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8 (금)

  • 맑음동두천 13.2℃
  • 구름조금강릉 14.3℃
  • 맑음서울 13.1℃
  • 맑음대전 13.4℃
  • 맑음대구 15.3℃
  • 맑음울산 13.9℃
  • 맑음광주 14.2℃
  • 맑음부산 13.4℃
  • 맑음고창 12.9℃
  • 맑음제주 11.2℃
  • 맑음강화 8.3℃
  • 맑음보은 13.3℃
  • 맑음금산 13.9℃
  • 맑음강진군 14.6℃
  • 맑음경주시 15.5℃
  • 맑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시, 노후경유차 26만대분 미세먼지 줄여

  • 등록 2019.03.08 14:45:17

[영등포신문=이현숙 기자] 서울시가 3월 1일부터 3월 6일까지 도로 미세먼지 제거에 물청소차, 먼지흡입차 123대 등을 총 동원해 총 525대, 1일 평균 87대를 동원해 미세먼지 약 2,187㎏을 제거했다고 밝혔다.


시는 최악의 미세먼지에 대응하기 위해 청소 시간을 평소 1일 8시간(23:00~07:00)에서 1일 15시간(23:00~07:00, 10:00 ~17:00)로 확대하고 자치구와 협조체제를 유지하면서 도로 미세먼지 제거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미세먼지 제거 효과가 우수한 도로 물청소 작업 확대를 위해 물청소가 가능한 최저온도 기준을 당초 영상 5℃에서 영상 3℃로 완화했다.

 

또 시는 미세먼지를 재난으로 판단하고 부족한 물청소 용수 신속한 확보를 위해 소화전 용수를 도로 물청소에 사용하고 있다.

 

먼지흡입차량은 도로 재비산먼지 진공흡입하여 필터를 통해 초미세먼지까지 제거하는 차량으로 서울시는 전국 지자체 중 가장 많은 대수인 123대를 운영하고 있다.


시는 서울 전역의 도로 청소작업 상황을 한눈에 볼 수 있는 ‘GIS차량정보관리 시스템’을 운영하여 빈틈없는 물청소가 되도록 체계적이고 효율적으로 청소상황을 과학적으로 관리하고 있다

 

서울시는 미세먼지 주의보 등 비상 발령 시에 미세머지 취약군인 공무관(환경미화원)을 보호하기 위하여 빗자루에 의한 인력 청소방식을 차량 등 기계를 활용한 청소방식으로 전환했다.




김정태 지방분권TF 단장, "진영 행안부장관 내정 적극 지지"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전국시도의회 지방분권TF 김정태 단장(서울시의원)이 8일 발표된 문재인 정부의 취임3년차 개각과 관련해 “전국 17개 시·도광역의원 829명 일동은 진영 의원의 행정안전부장관 내정을 적극 지지한다”며 환영의 뜻을 밝혔다. 진영 내정자는 서울 용산구 4선 국회의원으로 2013년 보건복지부 장관을 역임했다. 2014년부터는 2년간 제19대 국회 후반기 안전행정위원장을 맡아 지방자치분권에 대한 의지와 소신을 강하게 피력한 바 있다. 김정태 단장은 “진영 내정자께서 19대 국회 후반기 안전행정위원장 재임시 시·도광역의원의 숙원인 정책보좌관제도 도입을 주요내용으로 정청래 前의원이 발의한 지방자치법 개정안의 안행위 통과를 적극 지원하는 등 지방의회의 든든한 지원자이자, 지방자치분권 실현의 주창자였다”며 문재인 정부의 대표적인 국정과제인 지방분권 실현에 큰 기대를 나타냈다. 또한 김 단장은 진영 내정자가 정치 에세이집 '미래를 찾는 긴 여정'에서 밝힌 “중앙집권제적 지방자치의 한계를 지적하고, 수직적 상하관계인 중앙정부와 지방정부의 관계가 수평적 협력관계로 발전해야 한다”한 소신을 인용하며, “진 내정자께서는 지방분권에 대한 확고한 철학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