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9 (화)

  • 구름조금동두천 -2.0℃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1.7℃
  • 맑음대전 1.8℃
  • 구름조금대구 3.5℃
  • 구름많음울산 5.3℃
  • 흐림광주 5.5℃
  • 구름많음부산 7.8℃
  • 흐림고창 3.8℃
  • 흐림제주 10.2℃
  • 구름조금강화 -0.2℃
  • 맑음보은 1.0℃
  • 맑음금산 1.8℃
  • 구름많음강진군 8.3℃
  • 흐림경주시 4.0℃
  • 구름많음거제 8.2℃
기상청 제공

문화

서울시, ‘광화문 역사산책’ 실시

  • 등록 2019.09.09 10:31:06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서울시 광화문광장추진단은 광화문시민위원회 시민참여단을 대상으로 역사전문가와 함께 경복궁과 광화문 일대를 함께 걷는 ‘광화문 역사 산책’을 운영한다. 경복궁과 더불어 광화문 일대의 문화유산이 갖는 의미와 일제 강점기 훼손된 역사를 다시 돌아보는 투어 프로그램이다.

 

‘광화문 역사산책’은 경복궁 복원의 일환으로 광화문 월대와 해태, 동·서십자각 등 문화재 복원 사업을 추진해 온 문화재청과 공동으로 운영한다. ‘광화문 역사 산책’은 기존의 경복궁 입구에서 내부로 이동하는 경복궁 투어코스와 차별화된 경복궁의 북문인 신무문에서 근정전 광화문으로 이어지는 코스다.

 

이번 ‘광화문 역사산책’을 소개 할 광화문시민위원회 역사관광분과 위원인 안창모 경기대 교수는 “이번 역사 산책을 통해 조선시대의 이념을 볼 수 있고, 경복궁과 광화문의 입체적 그림이 그려질 것”이라고 말했다. 역사산책 후에는 참가자와 함께 광화문광장 내 해치마당 소통방으로 이동하여 역사산책에 대한 참여소감 공유 및 역사광장 복원의 필요성 등에 대한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

 

광화문시민위원회 시민참여단을 대상으로 9일 처음 선보이는 ‘광화문 역사 산책’은 광화문광장 재구조화사업의 이해를 돕고자 서울시가 처음으로 기획하고 준비한 자리로 향후 다양한 콘텐츠를 가지고 일반시민 대상으로 확대 운영 할 예정이다. 일정은 추후 광화문광장 홈페이지(gwanghwamun.seoul.go.kr)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또한 서울시는 광화문 일대 역사적 의미와 복원 필요성을 알리기 위해 지난 4월부터 시민참여단과 일반시민 대상으로 매월 넷째 주 수요일 역사인문학 강좌도 운영해 오고 있다. 역사인문학 강좌는 대한성공회 성가수녀원에서 12월까지 운영할 예정으로 도시재생실 공식페이스북(www.facebook.com/seoulurban)을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조영창 서울시 광장기획반장은 “요즘 역사광장 조성 필요성에 대해 다양한 의견이 나오고 있다”면서 “역사 복원은 우리 역사의 자긍심을 고취하고 미래 세대에게 올바른 역사 인식을 전달하기 위해 꼭 필요한 사업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또한 “월대복원은 단순히 과거의 재현이 아닌 복원된 월대를 어떻게 활용하느냐에 따라 과거와 현재, 미래를 이어주는 공간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속보] 워싱턴주 한인상공회의소, 임시비상총회 전격 취소키로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워싱턴주 한인상공회의소가 18일 저녁 개최키로 했던 긴급비상 임시 총회가 전격 취소됐다. 이번 임시 총회를 개최하기로 했던 김행숙 회장은 17일 “전임 회장단을 중심으로 차기 회장 선거를 치르기로 합의함에 따라 긴급 비상 임시총회를 취소한다”고 밝혀왔다. 이에 따라 차기 회장 선거를 놓고 내부 갈등이 빚어졌던 워싱턴주 한인상공회의소의 회장 선거 절차가 정상화했다. 전직 회장단 6명은 지난 주말 논의를 거쳐 “회장과 이사장단의 동의 하에 전직 회장단으로 구성된 운영위원회가 제 33대 회장 선거 등 제반 상황을 진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 위원회에 참여한 6명은 고봉식.강석동.이수잔.정정이.종 데므런.김승애 전 회장 등이다. 이 가운데 운영위원장인 이수잔 전 회장이 이번 선거를 총괄할 위원장을 맡기로 했으며 종 데므런ㆍ정정이 전 회장이 공동 총무를 맡는다. 전직 회장단 운영위원회는 조만간 선거공고를 통해 입후보자 등록, 등록서류 교부방식, 투표방식, 선거일, 총회일 등을 발표할 예정이다. 차기 회장 선거에는 김행숙 회장 측에서 김 회장과 2년간 호흡을 함께 해온 주디 문 부회장이, 이사장단측에서 케이 전 이사장이 출마 계획을 밝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