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1 (월)

  • 구름조금동두천 -0.4℃
  • 맑음강릉 3.5℃
  • 연무서울 3.6℃
  • 박무대전 2.3℃
  • 박무대구 3.1℃
  • 맑음울산 6.1℃
  • 박무광주 3.4℃
  • 맑음부산 7.0℃
  • 구름많음고창 0.4℃
  • 구름조금제주 7.8℃
  • 맑음강화 2.0℃
  • 맑음보은 -1.0℃
  • 구름많음금산 1.1℃
  • 맑음강진군 1.7℃
  • 구름많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6.3℃
기상청 제공

사회

영등포구, '여성의날' 맞이 현장소통

  • 등록 2019.03.11 09:22:59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가 8세계 여성의 날을 맞아 문래동 제2여성늘품센터 수강생들과 현장 소통에 나섰다.

 

구는 올해 111주년을 맞은 세계 여성의 날의 의미를 되새기고 여성이 살기 좋은 탁 트인 영등포구현을 위해 여성늘품센터로 찾아가는 영등포1번가를 개최했다.

 

찾아가는 영등포1번가는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정책에 반영하기 위한 현장 중심의 소통행정으로 채현일 구청장은 지난해 11월부터 예술인, 소상공인, 학부모 등과의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

 

이날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여성늘품센터 수강생 10명과 경력단절 여성의 사회참여 증진 및 일가정 양립 방안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눴다. 주민들은 여성늘품센터 프로그램이 취미자격증전문가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는 지원체계 구축 남성 수강 프로그램 개설 구에서 개최하는 각종 행사 참여 연계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들을 쏟아냈다.

 

이에 채현일 구청장은 여성늘품센터 프로그램이 경력단절여성을 지원하기 위한 것인 만큼 배움이 취업으로 연결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할 것이라며, “전문적 기술을 가진 수강생들의 취업을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전했다.

 

토론이 끝난 후에는 여성늘품센터 캘리그라피 강사가 직접 제작한 장미엽서에 여성과 영등포의 상호 발전을 위해 각자가 바라는 점을 써보는 시간을 가졌다. 장미는 여성의 참정권을 의미하는 상징물이다. 채현일 구청장은 여성이 행복한 대한민국! 영등포구가 함께 나아갑니다!’라고 적으며 여성이 살기 좋은 영등포를 만들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주민들이 작성한 장미엽서는 오는 7월 양성평등 주간행사 때 전시된다.

 

한편, 구는 여성들의 자기계발과 사회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여성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현재 여성의 직업능력개발 및 취창업 지원 공간인 여성늘품센터 3곳을 운영 중이며 정리수납, 치매관리사, 메이크업, 생활영어, 중국어 등 분기별 다양한 교육훈련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 민선7기 공약사항인 경단녀 재취업 지원을 강화하기 위해 경단녀 자신만만 프로그램 운영 아이돌봄 인력 양성 여성 창업 교육 일자리박람회 개최 등 29개의 여성특화형 사업을 시행한다. 특히, 올해는 여성들의 커리어 개발 공간인 일자리카페를 조성해 경력단절여성들이 재취업에 성공할 수 있도록 구직활동상담을 지원할 계획이다.

 

최근에는 경단녀들의 양육부담을 덜어줄 맘()든든센터 4곳도 문을 열었다. 육아와 사회생활을 병행할 수 있는 사회적 여건을 마련하기 위한 취지로 양질의 보육돌봄서비스를 제공해 경단녀들이 사회에 복귀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영등포구, '여성의날' 맞이 현장소통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가8일 ‘세계 여성의 날’을 맞아 문래동 제2여성늘품센터 수강생들과 현장 소통에 나섰다. 구는 올해 111주년을 맞은 세계 여성의 날의 의미를 되새기고 ‘여성이 살기 좋은 탁 트인 영등포’ 구현을 위해 여성늘품센터로 ‘찾아가는 영등포1번가’를 개최했다. 찾아가는 영등포1번가는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정책에 반영하기 위한 현장 중심의 소통행정으로 채현일 구청장은 지난해 11월부터 예술인, 소상공인, 학부모 등과의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 이날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여성늘품센터 수강생 10명과 경력단절 여성의 사회참여 증진 및 일‧가정 양립 방안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눴다. 주민들은 ▲여성늘품센터 프로그램이 취미→자격증→전문가→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는 지원체계 구축 ▲남성 수강 프로그램 개설 ▲구에서 개최하는 각종 행사 참여 연계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들을 쏟아냈다. 이에 채현일 구청장은 “여성늘품센터 프로그램이 경력단절여성을 지원하기 위한 것인 만큼 배움이 취업으로 연결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할 것”이라며, “전문적 기술을 가진 수강생들의 취업을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전했다.

