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수)

  • 구름많음동두천 -5.6℃
  • 구름많음강릉 3.9℃
  • 서울 -3.4℃
  • 흐림대전 3.3℃
  • 맑음대구 3.2℃
  • 맑음울산 4.3℃
  • 맑음광주 4.3℃
  • 맑음부산 4.9℃
  • 맑음고창 5.3℃
  • 맑음제주 8.2℃
  • 흐림강화 -4.1℃
  • 흐림보은 0.4℃
  • 구름조금금산 3.8℃
  • 맑음강진군 6.6℃
  • 맑음경주시 4.4℃
  • 맑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문화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유승호, 만능 ‘엘리트 감찰’ 남영이 온다

  • 등록 2021.11.11 18:18:50

 

 

[영등포신문=신예은 기자 기자]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유승호가 지덕체와 아름다움을 겸비한 '엘리트 감찰' 남영으로 변신한다. 유승호는 과거로 타입슬립 한 듯한 비주얼로 사극 장인의 클래스를 자랑해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수직상승 시켰다.

'연모' 후속으로 오는 12월 20일 처음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측은 지난 10일 남영(유승호 분)의 첫 스틸을 공개했다.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역사상 가장 강력한 금주령의 시대, 밀주꾼을 단속하는 원칙주의 감찰과 술을 빚어 인생을 바꿔보려는 밀주꾼 여인의 '아술아술' 추격 로맨스다.

유승호가 연기하는 남영은 가문의 부흥을 위해 먼 지방에서 한양으로 상경한 능력 출중한 사헌부 감찰이다. 책을 가까이하는 만큼이나 활을 쏘며 정신 수양에 힘을 쏟는 인물로 지덕체는 물론 아름다움까지 다 지닌 도령이다.

또한, 걸어 다니는 인간 '사서삼경'으로 남에게는 물론 자신에겐 더 엄격한 칼 같은 면모를 지녔다. 원칙주의 감찰 남영은 빚 때문에 밀주를 빚는 강로서(이혜리 분)를 만나 혼란에 빠지게 된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번 잡은 범인은 절대 놓치지 않을 듯한 강렬한 눈빛을 자랑 중인 최고의 엘리트 감찰 남영의 모습이 담겼다. 더불어 순백의 한복을 정갈하게 입고 범접할 수 없는 아우라를 풍기며 학문에 열의를 뽐내는 모습, 그림 같은 아름다움을 자랑 중인 모습이 담겨 첫 스틸 공개만으로 시청자들의 기대감에 불을 지피고 있다.

유승호는 드라마 '태왕사신기', '선덕여왕', '무사 백동수' '군주-가면의 주인', '아랑 사또전' 등 다수의 사극 작품에서 특유의 안정적이고 굵직한 톤을 바탕으로 활약해 '사극 장인'이라는 별명이 붙었다. 4년 만에 선택한 사극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에서 그의 활약을 기대할 수밖에 없는 이유다.

또한 유승호는 '꽃 피면 달 생각하고'를 통해 2010년 '공부의 신' 이후 11년 만에 KBS에 복귀한다. 사극 장인 유승호와 사극 맛집 KBS의 만남으로 하반기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히는 '꽃 피는 달 생각하고'에 대한 팬들의 기대감은 수직 상승 중이다.

'꽃 피면 달 생각하고' 제작진 측은 ''꽃 피면 달 생각하고'를 통해 '사극 승호'의 면모를 재확인할 수 있을 것이다. 최고의 감찰이자 칼 같은 선비 남영으로 변신할 유승호의 활약에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유승호, 이혜리, 변우석, 강미나가 함께하는 KBS 2TV '꽃 피면 달 생각하고'는 '연모'의 후속작으로 오는 12월 20일 월요일 KBS 2TV를 통해 처음 방영될 예정이다.

임호선 의원, 경찰의 현장 대응 역량 강화하기 위한 112신고법 발의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112신고자에 대한 보호조치와 경찰의 현장대응 역량을 강화하는 방안이 마련된다. 더불어민주당 임호선 국회의원(충북 증평ㆍ진천ㆍ음성)은 지난 18일 112신고 체계의 실효성을 강화하고 접수 및 처리 등에 대한 절차를 체계적으로 정비하기 위한 ‘112신고의 운영 및 처리에 관한 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112신고센터에는 2020년 기준 하루 평균 약 5만건의 신고가 접수되고 있지만, 근거법 없이 경찰청 예규를 통해 운영되고 있다. 사건의 신속한 처리와 체계적인 운영을 뒷받침하기에는 부족하다는 지적이 있다. 실제로 지난 2019년 4월 경남 진주 방화사건 당시 가해자에 대한 신고가 수차례 접수되었으나, 112신고센터 내부에서도 신고내용이 공유되지 않아 초동조치에 어려움을 겪었다. 지난 해 8월 전자발찌 훼손 및 연쇄살인 사건 당시에는 영장이 발부되지 않아 가해자의 주거지를 수색하지 못한 상황이 발생했다. 이에 위치정보 요청, 긴급조치 방해자 처벌, 가해자 정보조회 등 112신고 업무처리 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권리제약에 대한 명확한 법적 근거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있다. 이번 개정안을 통해 112신고를 통해 수집된 여러 정보를 종합하는

서울시, 유통 농산물 잔류농약검사 471종으로 대폭 확대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 서울시가 서울시내 유통되는 농산물에 대해 실시되는 잔류농약 검사를 이달부터 471종으로 대폭 확대한다. 기존 280~340종에서 최대 191종을 추가해 총 471종을 검사하게 된다. 이전까진 국내에서 사용되는 농약만 검출했다면 앞으로는 검사항목 추가를 통해 국내에서 사용허가가 나지 않아 미등록된 해외 농약까지 잡아내 먹거리 안전성을 한층 강화할 수 있게 됐다. 이번 잔류농약 검사 항목 확대는 식품의약품안전처 고시(제2021-26호)를 기반으로 한다. 시는 가락‧강서 공영도매시장 농산물, 마트‧백화점 등 유통 농산물, 학교‧어린이집 및 공공급식 식재료 등 서울 전역에 유통되는 농산물의 잔류농약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가락‧강서 도매시장의 경우 현장에서 운영되는 농수산물 안전관리반이 경매 전 농산물을 수거해 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한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정밀 분석 장비를 통해 미량의 잔류농약도 6시간 내에 신속하게 검사할 수 있다. 마트, 백화점 등 도매시장을 거치지 않고 유통되는 농산물과 학교‧어린이집 및 공공급식 식재료로 공급되는 농산물은 서울시가 권역별(강서‧강북‧강남)로 운영하는 식품수거회수반을 통해 농산물을 수거, 보건환경





가장많이 본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