살장 인조잔디 교체 등 공원 내 시설을 새롭게 정비했다.


올해도 주민에게 최적의 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화장실과 산책로, 공원등 설치 등 다각도로 시설을 개선한다.


먼저 노후되어 이용이 불편한 공중화장실을 최근 트렌드에 적합한 디자인으로 리모델링해 어린이·노인·장애인 등 이용자 중심의 쾌적하고 편안한 화장실로 재조성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철로변과 장미원 주변에 공원등과 CCTV를 보완 설치하고 기존에 단순경광등 역할만 하던 화장실 비상벨을 경찰서와 연계해 설치하는 등 범죄 발생으로부터 주민 안전을 최우선 대비하고자 한다.


또한 미관을 저해하는 담장 외관을 바꾸고 수목 생육환경 개선을 위해 보호판을 설치하는 등 공원경관 향상을 위해서도 힘쓴다.


이외에도 음악 분수 데크 정비, 산책로 포장재 교체, 보행에 불편을 주는 디딤돌 정비 등을 통해 주민 불편사항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구는 총 9억 6000만원의 시비를 들여 영등포공원 보수정비사업을 시행하고 9월 중순 착공에 들어가 올해 11월에 완공할 예정이다.


조길형 구청장은 “도심 속에서도 자연을 느낄 수 있는 대표적인 곳이 영등포공원”이라며 “주민 의견을 수렴해 영등포공원 시설을 개선하고 항상 찾고 싶은 힐링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영등포 구민사랑 콘서트 개최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영등포구는 오는 31일 신영초등학교에서 구민 모두 함께 즐길 수 있는 ‘구민사랑 콘서트’를 개최한다. 구는 음악을 통해 세대 간 함께 어우러지며 화합‧소통의 장을 마련하고자 매년 구민사랑 콘서트를 개최하고 있다. 특히 구민들이 가까운 곳에서 쉽게 관람할 수 있도록 영등포 곳곳을 찾아다니며 참여의 폭을 넓히고 있다. 콘서트는 청소년에서 어르신까지 모두 즐길 수 있는 무대를 선보인다. 먼저 본 공연에 앞서 관내 초등학교 3~6학년 학생들로 구성된 ‘우리동네 오케스트라’의 특별한 무대가 준비돼 있다. 지휘자 김신범의 지휘로 45명의 학생들이 ‘우리동네 교향곡 제1번 풍년가’, 오페라 ‘마술피리’ 주제곡, 비틀즈 메들리를 관현악곡으로 연주해 실력을 뽐낸다. 이어 국민 가수 송대관이 무대에 올라 ‘네박자’, ‘쨍하고 해뜰 날’ 등 대표곡을 부르며 흥을 돋울 예정이다. 다음으로 ‘밤차’, ‘돌이키지마’의 이은하와 ‘나 어떡해’를 부른 전설의 밴드 딕훼밀리가 출연하며 관객과 하나 되는 열정의 무대를 선보인다. 이외도 국악인 강규화, 부부가수 미녀와 야수, 중국 동포 가수 최지은 등의 공연이 마련돼 국악과 양악이 공존하는 다양한 무대를 즐길 수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