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화)

  • 흐림동두천 1.7℃
  • 맑음강릉 8.6℃
  • 박무서울 5.0℃
  • 박무대전 5.0℃
  • 맑음대구 5.8℃
  • 맑음울산 9.3℃
  • 맑음광주 8.1℃
  • 맑음부산 10.9℃
  • 구름조금고창 6.1℃
  • 맑음제주 12.3℃
  • 맑음강화 3.4℃
  • 흐림보은 3.0℃
  • 맑음금산 3.1℃
  • 맑음강진군 6.7℃
  • 맑음경주시 6.2℃
  • 맑음거제 9.8℃
기상청 제공

사회

서울시, 전국체전 최초 ‘성희롱·성폭력 종합예방센터’ 운영

  • 등록 2019.09.23 11:06:55

[영등포신문=이천용 기자] 서울시는 올해로 100회를 맞는 전국체육대회와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대회기간 동안 잠실종합운동장 내에 ‘성희롱‧성폭력 종합예방센터’(02-3395-1866)를 운영한다. 또한, 체전 관련 숙박업소와 경기장 내 화장실, 탈의실, 선수대기실에 불법촬영카메라 설치여부를 점검하는 등 성희롱‧성폭력 없는 전국체전 만들기에 총력을 기울인다.

 

‘성희롱‧성폭력 종합예방센터’는 잠실올림픽 주경기장 메인 상황실 내에 60㎡규모로 설치된다. 여기에는 전문상담가 등이 상주하며 피해자가 발생할 경우 상담, 의료, 법률 등의 적극적인 지원을 한다. 센터 운영을 위해 한국성폭력위기센터, 천주교성폭력상담소, 장애여성성폭력상담소 등 총23개 성희롱‧성폭력 상담기관과 서울시 자원봉사센터, 서울지방경찰청까지 힘을 모았다. 예방센터에는 성폭력 상담소장 경력의 전문인력 2명이 상주해 센터 운영의 총괄책임을 맡고, 서울시내 8개 성폭력 상담소의 전담 상담원 1명과 시 공무원 1명이 순환 근무를 통해 총 4명이 배치된다.

 

경기가 열리는 86개 경기장은 경기장마다 설치되는 자원봉사센터에 상주하는 자원봉사자가 주축이 돼 종합예방센터와 긴밀하게 협력한다. 이를 위해 자원봉사자들을 대상으로 성희롱‧성폭력의 개념 이해부터 문제 발생 시 어떻게 대응해야 하는지 등의 폭력예방교육을 사전에 실시한다.

 

‘성희롱·성폭력 종합예방센터’는 전국체전 개막일인 10월 4일부터 전국장애인체전이 끝나는 10월 19일까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대회기간이 아닌 10월 11일부터 10월 14일까지는 운영되지 않는다. 야간에는 성폭력 피해자 지원시설인 ‘서울 중부해바라기센터’와 연계해 24시간 상담을 지원 할 예정이다.

 

아울러 서울시는 개‧폐회식 행사진행요원, 감독단 및 용역업체 직원 등 행사운영자, 자원봉사자, 외국인주민선수단 등 4,600여 명을 대상으로 성희롱·성폭력 예방과 대처방법 등을 안내하는 ‘성희롱·성폭력 예방교육’을 대회 전까지 마칠 계획이다. 또, 시는 성희롱 등 문제가 발생한 경우 공개적이고 신속․엄정하게 처리될 수 있도록 관계 기관과 사전 대응체계를 구축하고, 사전 교육을 받지 못한 관람객, 시도별 선수단 등을 대상으로 홍보 리플릿 배포, SNS 안내 등 지속적인 예방활동도 진행할 계획이다.

 

체전 관련 숙박업소 대상으로 지난 19일과 20일 이틀간 서울시 여성안심보안관과 명예공중위생감시원, 공무원이 함께 불법촬영카메라 설치 여부를 점검했다. 경기장 내 화장실, 탈의실, 선수대기실 불법촬영카메라 점검은 서울경찰청 성범죄 예방전담팀의 협조로 9월 24일부터 대회기간 수시로 이뤄질 예정이다.

 

문미란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전국체전이 올해로 100회를 맞는 만큼 최초‧최대 이벤트가 다양하게 펼쳐진다”며 “서울시는 이 모든 행사들이 안전하게 잘 치러질 수 있도록 성희롱․성폭력 예방활동에 최선을 다하고 피해 발생 시 신속하게 지원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영주 의원, 서울시 특별교부금 5억 확보, 어르신 민원부터 시급한 학교 민원까지 해결

[영등포신문=변윤수 기자]김영주 의원(더불어민주당, 영등포갑)은 지난 10월말 서울시로부터 5억 원의 특별교부금을 확보해, 7월과 8월에 실시된 학부모 연속간담회 및 어르신 연속간담회에서 제기된 시급한 사업들을 모두 해결했다. 김영주 의원은 지난 7월 15일부터 19일까지 총 5일간 영등포갑 지역 내 초중고 14개 학교를 대상으로 학부모 연속간담회를 진행했다. 또한 8월 26일부터 29일까지 총4일간 대한노인회 영등포지회, 노인대학 및 구립경로당 등 총 21개 어르신관련 기관들을 대상으로 어르신 연속간담회를 실시했다. 총 35번에 걸쳐 진행된 연속간담회는 학부모 및 어르신들 1천여 명이 참석하는 등 큰 호응을 얻었다. 간담회에 참석한 학부모들은 교실 방충망, 노후 화장실 개선, 노후 컴퓨터 개선, 냉난방기 교체, 특별교실 리모델링 등 아이들을 위해 반드시 개선해야 하는 학교환경과 관련된 다양한 사업들을 제시했고, 어르신 연속간담회에서도 고장이 나거나 부서진 안마기, 운동기구 교체 등 시급하게 해결해야 하는 필요사업들이 제기됐다. 이에 김영주 의원은 박원순 서울시장과 협의해 5억 원의 특별교부금을 확보해, 연속간담회를 실시했던 14개 학교를 포함한 총