영등포구, 재난시 '중장비 다이렉트 동원 체계' 구축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영등포구가8일 서울시 최초로 영등포구‘재난 다이렉트지원단’을 출범하고위촉식을 진행했다. ‘재난 다이렉트지원단’은 재난 수습활동에 필요한 민간소유 중장비의 다이렉트 동원 체계를 구축하여 현장에 신속하게 투입하는 등 구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구성됐다. 주요 장비는△유압식크레인(2대)△스카이크레인(3대)△지게차(5대)△굴삭기(5대)△집게차(2대)등 총5종으로 재난대응에 꼭 필요한 장비로 선정했고,영등포구나 인근에주소지 또는 차고지를 둔 소유자(운영자)를 위촉했다.위촉인원은 총10명이고 운용할 수 있는 장비 수는 총17대다. 그동안 재난 발생 시 구가 보유한 행정장비만으로는 대규모 재난또는 야간․휴일에 발생하는 재난상황의 대응 및 복구에 시간적 제약이 따랐다. 특히단가계약업체를 통한 중장비 동원 시 복잡한 절차로 인해 재난 대응 골든타임을 지키는데 어려움이 있었다. 이에 구는‘재난 다이렉트지원단’을 활용한 신속한 대응으로구민안전을 위한 구정운영에 만전을 기한다는 계획이다. 또한지난1월22일 중장비 소유자들을 대상으로‘재난 다이렉트지원단’구성․운영에 대한 사전 간담회를 개최하고 지원단의 취지와 목적에 대해 설명하면서 자발적인




서울시의회 신원철 의장, '여성의 날' 맞이 여성청소노동자 격려 [영등포신문=이현숙 기자] 서울시의회 신원철 의장은 3월 8일 ‘세계여성의 날’을 맞이해 깜짝 이벤트로 시의회 여성 청소 노동자들에게 장미꽃과 빵을 선물했다. 이날미화실을 직접 찾은 신원철 의장은 “추운 날씨에도 땀을 흘리며 청사내·외부 미화를 위해 힘써주시는 여러분 모습을 볼 때마다 감사했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하고, 15명의 청소 노동자들을 접견실로 초대해 차담을 나눈 뒤 오찬을 함께 했다. 세계여성의 날은 1908년 열악한 환경의 섬유공장에서 근로 중 화재로 불타 숨진 여성 노동자들을 기리고자 미국 노동자들이 궐기한 날을 기념하는 것으로, UN은 1975년부터 매년 3월 8일을 이날로 공식 지정했다. 평소 여성 인권과 일·가정 양립을 적극 지원하며 히포시(He For She)를실천해온 신원철 의장은 “성 평등은 거창한 일이 아니다. 우리의 어머니, 아내, 그리고 딸들이 사회 구성원으로 당당히 살아갈 수 있도록 공감하는 능력만 있으면 된다”며 “시의회 청소 노동자들이 노동에 대한 충분한 보상을 받고 안전한 근로환경을 보장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서울시의회 의장이 세계여성의 날을 기념해 여성 청소 노동자들과 시간을 가진 것은





영등포구, '여성의날' 맞이 현장소통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영등포구가8일 ‘세계 여성의 날’을 맞아 문래동 제2여성늘품센터 수강생들과 현장 소통에 나섰다. 구는 올해 111주년을 맞은 세계 여성의 날의 의미를 되새기고 ‘여성이 살기 좋은 탁 트인 영등포’ 구현을 위해 여성늘품센터로 ‘찾아가는 영등포1번가’를 개최했다. 찾아가는 영등포1번가는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고 이를 정책에 반영하기 위한 현장 중심의 소통행정으로 채현일 구청장은 지난해 11월부터 예술인, 소상공인, 학부모 등과의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 이날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여성늘품센터 수강생 10명과 경력단절 여성의 사회참여 증진 및 일‧가정 양립 방안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대화를 나눴다. 주민들은 ▲여성늘품센터 프로그램이 취미→자격증→전문가→취업으로 이어질 수 있는 지원체계 구축 ▲남성 수강 프로그램 개설 ▲구에서 개최하는 각종 행사 참여 연계 등에 대한 다양한 의견들을 쏟아냈다. 이에 채현일 구청장은 “여성늘품센터 프로그램이 경력단절여성을 지원하기 위한 것인 만큼 배움이 취업으로 연결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할 것”이라며, “전문적 기술을 가진 수강생들의 취업을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