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2 (화)

  • 맑음동두천 -1.9℃
  • 맑음강릉 4.2℃
  • 맑음서울 2.0℃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1.6℃
  • 맑음울산 4.9℃
  • 박무광주 4.9℃
  • 맑음부산 5.6℃
  • 맑음고창 2.1℃
  • 박무제주 9.7℃
  • 맑음강화 3.8℃
  • 맑음보은 -3.8℃
  • 맑음금산 -2.6℃
  • 흐림강진군 3.5℃
  • 맑음경주시 -2.6℃
  • 맑음거제 3.6℃
기상청 제공

사회

'2.8 독립선언서' 100주년 맞아 5개 언어로 배포

  • 등록 2019.02.08 09:57:36


[영등포신문=최형주 기자] 서울시가 8일 오후 2시  3‧1운동 100주년서울시기념사업 공식 홈페이지(http://seoul100.kr)와 반크가 운영하는 ‘독립운동가의 꿈’ 누리집(http://kkum.prkorea.com)을 통해 총 5개 언어로 번역된 '2.8독립선언서'를 배포한다.


1919년 2월 8일 일본 도쿄의 기독교청년회관(현 재일본 한국YMCA)에서 조선인 유학생 수백여 명이 조국독립을 선포했다. '2.8독립선언'은 이후 ‘조선이 독립국임과 조선인이 자주민임을 선언’하는 내용의 기미독립선언서와 범민족적 독립운동인 '3.1운동'의 기폭제가 됐다.


이러한 조국독립의 염원과 뜻이 현재를 사는 시민들에게도 쉽게 와닿을 수 있도록 기존 국한문체로 쓰여진 선언문은 읽기 쉽게 풀어 쓰고, 이를 4개 언어(영어, 일본어, 중국어, 에스페란토어)로 번역했다. 특히, 중립적인 국제 공용어이자 식민지 청년들에게 가장 선진적인 의미를 가졌던 에스페란토어로도 번역했다.


영어는 하버드대학교 한국학 연구소 전승희 교수, 중국어는 임금복 중국 석가장 대학교수, 일본어는 재일한국YMCA, 에스페란토어는 한국 에스페란토협회에서 각각 번역했다.

 

반크는 선언문을 전 세계에 있는 한글학교와 해외 한인단체에, 서울시교육청은 서울시내 전 학교에 공문 형식으로 각각 배포할 예정이다. 반크는 사이버 상에서 한국을 올바르게 알리는 민간외교관으로서 제 몫을 하고 있으며, 동해와 독도의 국제 표기를 바로잡는 활동 등을 진행했다.

허준영 한국청소년육성회 총재 취임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사단법인 한국청소년육성회 제24대 허준영 총재 취임식이 지난 3월 27일 오후 2시 시립 서울청소년수련관 3층 강당에서 개최되었다. 이 자리에는 원경환 서울지방경찰청장, 김진표 경찰청 생활안전국장, 권오형 경희대 총동문회장, 제프리 존스 로날드맥도날도 회장, 김상렬 경우회 사무총장, 김수정 전 경기북부경찰청장, 강성락 신안산대 총장, 유흥위 한국군사회복지학 회장, 박성영 장애청소년 e-스포츠 회장, 아동 및 청소년학과 교수, 아름다운선교회(순직경찰관 미망인을 돕는 모임), 전국 의경어머니회장단, 한국철도공사 전․현직임원, 자유총연맹 지회장, 한국청소년육성회 임원, 서울 및 지방 전국 지구회장, 어머니회장연합회 회장단, 사무국장협의회 임원진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허준영 총재는 취임사에서 “미래의 주인공인 청소년들이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보호육성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며 “청소년은 미래뿐 아니라 3․1운동, 4․19혁명, 6․10민주항쟁 등 우리나라의 역사적인 고비마다 주도적인 역할을 하였고 현재도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 가는 등 청소년이 주역이 되는 세상이 되었다”면서 “청소년들과 학부모들에게 유익한 청소년사업 등을









허준영 한국청소년육성회 총재 취임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사단법인 한국청소년육성회 제24대 허준영 총재 취임식이 지난 3월 27일 오후 2시 시립 서울청소년수련관 3층 강당에서 개최되었다. 이 자리에는 원경환 서울지방경찰청장, 김진표 경찰청 생활안전국장, 권오형 경희대 총동문회장, 제프리 존스 로날드맥도날도 회장, 김상렬 경우회 사무총장, 김수정 전 경기북부경찰청장, 강성락 신안산대 총장, 유흥위 한국군사회복지학 회장, 박성영 장애청소년 e-스포츠 회장, 아동 및 청소년학과 교수, 아름다운선교회(순직경찰관 미망인을 돕는 모임), 전국 의경어머니회장단, 한국철도공사 전․현직임원, 자유총연맹 지회장, 한국청소년육성회 임원, 서울 및 지방 전국 지구회장, 어머니회장연합회 회장단, 사무국장협의회 임원진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허준영 총재는 취임사에서 “미래의 주인공인 청소년들이 올바르게 성장할 수 있도록 보호육성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며 “청소년은 미래뿐 아니라 3․1운동, 4․19혁명, 6․10민주항쟁 등 우리나라의 역사적인 고비마다 주도적인 역할을 하였고 현재도 4차 산업혁명을 이끌어 가는 등 청소년이 주역이 되는 세상이 되었다”면서 “청소년들과 학부모들에게 유익한 청소년사업 등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