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5 (금)

  • 흐림동두천 7.2℃
  • 흐림강릉 11.4℃
  • 서울 7.3℃
  • 맑음대전 14.6℃
  • 맑음대구 14.7℃
  • 맑음울산 13.9℃
  • 맑음광주 14.8℃
  • 맑음부산 14.1℃
  • 맑음고창 14.6℃
  • 맑음제주 15.9℃
  • 흐림강화 8.6℃
  • 구름많음보은 13.9℃
  • 구름조금금산 13.7℃
  • 맑음강진군 14.5℃
  • 맑음경주시 13.2℃
  • 맑음거제 13.6℃
기상청 제공

문화

영등포구, 제11회 서울국제초단편영화제 개막

  • 등록 2019.09.04 10:39:15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상상력과 창의력을 집약시킨 90초에서 15분 사이의 영상 콘텐츠를 세계인들에게 선보이는 제11회 ‘서울국제초단편영화제’ 개막식이 3일 오후 7시 영등포아트홀에서 열렸다.

 

이날 개막식에는 영화제 조직위원장을 맡고 있는 채현일 구청장을 비롯해 윤준용 영등포구의회 의장, 리누스 폰 카스텔무르 주한스위스대사, 서명수 집행위원장 등 내빈 및 관계자, 많은 주민들이 참석해 영화제 개막을 축하했다.

 

올해 개막작은 나영희 감독의 다큐멘터리 영화 ‘샛강 산책’을 비롯해 애니메이션 ‘달려라 사바나’ 스위스 단편영화 초청작 ‘훈계’ 그리고 정태우 배우와 이윤지 배우가 재능기부로 출연한 이동주 감독의 공포 영화 ‘The Lost Child’와 손희송 감독의 뮤지컬 영화 ‘지하철 속 오디션’ 등이 상영됐다.

특히 ‘샛강 산책’은 ‘영등포 초단편영화 아카데미’의 구민 다큐멘터리 프로그램에서 제작된 영화이며, 영등포의 생태 산책로를 통해 나이 든 어머니와 며느리의 삶을 담담하게 그려냈다.

 

한편, 30여 개국이 참여한 제11회 ‘서울국제초단편영화제’는 8일까지 진행되며 개막작을 제외한 영화제 작품은 모두 영등포 타임스퀘어 내 위치한 CGV 영등포에서 상영한다. 해외 작품 174편, 국내 작품 144편 총 318편을 만날 수 있다.

 

입장권은 6천 원으로 CGV 홈페이지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CGV 영등포에서 현장 발권도 가능하다. 영등포구민의 경우 현장 구매 시 50% 할인을 적용받을 수 있다.

 

김정환 시의원, “한강드론공원 안전관리대책 마련 시급”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의회 김정환 의원(더불어민주당, 동작1)은 13일 진행된 2019년도 서울시 한강사업본부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 ‘광나루한강드론공원’의 안전관리에 대해 질의하고 한강사업본부의 책임 있는 관리를 촉구했다. 김정환 시의원은 지난해 행정사무감사에서 한강사업본부와의 협약에 의해 한강드론공원을 관리하고 있는 한국모형항공협회의 공원 독점적 이용에 관련해 지적하고 이에 대한 시정을 이끌어낸 뒤에도 한강드론공원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을 가져왔다. 김 의원은 올 행정감사에서는 드론공원의 안전문제를 지적했다. 이날 제출된 자료에 따르면, 한강공원 내에서 2016년부터 약 17회의 크고 작은 드론 사고가 있었으며, 올해는 10월 현재까지 4회의 드론 추락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난다. 특히 올해 발생한 드론 추락사고중 2건은 드론공원내 추락 사고였지만, 수영장에 추락한 사고가 1건, 한강에 추락한 사고가 1건으로 구역 이탈사고도 2건에 달했다. 또한 지난 10월에 개최된 ‘2019 서울드론챌린지’ 행사에서도 크고 작은 드론 접촉사고가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김 의원은 “드론이 시민들의 이용이 많은 수영장이나 다른 한강 시설로 추락했을 시 자칫 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